•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831-13840 / 15,6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이틀 연속 침묵

      ... 출장,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전날까지 합쳐 7타수 무안타다. 그는 2회 3루수 뜬공, 4회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고 5회 2사 만루에서는 2루 땅볼로 아웃됐다. 8회 무사 1루에서도 투수 앞 병살타로 물러나며 한 번도 1루를 밟지 못했다. 시즌 타율은 0.261로 떨어졌다. 롯데는 오릭스에 3-2로 승리, 5연승을 달리며 선두 소프트뱅크와의 승차를 3.5게임으로 유지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5.08.06 00:00

    • 박찬호, 필 네빈 1라운드는 무승부?

      ... 4타수 무안타에 삼진 1개를 당했고 4일에야 첫 타점을 올렸다. 그러나 4일 탬파베이전 첫 타석에서 좌월 2루타로 1타점을 올린 네빈은 나머지 세 타석에서는 모두 범타로 물러났다. 텍사스 이적 뒤 12타수 1안타 1타점으로 타율 0.083이다. 텍사스는 네빈이 4번 타자로 출전한 3경기에서 전패를 당했다. 박찬호는 10일 페트코 파크에서 뉴욕 메츠를 상대로 홈경기 첫 선을 보인다. 그 때 둘에 대한 채점표가 어떻게 달라질지 두고볼 일이다. (알링턴=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8.05 00:00

    • 김병현, 팀득점 지원 리그 꼴찌 수준

      ... 내셔널리그의 53명 선발 투수들을 상대로 따진 RS 점수에서 끝에서 세 번째에 해당하는 수치다. 꼴찌인 에스테반 로아이사(워싱턴), 킵 웰스(피츠버그) 등은 3.10, 2.84의 득점을 받고 있는 실정이다. 콜로라도는 전날까지 팀 타율 0.266으로 내셔널리그 16팀 가운데 7위, 득점은 459점으로 11위를 달리고 있다. '타자들의 천국'이라는 쿠어스필드를 홈으로 사용하고 있지만 전체적인 타선의 짜임새가 수준급 팀에 비해 떨어지고 주포 토드 헬튼마저 부상, ...

      연합뉴스 | 2005.08.04 00:00

    • 김병현 4일 샌프란시스코전 등판

      ... 샌프란시스코전에 다시 등판한 김병현은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내기는 했지만 2안타와 볼넷 1개를 내주는 등 진땀을 흘려야 했다. 올 시즌 샌프란시스코전 기록은 4경기 구원 등판에 5⅔이닝 동안 2실점, 2자책점, 방어율 3.86. 피안타율은 0.176밖에 되지 않는다. 특히 SBC파크에서는 2이닝 동안 무안타 무실점에 볼넷 1개만 내주며 더욱 강한 모습을 보였다. 샌프란시스코전 선발 등판은 이번이 처음이다. 생애 통산 7타수 무안타를 기록 중인 배리 본즈는 ...

      연합뉴스 | 2005.08.03 00:00

    • 최희섭, 데뷔 첫 대타 홈런

      ... 첫 대타 홈런을 터뜨린 최희섭은 지난 6월 15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전에서 13호 아치를 그린 지 49일만에 대포를 추가했다. 마침 시즌 14호 홈런이 자신의 빅리그 통산 200번째 안타로 기록돼 의미는 더욱 깊었다. 시즌 타율은 0.248로 약간 올랐다. 타점도 지난달 23일 뉴욕 메츠전 이후 11일만에 한 개를 추가, 34개를 마크했다. 지난해 15홈런 40타점을 기록했던 최희섭은 지금 페이스라면 자신의 최고 기록을 모두 갈아치울 전망이다. 아울러 ...

      연합뉴스 | 2005.08.03 00:00

    • 이승엽, 2타점 적시타

      ... 롯데는 2회에만 타자 일순하며 12명의 타자가 나서 8득점, 승부를 결정지었다. 이승엽은 그 이닝에 한 번 더 나왔으나 1루 땅볼에 그쳤다. 4회에는 1루 땅볼, 7회에는 좌익수 뜬공으로 아웃돼 4타수 1안타를 마크했고 시즌 타율은 0.267로 약간 올랐다. 또 시즌 56타점을 기록, 프랑코와 함께 팀내 공동 3위를 마크했다. 롯데는 15-1로 대승, 이날 니혼햄에 승리한 선두 소프트뱅크와 4게임차를 유지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

      연합뉴스 | 2005.08.02 00:00

    • '올해도 다시 한 번', 보스턴 레드삭스의 꿈

      ... 팬이 아니더라도 'Must-watch'의 경기가 된다. 절대절명의 순간 투수의 회심의 공을 겨우겨우 파울로 커트 해냈지만, 라미레즈는 역부족인 것 같았다. 그 투수와의 그 때까지의 다섯 번의 대결에서도 겨우 하나의 안타를 쳐낸 상대타율까지 그런 인상을 뒷받침해 주었다. 역시 날카로운 커브가 떨어지는데, 라미레즈가 도끼로 장작 패듯이 스윙을 했고, 투수 앞에서 크게 튀긴 공은 투수의 머리를 넘어, 2루를 가르며 중견수 앞의 안타로 2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 들였다. ...

      The pen | 2005.08.01 18:00

    • 박찬호, 새 단짝포수 올리보

      ... 틀었다. 2003년에는 야구전문지 '베이스볼 다이제스트'가 선정한 '올해의 신인팀'에 선정됐으며 그해 신인 포수 가운데 최다안타(75안타), 최다 2루타(19개)로 두각을 나타냈다. 올 시즌 54경기에 출장해 0.151의 타율에 홈런 5개를 기록했으며 메이저리그 통산 타율 0.218에 홈런 25개를 쳐냈다. 지난 4월9일 텍사스 레인저스와 시애틀과의 경기에서는 박찬호를 상대로 2타수 1안타로 박찬호를 괴롭히기도 했다. 올 시즌 21개의 도루를 허용하고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추신수, 빅리그 재입성 좌절

      ... 이적으로 빅리그 재진입 가능성을 높였던 추신수(23)가 아쉽게도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시애틀 구단은 1일(한국시간) 트리플A 타코마 레이니어스에서 추신수 대신 자말 스트롱을 백업 외야수로 불러 올렸다. 스트롱은 마이너리그에서 타율 0.293 4홈런 36타점, 21도루를 마크 중이었다. 메이저리그에 올라올 수 있는 후보로 아브라함 누녜스(타율 0.260, 12홈런 58타점), 추신수(타율 0.258, 8홈런 32타점,16도루) 등이 꼽혔지만 타율과 도루에서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최희섭, 대타로 나와 볼넷

      ... 이날 상대 선발로 좌완 마크 멀더가 등판함에 따라 벤치를 지키던 중 2-4로 뒤진 7회 대타로 타석에 들어섰다. 최희섭은 상대 바뀐 투수 알 례예스와 풀카운트 승부 끝에 볼넷을 골라 걸어나갔지만 후속타 불발로 홈을 밟진 못했고, 타율은 0.245를 유지했다. 최희섭은 8회초 수비 때 투수 스티브 슈몰로 교체돼 경기를 마감했다. 다저스는 2-5로 뒤진 8회말 리키 리디의 3점홈런으로 극적인 동점을 만들었으나 연장 11회초 상대 타자 짐 에드먼즈에게 결승 투런 ...

      연합뉴스 | 2005.08.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