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851-13860 / 15,4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희섭, 붙박이 1루수 머지 않았다

      ... 완전한 기회를 주지 않고 있는 짐 트레이시 감독에게 확실한 무력 시위를 벌였다. 최희섭은 1회초 선취점을 뽑는 적시타를 때린 것을 비롯해 이날 1볼넷을 포함해 4타수 2안타 4타점의 불꽃 활약으로 승리의 견인차 역할을 하며 시즌 타율도 종전 0.269에서 0.280로 대폭 끌어올렸다. 최희섭은 또 이날 홈런으로 시즌 홈런 수를 6개로 늘려 일약 팀내 홈런 3위로 올라섰다. 홈런 1,2위를 달리고 있는 제프 켄트(8홈런)와 밀튼 브래들리(7홈런)가 각각 올시즌 ...

      연합뉴스 | 2005.05.11 00:00

    • thumbnail
      최희섭 '와~ 스리런 홈런'‥박찬호 '아~ 못믿을 불펜'

      ... 3점홈런을 뽑아 팀 승리를 이끌었다. 지난 7일 신시내티 레즈전에서 홈런 2방을 친데 이어 4일 만에 터뜨린 시즌 6호 홈런이다. 최희섭은 이날 5타석 1볼넷을 포함해 4타수 2안타 4타점의 맹활약으로 승리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시즌 타율도 종전 0.269에서 0.280으로 좋아졌다. 이 경기에서 다저스는 9-8로 역전승했다. 한편 박찬호는 이날 텍사스 알링턴 아메리퀘스트필드에서 벌어진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의 홈경기에 선발등판,5와 3분의2이닝 동안 삼진 5개를 ...

      한국경제 | 2005.05.11 00:00 | 김경수

    • 구대성 홈런 맞고 2실점.. 최희섭 대타 삼진

      ... 메츠는 8회 덕 민트키에비츠의 결승 솔로포에 이어 9회에도 2점을 보태 7-4로 승리했다. 이날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선발이 좌완 마크 멀더로 정해져 선발 출장 기회를 놓친 좌타자 최희섭은 2-4로 뒤진 9회초 투수 지오바니 카라라 대타로 출장, 선두타자로 타석에 섰지만 헛스윙삼진으로 물러났다. 시즌 타율은 종전 0.273에서 0.269로 떨어졌고 다저스는 결국 2-4로 졌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5.05.10 00:00

    • 이승엽 방망이 주춤..3타수 무안타

      ... 마린스)의 방망이가 주춤했다. 이승엽은 10일 지바 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한신 타이거스와의 홈경기에 좌익수 겸 7번 타자로 선발출장했으나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이로써 이승엽은 멀티 안타행진이 중단되며 시즌 타율도 3할대(0.303)에서 0.293으로 떨어졌다. 이승엽은 한신 선발로 나선 좌완 후쿠하라 시노부를 상대로 1-0으로 앞선 2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2루 땅볼로 물러났다. 롯데가 2-0으로 앞선 4회에는 1사 후 유격수 땅볼로 아웃됐고 ...

      연합뉴스 | 2005.05.10 00:00

    • 메이저리그 초반 불명예 기록

      ... 델루치(텍사스 레인저스). 당초 5,6번 타순으로 나오던 델루치는 걸핏하면 볼넷을 얻어 1번 타순으로 고정되기 시작했다. 이에 비해 호세 레예스(뉴욕 메츠)는 볼넷 하나 얻기가 쉽지 않았다. 레예스는 현재 134타수 35안타, 타율 2할6푼1리를 기록 중인 레예스는 볼넷이 고작 4개. 그것도 지난 4일 개막후 23경기만인 4일 필라델피아 필리스전 9회에 팀 워렐로부터 시즌 첫 볼넷을 얻어냈다. 볼넷 남발 투수 순위에서는 제이슨 제닝스(콜로라도 로키스)가 27개로 ...

      연합뉴스 | 2005.05.10 00:00

    • 추신수, 초대형 홈런 화제

      ... 구장 역사상 추신수가 두 번째인것으로 알려져 있다. 시애틀 지역신문 '시애틀 타임스'는 최근 이같은 소식을 전하며 추신수가 A.J.잽에 이어 체니 스타디움의 가운데 담장을 넘긴 역사상 두 번째 선수가 됐다고 소개하기도 했다. 추신수는 8일 경기에서 4타수 2안타를 치며 타율을 2할9푼3리까지 끌어올렸으나 8일 경기에서 3타수 무안타에 그치며 올시즌 2할7푼9리를 기록 중이다. (알링턴=연합뉴스) 김홍식 특파원 ka1227@yna.co.kr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프로야구] 기아, 연패 늪에 `허우적'

      ... 투타에서 심각한 전력 공백이 불가피하게됐다. 기아는 리오스-강철민-최상덕-이동현으로 이어지는 선발진에 김진우을 합류시키려했지만 지난 7일 롯데전에서 선발로 나선 김진우가 난타를 당해 고민에 빠져있고 하향 곡선을 그리고 있는 이종범(타율 0.298)과 김종국(0.218) 또한 부담스럽다. 하지만 유남호 감독의 중심 타선의 부활에 여전히 기대를 걸고 있다. 유 감독은 마해영(타율 0.291)-심재학(0.286)-장성호(0.273)가 득점 찬스에서 엇박자를 내고 ...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박찬호 천적' 빠진 디트로이트 타선

      ... 약팀 디트로이트가 오히려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하지만 일단 가장 부담스런 타자가 빠졌다는 점은 다행이다. 디트로이트에서 박찬호에게 가장 강한 타자는 페르난도 비냐. 생애통산 박찬호를 상대로 15타수 7안타를 기록해 타율이 4할6푼7리나 된다. 게다가 7안타 가운데 홈런이 2개이고 2루타 2개에 3루타가 1개로 대부분 장타라는 점에서 천적이 아닐 수 없다. 93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비냐는 지난해까지 생애통산 홈런이 40개밖에 안되는 '소총'이지만 ...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최희섭, 대타출장 1타수 무안타

      최희섭(26.LA 다저스)이 대타로 나와 무안타에 그쳤다. 최희섭은 9일(이하 한국시간)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의 원정경기에 9회 대타로 출장, 땅볼로 물러나 타율이 0.273으로 소폭 내려갔다. 최희섭은 이날 팀이 9-3으로 크게 앞선 9회초 2사 만루 찬스에서 다저스의 3번째 투수 지오바니 카라라 대신 타석에 들어서 우완 벤 웨버와 마주했으나 1루 땅볼로 돌아서 찬스를 살리지 못했다. 최희섭은 이틀 전 한 경기 홈런 ...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고정관념 파괴 나선 박찬호

      ...해로 풀타임 메이저리거로 자리잡은 지 만10년째인 박찬호(32ㆍ텍사스 레인저스)를 지배해 온 고정관념이 무너지고 있다. 가장 대표적인 '박찬호는 왼손타자에 약하다'는 통념이다. 8일(한국시간) 현재 올 시즌 박찬호의 피안타율은 2할4푼. 놀랍게도 왼손타자를 상대로는 2할1푼3리, 오른손타자를 상대로는 2할7푼8리로 전세가 완전히 역전됐다. 사실 박찬호가 왼손타자에게 약하다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기 시작한 것은 투심패스트볼을 본격적으로 던지기 시작한 지난해부터였다. ...

      연합뉴스 | 2005.05.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