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271-15280 / 15,5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삼성 '2强 굳히기'..2001프로야구

      ... 거포군단 현대에서 퀸란 필립스 박진만의 하위타선은 최고의 위력을 자랑한다. 3명의 홈런 수는 총 33개로 여느팀의 클린업트리오보다도 많다. 삼성의 하위타선은 힘은 떨어지지만 실속이 있다. 진갑용 김한수 박정환 등은 3할이 훌쩍 넘는 평균 타율로 승패를 가름하는 중요한 순간에 빛을 발한다. 지난달 29일 두산전에서 나온 김한수의 결승희생플라이와 이어 터진 박정환의 2점홈런포는 이들 활약상의 단적인 예다. ◇아쉬운 중심타선=중심타선이 기대에 못미친다는 점은 이들 양팀의 ...

      한국경제 | 2001.06.06 18:13

    • 효성 공권력 투입배경과 전망

      ... 한층 강경해질 것이라는 분석이다. 이번 사태로 경제계와 노동계의 갈등이 더욱 표면화되면서 노사간의 불신이 깊어져 가뜩이나 어려운 우리경제에 더욱 찬물을 끼얹을 것이라고 우려하는 시민도 많다. 이에 대해 울산시민들은 "타율적으로 사태를 해결한 것은 노사 모두의 잘못"이라며 "공권력 투입이 불가피했다면 노사와 정부가 모두 후유증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울산=연합뉴스) 서진발기자 sjb@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06.05 07:28

    • 마르티네스 용병 첫 사이클링히트 .. 2001프로야구

      ... 달성했다. 마르티네스는 지난 26일 대구구장에서 열린 2001 프로야구 해태와의 경기에서 1,2,3루타와 홈런을 각각 1개씩 기록했다. 마르티네스의 사이클링 히트는 96년 8월23일 양준혁(당시 삼성)이 현대를 상대로 기록한 이후 5년여 만이며 외국인 선수로는 처음이다. 국내 프로야구 출범 이후로는 9번째다. 마르티네스는 생애 처음으로 작성한 사이클링 히트에 기쁨을 감추지 못하며 "앞으로 부진한 타율을 끌어올리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2001.05.28 00:00

    • 박찬호, 하루앞당겨 '5승사냥' .. 26일 휴스턴전 선발등판

      ... 휴스턴의 3년차 우완정통파 웨이드 밀러.올시즌 6승1패,방어율 2.97로 좋은 성적을 보이고 있지만 5월 들어서는 다소 부진한 편이다. 타선에서는 모이시스 알로우,제프 베그웰,랜스 버크만 등이 경계대상이다. 특히 알로우는 현재 타율 0.392로 높은 타격감각을 자랑하고 있으며 그동안 박찬호에게도 홈런 2방을 포함,12타수 7안타를 기록하며 강한 면모를 보였다. 박찬호의 휴스턴전 통산전적은 2승2패,방어율은 4.53이다. 고경봉 기자 kgb@hankyu...

      한국경제 | 2001.05.26 00:00

    • '사사키' '이치로'...ML 재팬열풍 '쌍두마차'

      ... 활약은 놀라울 정도. 이치로는 현재까지 44경기에서 74안타를 몰아치며 득점·도루 1위 등 눈부신 활약을 하고 있다. 삼진은 13개로 다른 선두권 타자들의 절반 수준에 그치고 있다. 최근에는 더욱 물이 올랐다. 5월 타율은 0.394,장타율은 0.574까지 뛰어올랐다. 올 시즌 신인왕도 이미 예약해 놓은 상태. 앞으로 조지 시슬러의 한 시즌 최다안타(2백57개)와 조 디마지오의 최다 연속 경기 안타(56경기)를 깨는 게 아니냐는 얘기까지 흘러나오고 ...

      한국경제 | 2001.05.25 00:00

    • 홈런레이스 '안개속'...호세 공동선두 도약 .. 2001프로야구

      ... ''돌아온 악동'' 호세. 5경기에서 홈런 세 방을 터뜨리며 22일 현재 이승엽과 함께 홈런 12개를 기록,공동 선두에 올라섰다. 5월 들어서만 7개의 홈런을 터뜨렸다. 타격감각도 호조여서 최근 5경기 동안 0.437의 타율을 나타내고 있다. 현대 박경완의 방망이에도 다시 불이 붙었다. 지난 4월 말 3경기에서 4개의 홈런을 터뜨린 후 한동안 주춤했던 박경완은 최근 4경기에서 3개의 홈런을 몰아치며 11개를 기록,단숨에 단독 3위까지 뛰어올랐다. ...

      한국경제 | 2001.05.24 00:00

    • "라이벌엔 선두 못내줘"...주중 3연전 불꽃 격돌 .. 2001프로야구

      ... 레이스. 각각 99년과 지난해 홈런왕 타이틀을 보유한 두 선수는 수원구장에 강하다는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이승엽의 경우 올 시즌 홈구장인 대구구장을 제외하곤 수원구장에서 가장 많은 홈런(2개)과 타점(4점)을 기록 중이다. 타율은 대구구장보다도 높다. 박경완도 전체 10개의 홈런 중 7개를 홈구장인 수원구장에서 엮어냈다. 마무리 부문에서는 삼성 리베라(15세이브포인트)와 현대 위재영(13세이브포인트)의 1,2위간 각축이 치열하다. 위재영은 현재까지 11경기 ...

      한국경제 | 2001.05.23 00:00

    • '물방망이' 때문에...박찬호 빛바랜 호투..몬트리올전 8K 2실점

      ...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1위를 달리고 있고 팀 방어율은 3.76으로 내셔널리그를 통틀어 1위에 올라 있다. 박찬호를 비롯해 방어율 1위 케빈 브라운과 구원부문 1위 제프 쇼 등 마운드 전체가 절정의 컨디션을 자랑하고 있다. 그러나 팀 타율은 0.247로 내셔널리그 전체 16개 팀 중 12위에 머무르고 있다. 장타율도 7위에 그치는 등 타격 빈곤에 허덕이고 있다. 선발타선 중에서는 셰필드와 그루질라넥이 간신히 3할대를 유지할 뿐 모두 2할대의 물방망이다. 5월 들어서 ...

      한국경제 | 2001.05.17 00:00

    • 박찬호 10일 시즌4승 재도전..美 프로야구 플로리다전 선발

      ... 3위인 플로리다에는 클리프 플로이다, 케빈 밀러, 앤디 팍스 등 박찬호에게 강한 타자들이 도사리고 있다. 새미 소사(시카고 컵스)와 함께 내셔널리그 홈런 공동 5위(10개)인 플로이드는 박찬호를 상대로 17타수 7안타를 빼내 상대 타율 0.412를 기록하고 있다. 더구나 7안타중 4개가 홈런이었다. 밀러는 4타수 3안타로 타율 0.750을, 팍스는 타율 0.333을 각각 기록중이다. 이에 반해 다저스는 박찬호와 맞대결을 펼칠 예정인 플로리다의 선발 라이언 뎀스터(3승3패, ...

      한국경제 | 2001.05.09 00:00

    • 현대 선두탈환 '가속도'..투타 무서운 상승세..두산과 1.5게임차로

      ... 우승후보로서의 면모를 되찾고 있다. 현대가 상승세로 돌아선 변곡점은 지난달 20일.그전까지 4승9패의 참담함을 보였던 현대는 20일 이후 10승2패를 나타내며 완전히 달라진 모습을 보이고 있다. 8개 구단중 최하위였던 팀타율(0.228)과 장타율(0.356)도 20일 이후 8개 구단중 가장 높은 0.286과 0.508로 뛰었다. 12개로 5위를 달리던 홈런수도 이후 24개를 추가하면서 1위 자리를 꿰찼다. 20일 이후 한경기당 평균 2개의 홈런포를 ...

      한국경제 | 2001.05.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