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701-49710 / 50,9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 테크놀로지] 프런티어 기술 : 인간과학기술 신영역 도전

      ... 작업이 진행된다. 이것은 어쩌면 순리일지도 모른다. 신이 인간에게 물려준 것 이상으로 인간의 사고범위가 넓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그런 점에서 2000년대는 창조의 시대이고 우주의 시대다.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는 프론티어 테크놀로지(Frontier Technology) 기술이 속속 등장하게 되는 것도 이 때문이다. 프론티어 기술로는 우선 생명과학이 꼽힌다. 생성과 소멸은 거스를 수 없는 자연의 섭리였다. 인간도 마찬가지다. 태어나 자라서 늙으면 흙으로 돌아간다는 ...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프런티어 기술 : 대규모 우주정거장 건설

      우주정거장은 인간이 삶의 근거지를 지구에서 무한한 우주공간으로 넓히기 위한 1차적 관문이다. 그런만큼 21세기 우주시대 개막을 앞당겨줄 우주정거장 건설은 인류의 첫번째 과제로 진행되고 있다. 선진국들이 공동으로 "알파 프로젝트"라는 이름의 대규모 우주정거장을 짓기 시작한 것이다. 알파 프로젝트의 완료시점은 2004년 1월1일. 이날 지구상공 4백35km지점에 길이가 1백m이상인 축구장 크기만한 우주정거장이 모습을 드러낸다. 이 ...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초기술 시대 : 트랜스토피아..초음속비행기

      "서울에서 아침식사를 하고 뉴욕에 도착해 점심을 먹는다" 결코 꿈같은 얘기가 아니다. 앞으로 10~20년 후면 서울과 뉴욕을 단 2시간만에 연결하는 초음속 비행기의 등장으로 이같은 일이 가능해진다. 더 나아가 과학자들은 2030년쯤이면 마하5이상 속도로 비행하는 극초음속 비행기가 나와 지구촌 어느 곳이라도 하루에 주파할 수 있는 시대가 올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비행속도에 있어 인류가 음속을 돌파한 것은 이미 오래다. 영국과 프랑...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초기술 시대 : 꿈의 신소재..'스마트 소재'

      미래의 지도자를 제거하기 위해 과거로 급파된 인조인간과 이에 맞서는 미래 지도자의 어머니 등을 주요등장 인물로 설정한 영화 "터미네이터 2". 이 영화를 본 관객들의 가장 큰 관심대상은 바로 인조인간이었다. 갖가지 형상으로 변하고 쇳물처럼 녹아버렸다가도 다시 원래의 인간형상으로 재결합되는 인간이다. 영화에서는 3차원 컴퓨터그래픽을 이용해 만들어진 이같은 인조인간이 이제 "먼나라 이야기"만은 아니다. 바로 "지능(인텔리전트) 물질"이...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초기술 시대 : 꿈의 신소재..마이크로 캡슐

      마이크로 캡슐이 의약 섬유 제지 등 다양한 일반 상품을 지능화하는 인텔리전트 지원물질로 각광받고 있다. 마이크로 캡슐이란 직경이 1백미크론m(마이크로미터.1천분의 1mm) 내외인 공 모양의 고분자 운반체중 중심 핵에 고체 또는 액체의 약물을 넣은 재료를 말한다. 이 재료는 온도 밝기 습도 냄새등 외부환경을 감지한뒤 성분을 필요한 만큼만 내놓는다. 마이크로 캡슐의 이런 기능을 이용해 특히 의약분야에서 이 재료의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초기술 시대 : 트랜스토피아..하이브리드카

      배기가스가 전혀 나오지 않고 연비는 지금보다 훨씬 높은 "꿈의 자동차"를 만들 수는 없을까. 일단 그 대안으로 떠오르는 것이 전기자동차이다. 그러나 전기자동차는 대기오염을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는 반면 실용화 까지는 아직 수많은 난관을 거쳐야 한다. 주유소처럼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추려면 오랜 기간이 걸리는데다 배터리 기술도 아직 초기단계에 있기 때문이다. 자동차 가격이 엄청나게 비싸다는 단점도...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초기술 시대 : 트랜스토피아..수직이착륙기

      "활주로 없이 비행기가 뜨고 내린다" 도심에서 멀리 떨어진 공항까지 나가지 않고 주택가나 사무실 근처에서 편리하게 비행기에 탈 수는 없을까. 헬리콥터를 이용할 수는 있지만 수송능력에 한계가 있다. 그러나 21세기에는 수직이착륙 대형 여객기가 널리 보급돼 보다 훨씬 편리하게 항공기를 이용할 수 있게 될 것이다. 헬리콥터를 제외한 지금의 항공기는 뜨고 내리려면 반드시 활주로를 갖춰야 한다. 소형 프로펠러기의 경우에도 8백~1천m길이 ...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프런티어 기술 : 무한 에너지 .. '핵 융합'

      석유 석탄 등 화석연료를 대체하기 위한 무공해 청정에너지 개발은 인류가 지구에서 생존해나가기 위해서는 반드시 풀어야 할 숙제이다. 아무리 써도 고갈되지 않고 공해물질도 배출하지 않는 무궁무진한 에너지 자원은 없을까. 세계는 지금 이같은 궁금증에 해답을 제시할 수 있는 기술로 핵융합에 주목하고 있다. "21세기 꿈의 에너지" "인공태양"으로 불리는 핵융합은 과연 어떤 기술인가. 또 언제 실현될 것인가. 지금까지 쓰여져온 세계의 에너...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초기술 시대 : 꿈의 신소재..고온초전도체

      고온 초전도체가 21세기 "신기술 혁명"을 이끌 핵심 소재로 떠오르고 있다. 전자 통신 항공 등 첨단산업에 광범위하게 적용되는 것은 물론 전선 굵기를 1천분의 1로 줄이고 열차의 주행속도를 비행기 수준으로 높이는 등 파급효과 가 엄청나기 때문이다. 이미 전선 자기부상열차 안테나 등 일부 산업 분야에서도 초전도 기술이 실용화 단계에 이르렀으며 의료 통신 등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이에따라 초전도 산업은 전 세계적으로 오는 2010년...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뉴 테크놀로지] 프런티어 기술 : 우주개척시대..대형망원경

      "우주의 끝을 본다" 풀리지 않는 우주의 수수께끼를 연구하기 위한 우주망원경 개발이 본격화 되고 있다. 17세기 초 갈릴레이가 망원경을 만들어 천체 관측을 시작한 이래 인류는 보다 더 크고 멀리 보이는 망원경을 개발하는데 힘써왔다. 초창기에는 가시광선을 주로 관측에 이용해왔으나 지금은 적외선 자외선 X선 전파를 통해 천체관측이 가능하게 됐다. 현재 나와있는 광학망원경 가운데 가장 큰 것은 직경이 10m에 이른다. 미국이 하와이에 ...

      한국경제 | 1999.01.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