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4051-114060 / 117,3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파워 프로] (79) 제5부 : <23> 소비자 보호운동 전문변호사

      "한국의 랠프네이더". 거대기업과 시장자본주의의 횡포에 대항해 한국 소비자보호운동의 터전을 닦은 김동환변호사(66)를 일컫는 말이다. 랄프네이더(64)는 미국 소비자운동의 대부. 네이더는 65년 제네럴모터스(GM) 차량의 안전성을 날카롭게 비판해 명성을 떨쳤다. 수만명의 기형아를 만든 죽음의 약 "탈리도마이드", 집단 유방암을 일으킨 실리콘 이식물 등은 그가 법정투쟁을 벌였던 상징물들이다. 김변호사는 그러나 한국의 자본주의 틀이 ...

      한국경제 | 1999.04.22 00:00

    • [파워 프로] (79) 제5부 : <23> '어떤 일 하나'

      "소송가액은 작고 사건당사자는 많은 소송" 소비자보호소송의 특징이다. 철저히 돈의 논리로 움직이는 변호사들이 가장 기피하는 대표적인 사건 유형 이다. 수임료나 성공보수금이 낮기 때문이다. 최대 고객인 기업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는 만큼 잠재적 고객의 이탈도 무시못할 불이익이다. 변론준비에 많은 시간이 들어가는 점도 이들 소송을 회피하는 이유다. 불공정 거래나 제품의 하자가 소송 원인의 대부분인 만큼 변호사가 전문적인 기술내용과 ...

      한국경제 | 1999.04.22 00:00

    • [파워 프로] (79) 제5부 : <23> '누가 뛰고 있나'

      한국은 변호사의 사회적 윤리가 유난히 강조되는 사회다. 턱없이 부족한 변호사 숫자와 수임시장의 왜곡현상 때문이다. 돈없는 서민들이 억울한 일을 당하더라도 높은 변호사문턱에 번번히 좌절하기 일쑤다. 소비자 소송을 맡고 있는 변호사들은 시장의 횡포로 피해를 입은 힘없는 소비자를 대신해 그들의 권리를 되찾아주는 역할를 하고 있다. 이종걸변호사(43)는 소비자보호원 소송지원변호인단 창립멤버로 활동하면서 소비자를 위한 법률구조활동을 시작했다...

      한국경제 | 1999.04.22 00:00

    • 대한투신, 펀드매니저 전원 계약직 전환

      ... 따라 펀드매니저의 연봉을 결정할 방침이다. 성과가 뛰어난 펀드매니저는 최고 1억5천만원-2억원까지의 연봉을 받게 된다. 김사장은 이와함께 한국투신과 현대투신을 상대로 수익률 경쟁을 해볼 생각이라고 밝혔다. 최근 주식형펀드의 이름을 "대한윈윈"에서 "윈윈코리아"로 변경한 것도 현대투신의 "바이코리아"와 한국투신의 "파워코리아"와의 수익률 경쟁을 위한 사전포석이라고 그는 말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22일자 ).

      한국경제 | 1999.04.21 00:00

    • ['선물메카' 시카고서 배운다] (4) '신상품 개발/수요확대'

      ... 선물이 오히려 현물을 압도하는 양상이 벌어졌다. 77년에는 CBOE가 각종 옵션상품으로 가세했고 82년에는 CME가 주가지수선물 을 등장시켜 시카고를 곡물의 도시에서 일약 세계적 금융도시로 밀어올렸다. 시카고 선물거래소의 신상품 개발 파워는 인력에 대한 충분한 투자에서 나온다. 상품개발에 자질이 있다고 판단되면 50만달러 이상의 고액연봉도 아끼지 않는다. 시카고내 3개 거래소의 상품개발 담당자들은 거의가 박사다. 경제학 박사 뿐만 아니다. 수학이나 물리학 ...

      한국경제 | 1999.04.21 00:00

    • 우수 디자이너에 매장 무료 제공 .. 굳앤굳디자이너월드

      ... 유치를 위해 파격적 조건을 제시했다. 오는 9월 개장에 맞춰 상가 4층 50개 매장을 우수 디자이너들에게 무료 제공키로 한 것. 실력은 있지만 자금이 달리는 디자이너들의 창업을 지원하기 위함이다. 디자이너의 수준에 따라 파워 벤처 프리랜서 맨파워 등 4개 그룹 으로 나누고 이중 최우수 부류인 파워그룹의 41개 매장에 대해선 보증금과 6개월간 월세 면제의 혜택을 주기로 했다. 벤처그룹 9개 매장의 경우 굳앤굳측과 디자이너가 공동 제휴, 임대보증금을 ...

      한국경제 | 1999.04.21 00:00

    • 엘렉스컴퓨터, 구형 PC 보상 판매

      엘렉스컴퓨터는 구형 매킨토시PC를 신형으로 교체할 경우 최저 40만원 이상 보상해주는 고객사은행사를 5월30일까지 실시한다. 매킨토시 국내 판매 20만대 돌파를 기념해 열리는 이 행사 기간에 기존 매킨토시 PC사용자가 신형 파워맥G3을 구입할 경우 구형을 가져오면 최소한 40만원 이상의 가격을 공제해 준다. 또 파워북PC 2개모델(233.266MHz)을 30% 할인 판매한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22일자 ).

      한국경제 | 1999.04.21 00:00

    • [파워 프로] (78) 제5부 : <22> '어떤 일을 하나'

      클레임 변호사(Claim Lawyer). 해상 보험 변호사들의 또 다른 이름이다. 수출입 대금 미결제나 선박충돌, 항공기 추락 등 정상적으로 진행되어야 할 거래나 약속이 깨진 경우 움직이는 변호사라는 뜻이다. 기업변호사들이 주로 인수합병(M&A)과 프로젝트 파이낸싱 등 계약성사를 위해 뛰어다니는 반면 이들의 역할은 사고수습이다. 모든 대형사건뒤에는 항상 이들이 움직인다. 일단 일이 터지면 제일 먼저 하는 일은 현장출동. 해난사고의...

      한국경제 | 1999.04.20 00:00

    • [파워 프로] (78) 제5부 : <22> '해상보험 변호사'

      국내 해상보험의 선두주자이자 부티크 로펌의 신호탄을 쏘아올린 당사자. 법무법인 세경을 만든 최종현(45) 김창준(45) 두 변호사를 말할 때 따라 붙는 수식어다. 두 사람은 서울고와 서울법대, 사시 21회 동기생이자 군법무관시절도 함께 보낸 막역한 사이. 그러나 변호사 생활은 법정에서 공격과 수비를 번갈아가며 치열하게 법리 다툼을 벌이던 천적관계로 출발했다. 해상이라는 전공분야는 같지만 입문이 달랐기 때문이었다. 최 변호사는 김&...

      한국경제 | 1999.04.20 00:00

    • [파워 프로] (78) 제5부 : <22> '누가 뛰고 있나'

      해상보험분야는 인수합병(M&A)이나 금융 등 다른 분야에 비해 소형 전문 로펌의 진출이 활발한 편이다. 특히 전통적인 강세를 보이고 있는 김&장과 태평양, 한미 외에도 이들 로펌에서 독립한 세경과 진리 등의 약진이 두드러진다. 진만제 변호사(42)는 지난해 3월 보험사건을 전문적으로 처리하는 로펌 진리를 탄생시키며 세경과 함께 국내 해상 보험분야의 부티크 로펌의 양대 체제를 이끌고 있다. 법무법인 충정의 보험해상팀 수석변호사로 있다...

      한국경제 | 1999.04.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