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951-40960 / 43,8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표팀훈련] 이모저모..오전 일부 선수만 훈련

      0...한국축구대표팀은 23일 오전 파주대표팀 트레이닝센터에서 잉글랜드와의 평가전(21일)에서 풀타임으로 뛰지 않았던 선수들을 중심으로 훈련을 실시했다. 선수들은 이날 오전 볼 빼앗기, 체력훈련 등을 실시했으며, 발목 부상 중인 수비수 김태영(전남)은 운동장에서 간단히 몸을 풀었다. 한편 거스 히딩크 감독은 훈련장을 찾은 독일 국영ZDF방송과 인터뷰를 갖고 "부임 초기에 성적이 좋지 않았지만 선수들이 잘 따라준 결과 고비를 넘겼으며 지금은 팀이 ...

      연합뉴스 | 2002.05.23 00:00

    • 말라리아 퇴치사업단 운영

      경기도는 연천.파주.포천.김포.동두천.의정부.고양.양주.가평 등 휴전선 인근 9개 시.군 21개 읍.면지역을 말라리아 위험지역으로선정, 지역별로 말라리아 퇴치사업단을 운영키로 했다. 23일 도(道)에 따르면 말라리아 발병률을 매년 20%씩 줄여 2004년에 완전 근절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매개모기가 증가하는 10월말까지 8억원을 들여 민간 방역소독업체 27개반을 위험지역에 집중 배치하기로 했다. 또 각 보건소와 읍.면.동 방역반을 매일 운영하고, ...

      연합뉴스 | 2002.05.23 00:00

    • 한국월드컵대표팀, 막판 담금질 돌입

      "새는 구멍을 막아라" `강호' 잉글랜드대표팀과의 평가전을 통해 자신감을 배가시킨 한국축구대표팀이 파주에서 마지막 `담금질'에 들어갔다. 잉글랜드전을 통해 대표팀은 체력과 전술, 전반적인 조직력면에서는 본선 조별리그 상대인 폴란드, 미국, 포르투갈 등을 상대하기에 손색이 없을 정도의 수준에 올랐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잉글랜드전을 통해 확인했듯 아직 위협적인 공격 마무리 능력이 여전히 부족하고 세트플레이 전술은 개선할 점이 더 많은 게 현실. ...

      연합뉴스 | 2002.05.23 00:00

    • [월드컵] 한국대표팀 파주로 이동

      잉글랜드와의 평가전을 끝으로 서귀포에서의 훈련일정을 마친 한국축구대표팀은 22일 오전 항공기편으로 상경했다. 김포공항에서 곧바로 파주트레이닝센터(파주 NFC)로 이동해 여장을 푼 선수들은오후 늦게 가벼운 수준의 회복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오는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98년 월드컵 챔피언인 프랑스와 본선을앞두고 마지막 평가전을 치르는 한국대표팀은 23일부터 파주NFC에서 다시 강도높은훈련에 돌입한다. (서울=연합뉴스) 특별취재단=...

      연합뉴스 | 2002.05.22 00:00

    • [월드컵] 이천수 발목부상 심각치 않은 듯

      ... 밝혀졌다. 최주영 대표팀 트레이너는 22일 "현재로서는 단순 타박상인 듯 하다. 앞으로 2~3일 정도 지켜본 뒤 증세가 완화되지 않으면 정밀진단을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이천수는 22일 오전 10시50분 대표팀 동료들과 함께 김포공항으로 출발, 파주에서 계속될 훈련에 참가하게 됐다. 한편 이천수는 잉글랜드전 후반 종료 직전 드리블을 하다 상대 수비수와 충돌,왼쪽 발목을 다쳤었다. (서귀포=연합뉴스) cty@yna.co.kr

      연합뉴스 | 2002.05.22 00:00

    • [대표팀훈련] "안정환, 원톱 조커로 기용"

      0...22일 오후 파주NFC(대표팀 트레이닝센터)에서 훈련을 실시한 거스 히딩크 축구대표팀 감독은 안정환(페루자)을 최근 치른 스코틀랜드, 잉글랜드 전과 마찬가지로 최전방 원톱의 조커요원으로 기용할 뜻을 밝혔다. 히딩크 감독은 "안정환은 후반에 그것도 골문 가까이에서 가장 빛나는 활약을 펼칠수 있다"며 "그를 섀도우 스트라이커나 공격형 미드필더로 기용, 골대에서 먼곳에 배치할 경우 장점을 살리기 힘든 만큼 앞으로도 골대 가까이에서 뛰게 하겠다"고 ...

      연합뉴스 | 2002.05.22 00:00

    • [월드컵] 심재원, 훈련캠프에서 떠나

      한국축구대표팀에 훈련파트너로 합류했던 심재원(프랑크푸르트)이 22일 훈련캠프를 떠났다. 거스 히딩크 감독의 합류요청으로 지난 12일 서귀포 전지훈련에 동참했던 심재원은 22일 파주트레이닝센터로 이동한 뒤 떠나고 싶다는 뜻을 전달했고 코칭스태프도 이를 받아들여 이날 오후 회복훈련이 실시되기 전에 선수단에서 빠져나왔다. 심재원은 `최종 엔트리에 포함될 지도 모른다'는 마지막 희망이 좌절된 데다 팀과의 계약연장 등 당면한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이탈을 ...

      연합뉴스 | 2002.05.22 00:00

    • [월드컵] 히딩크 "이제는 5-0이 아니길 빈다"

      '이제는 5-0으로 지지 않기를 빈다' 잉글랜드와의 평가전을 마치고 상경한 한국축구대표팀의 거스 히딩크 감독은 22일 파주NFC에서 회복훈련을 실시하던 도중 가진 인터뷰에서 오는 26일 프랑스와의 최종 평가전을 전망해 달라는 질문에 미소와 함께 이렇게 답했다. 농담섞인 답변이었지만 지난해 컨페더레이션스컵 첫 경기에서 우리에게 0-5의 대패를 안긴 상대일지라도 역시 세계최강인 잉글랜드와 무승부를 기록할 만큼 성숙한 선수들의 전력과 자신감이라면 해볼만 ...

      연합뉴스 | 2002.05.22 00:00

    • [韓-잉글랜드 평가전] "16강 문제없다" 자신감 .. 1-1 무승부

      ... 가담한 장신 수비수 최진철이 수비 틈바구니에서 솟구쳐 왼쪽으로 헤딩 패스한 공을 골지역에 있던 박지성이 그림같은 다이빙 헤딩슛을 날려 골네트를 갈랐다. 히딩크 감독은 후반 11분 설기현 대신 안정환,30분에 최태욱 대신 차두리를 각각 투입해 역전까지 노려 보았지만 추가 득점에는 실패했다. 대표팀은 22일 파주 트레이닝센터로 이동,오는 26일 열리는 프랑스와의 평가전에 대비한다. 서귀포=고성연·김미리 기자 amazing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5.21 22:42

    • [월드컵] 한국, 22일부터 파주에서 훈련

      특별취재단 = '축구종가' 잉글랜드와의 평가전을 끝낸 한국축구대표팀은 22일 오전 10시50분 아시아나항공을 이용, 서울로 돌아간다. 선수들은 김포공항에서 곧바로 파주트레이닝센터(파주 NFC)로 이동해 여장을 풀며 오후 늦게 가벼운 수준의 회복훈련을 할 계획이다. 월드컵을 앞두고 마지막 평가전이 될 프랑스전(26일)이 가깝게 있어 선수들은휴식할 틈도 없이 23일부터 다시 훈련의 강도를 높여야 할 실정이다. 거스 히딩크 감독은 전술의 완성도를 ...

      연합뉴스 | 2002.05.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