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721-10730 / 12,9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당 대표 "럼즈펠드 사임 자신이 결정할 일"

    도널드 럼즈펠드 미국 국방장관이 미군의 이라크인 포로 학대사건과 관련해 사임해야 하느냐는 문제는 럼즈펠드 장관 자신이 결정할 문제라고 톰 대슐(사우스 다코타) 상원 민주당 대표가 10일 말했다. AP 통신에 따르면 대슐 의원은 이날 캔자스주 맨해튼에서 있었던 연설회에서 미군의 이라크 포로 학대사건은 럼즈펠드 장관이 사임해야 하느냐는 문제보다 더 큰문제를 제기하는 "헤아릴 수 없는 재난"이었다고 말했다. 대슐 의원은 전체 미군 지휘체계가 그런 학대 ...

    연합뉴스 | 2004.05.11 00:00

  • 이라크전 明暗 가른 린치와 잉글랜드

    ... 꿈이고 부모의 반대를 무릅쓰고 고교 졸업반 때 예비군에 입대한 잉글랜드는 폭풍추적이 취미로 장차 기상학자가 되고 싶어 했다. 그러나 이들이 이라크에서 겪은 일은 극에서 극으로 갈렸다. 이라크군의 매복공격을 받고 중상을 입은 채 포로로 붙잡힌 린치는 미군에 구출되는 장면이 대대적으로 보도되면서 일약 전쟁영웅이자 언론의 스타로 떠올랐으며 지난 한해동안 책과 TV 영화, 무수한 인터뷰의 주인공, 각광받는 연사로 변모했다. 반면 잉글랜드는 흐린 사진 속에서 웃는 모습으로 ...

    연합뉴스 | 2004.05.11 00:00

  • <천자칼럼> 포로학대

    ... 무마시키려는 군당국과 정부에 의해 희생양이 된 것.현장이 기록된 비디오를 없애고 발포 사실만 몰아부치는 검찰을 향해 대령은 소리친다. "부하들이 죽는데 가만 있으라고.그래,내가 쏘라고 했다.어쩔래." 이라크 주둔 미군의 추악한 포로 학대 사진이 공개되면서 관련자들이 군사재판에 회부된 가운데 포로 학대가 개인보다 군의 조직적 범죄라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영화에선 진실이 규명되고 개인이 조직의 폭력을 이겨내지만 현실이 어떨 지는 알 수 없다. 학대의 주역으로 ...

    한국경제 | 2004.05.10 17:53

  • 이라크 포로학대 규탄 집회

    참여연대, 환경운동연합, 평화를 만드는 여성회,이라크 평화네트워크 등 4개 시민단체는 10일 오전 광화문 KT 건물 앞에서 `미군의이라크 포로학대 규탄 집회'를 열었다. 이들 단체는 성명에서 "이라크를 불법점령한 미국이 이라크 국민들의 생존권과인권마저 유린하고 있다"며 "한국 정부도 이라크 추가파병 결정을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윤섭기자 jamin74@yna.co.kr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미군, 이라크 여성포로 주기적 성폭행

    이라크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내에서 미군이 이라크여성 수감자 한 명을 주기적으로 성폭행하는 등 새로운 포로 학대 사실에 대한 증언과 사진이 잇따르고 있다. 시사 주간 타임 최근호(10일자)는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의 한 간수가 수감중인이라크 여성 한명을 자신의 감방 반대편 바닥에서 주기적으로 성폭행했다는 한 수감자의 증언을 소개했다. 지난해 7월 은행 약탈혐의로 체포돼 7개월동안 이 수용소에 억류됐었다는 모함마드 유니스 하산은 미군 간수의 수감자 ...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블레어, 포로 학대 사과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는 9일 이라크 주둔 영국군의 이라크 포로 학대에 대해 사과하고 사건에 책임있는 사람들을 처벌하겠다고 다짐했다. (파리 AFP=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英정부 포로 학대 1년前 인지" .. 엠네스티

    영국정부는 이미 1년전 이라크 주둔 영국군의 이라크수감자 학대 혐의를 통보받았다고 국제인권단체인 앰네스티 인터내셔널(AI)이 9일밝혔다. 이는 정부가 국제적십자사(ICRC)로부터 지난 2월 영국군의 이라크 포로 학대 행위를 통보받았다는 8일자 총리실 대변인의 주장을 뒤집는 것이다. 총리실 대변인은 8일 야당인 보수당이 수감자 학대 사실을 언제 인지했는지 밝히라고 요구하자 "지난 2월 적십자사 통보를 받고 대응조치를 취했다"고 말했다. AI 런던 ...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이라크 포로학대사건 책임부대에 큰 오명"

    이라크인 수용자 학대사건이 불거지면서 전후 이라크내수용시설을 큰 사고없이 관리했다는 전반적인 평가를 미국내에서 받아온 제800헌병여단이 졸지에 치욕의 대명사로 전락했다. 총 2천800여명으로 구성된 800헌병여단은 포로학대가 빈번했던 것으로 확인된바그다드 서쪽의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를 포함해 이라크 전역에서 미군이 운영하는12개 수용소의 관리책임을 맡아왔다. 이중 744, 530 헌병대대 등 800헌병여단의 일부 예하부대는 미군에 체포된 사담후세인 ...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클라크,"포로학대 사건 대통령이 책임져야"

    민주당 대통령 후보 지명전에 출마했던 웨슬리 클라크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 군사령관이 9일 이라크 포로 학대 사건과 관련,조지 부시 대통령이 책임을 져야한다고 밝혔다. 클라크 전 사령관은 NBC TV의 언론과 만남 프로그램에 나와 이번 사건과 관련," 시스템의 실패 그 이상의 사건으로 바로 최고위층으로 연결되는 지도부의 실패"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 대통령 지도력의 문제다. 그는 미군 최고 사령관이며 매일 선거운동에서도 그같은 사실을 밝힌다"면서 ...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블레어 "이라크 포로학대 최근에야 인지"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는 국제적십자위원회(ICRC)에 의해 제기된 영국군의 이라크 포로학대 의혹과 관련, 최근에야 이를 알게 됐다고 10일 주장했다. 블레어 총리는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적십자가 제기한 구체적인 의혹과 관련해내가 아는 바로는 이러한 의혹들은 최근 며칠 사이에야 인지하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블레어 총리는 "내가 아는 한, 나 뿐 아니라 다른 장관들도 신문들이 이를 보도하기 전까지 구체적인 의혹에 대해 모르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4.05.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