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761-10770 / 12,9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 수감자 학대는 고도의 고문기법

    ... 일어난 학대 행위는 충격과 수치심을 유발하도록 고안된 `R21'로 불리는 `심문 저항 기법'(resistance to interrogation)과 일치하는 것이라고전했다. 신원공개를 거부한 이 퇴역 영국군 장교는 미.영국군 특수부대 요원들이 포로가됐을 때 적군의 심문에 저항할 수 있도록 ▲잠 안 재우기 ▲나체로 오래 방치해 두기 ▲여군 앞에서 자위 강요하기 ▲나체로 피라미드 쌓기 등을 포함한 고문 기법을교육받는다고 밝혔다. 미리 고문을 체험함으로써 저항 능력을 키운다는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美여군헌병 "우리는 지옥을 만들었다"

    이라크 포로학대 사건으로 미군 당국에 의해 기소된 헌병 7명 중 한 명인 미 여군 헌병은 포로들에게 자백을 강요하기 위해 극단적인 학대를 자행했다고 시인했다. 현재 바그다드에 머물고 있는 사브리나 하먼(26) 미군 헌병 스페셜리스트(특기병)는 8일자 워싱턴 포스트 인터뷰에서 "우리의 임무는 그들이 잠을 자지 못하게 하는 것이며 그들에게 지옥을 만들어주어 자백하도록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하먼은 e-메일 인터뷰에서 자신들의 포로학대 행위는 죄수들이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이라크 시아파 총공세..美.英 연합군과 충돌

    포로 학대 사실에 격분한 이라크 과격 시아파 알 사드르 추종 세력이 8일 각지에서 미·영 연합군과 충돌했다. 알 사드르 추종자들은 이날 나자프에서 미군을 박격포로 공격하고 중부 카르발라 시내 3곳에서 미군과 교전을 벌이는 등 격렬하게 저항했다. 바스라에서는 수백명이 미군을 규탄하는 거리 행진을 하다 영국군과 충돌했다. 이날 하룻동안 최소한 이라크인 23명이 숨지고 영국군 4명이 부상당했다. 이날 알 사드르는 삼엄한 경호 속에 한 이슬람 사원에서 ...

    한국경제 | 2004.05.09 00:00

  •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 폐쇄 계획없다"

    이라크내 포로 수용소 총감독관인 제프리 밀러 육군소장은 8일 불법 포로 심문 사건으로 일부 미국 의원들이 수용소 폐쇄를 촉구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문제의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를 계속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밀러 소장은 기자들에게 "미군은 앞으로도 계속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를 이용해포로 심문을 계속할 것"이라고 못박고 그러나 " 이라크 포로 수용 인원을 줄일 방침"이라고 밝혔다. 관타나모 기지 사령관을 역임한 밀러 소장은 또 만약 아부 그라이브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클라크 "대테러전 승리위해 새 지도부 필요"

    ... 책임지게 하는 것이 국민으로서 우리의 임무"라면서 "우리를 국내에서 안전하게 지켜주고 대테러전에서 승리하도록 하며 해외에서 미국에 대한 존경을 회복하기 위해서는 새 지도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클라크 전 사령관은 미군의 이라크인 포로학대사건에서 대통령이 사과한 것은당연하지만 사과만으로는 충분하지 못하며 이번 사건이 완전히 수사되고 책임있는자들은 사법처리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의 대통령은 우리를 과장된 정보로 전쟁으로 이끌었고, 우리 나라에임박한 위협이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부시 "이라크 민주화 美 임무 계속될 것"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은 8일 미군들의 이라크인 포로 학대사건에도 불구하고 이라크를 민주화한다는 미국의 임무는 계속 수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주례 라디오 연설에서 이라크 포로 학대사건은 미국의 가치를 반영하지 않는 것이라며 "그들은 우리 나라의 명예와 명성에 하나의 오점"이라고말했다. 그는 "이라크에서 우리의 임무는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아부 그라이브 교도소에서 발생한 포로 학대사건은 일부의 비행이며 이 사건이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이라크서 미군 가혹행위 묘사 예술작품 등장

    미군의 이라크 포로학대로 이라크 내 반미정서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미군의 가혹행위와 미군 점령상황을 묘사한 문화예술 작품들이 이라크 내에서 등장하고 있다. 8일 바그다드의 헤와르 미술관에는 조각가 압둘 카림 칼릴(44)이 미군 점령 이후에 영감을 얻어 만들었다는 조각상들이 전시돼 관심을 받았다. 특히 발가벗겨져 양손이 묶이고 머리에 두건이 씌워진 채 웅크리고 있는 남자모습의 38㎝ 높이 석고상은 최근에 사진으로 공개된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 포로의모습과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작년 10월 이라크내 교도소 학대행위 보도"..AP

    이라크 바그다드의 아부 그라이브 교도소에 수용된 포로 학대 사진이 공개되기 6개월 전인 지난해 10월에도 이미 미군이 운영하는 이라크 내교도소들에서 벌어진 학대행위들에 대한 증언이 있었고 이를 보도했지만 미군의 주목을 받지 못했다고 AP 통신이 8일 지적했다. AP통신은 당시 아부 그라이브 교도소를 비롯한 바그다드 남쪽의 캠프 부카, 바그다드 공항 근처 캠프 크로퍼 등에 수용됐다가 풀려난 이라크인 6명의 증언을 인용해 각종 학대행위가 있었다고 보도했다.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미국 병사 "상부 지시받아 학대 행위"

    이라크인 포로 학대가 미군에 의해 조직적으로 자행됐음이 드러났다. 이번 사태로 미군 당국에 기소된 헌병 7명 중 하나인 사브리나 하먼(26)은 8일 워싱턴 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 "아부 그라이브 교도소를 책임지고 있는 군 정보부 장교들과 미 중앙정보국(CIA)요원들이 지시한 대로 한 것"이라고 말했다. 하먼은 군 정보부가 죄수들을 심문할 때 온순해지기를 바라고 이같이(포로 학대를) 지시했다고 주장했다. 정지영 기자 cool@hankyung....

    한국경제 | 2004.05.09 00:00

  • 케리 "청년들이여 국가에 봉사하라"

    미국 민주당 대통령후보로 사실상 확정된존 케리(매사추세츠) 상원의원은 8일 대학 졸업생들에게 평화봉사단 등 봉사 프로그램에 참가해 이라크 포로학대로 실추된 미국의 이미지를 회복시킬 것을 촉구했다. AP통신에 따르면 케리 의원은 이날 뉴올리언스의 서던대학 졸업식에서 한 연설을 통해 "미국 젊은이들의 이상주의와 헌신을 과소평가하는 사람들을 놀라게하기 위해 미국은 여러분 세대를 필요로 한다"고 말했다. 케리 의원은 "만일 가장 가난한 나라, 도시, ...

    연합뉴스 | 2004.05.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