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351-11360 / 12,9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戰] 미군,이라크군 3천500명 포로로 잡아

    미군은 이라크군 3천500명 이상을 포로로 잡았다고 도널드 럼즈펠드 미국 국방장관이 25일 밝혔다. 럼즈펠드 장관은 국방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 3천500명 이상의 이라크군전쟁포로가 있다"고 말하고 또 해산된 부대 소속의 수 천여명의 병력이 아마도 귀향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워싱턴 AFP=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전쟁] (WP 종군기자 르포) 지친 병사들 '잠과의 전쟁'

    ... 뒤처지기라도 하면 이들을 노리는 이라크 스나이퍼(저격수)의 공격을 피하기 어렵죠." 지난 23일에는 수송 차량 한 대가 운전병의 졸음으로 이라크군 점령지로 들어가는 사고가 발생했다. 미군 7명이 현장에서 사살당하고 5명은 포로로 잡혔다. 그 날 이후부터 부대원들 사이에서는 욕설이 난무하기 시작했다. 신체적인 타격을 가하겠다는 위협도 많아졌다. 서로를 긴장시키기 위함이지만 모두들 극도로 민감해진 탓이다. 익명을 요구한 한 병장은 "잠을 안 재우면서까지 강행군을 ...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천자칼럼] 알자지라

    ... 단연 알자지라(Al-Jazeera)위성방송인 듯 하다. 알자지라는 이번 전쟁에서 거의 무제한적인 '현장접근권'을 보장받은데다 경쟁사인 미국의 CNN이 이라크 정부에 의해 바그다드에서 쫓겨났기 때문이다. 사담 후세인 대통령의 담화,포로가 된 미군병사들의 인터뷰 등 독점적인 화면들은 전쟁뉴스의 제왕이라는 CNN이 자존심을 꺾고 이를 받아 중계할 지경이다. 이 방송은 아프가니스탄 전쟁에서 9·11테러의 배후조종자로 알려진 오사마 빈 라덴의 연설장면을 방송하면서 이미 그 ...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알-자지라 전후 시청자수 10% 증가

    ... 확보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 간부는 서구 언론 보도에 대한 대안 요구가 커지면서 특히 유럽내 시청자가2배로 증가했다고 주장했다. 알-자지라는 현재 이라크에 8개 팀의 취재진을 파견하고 있는데 이라크 제2도시바스라에서의 공방전과 미군 포로와 전사자의 모습을 단독 방영해 성가를 높힌 바있다. 알-자지라는 테러조직 알-카에다에 의한 9.11 사태이후 오사마 빈 라덴과의 회견을 처음 방영하면서 서방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지난 1996년 처음 전파를 탄 알-자지라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전쟁] (숫자로 본 이라크 전쟁) 부시 지지율은 상승

    ... 놓았다. 무엇보다 전쟁은 최소 8백40명의 목숨을 앗아갔다. 연합군측 사망자는 39명, 이라크는 8백명을 웃도는 것으로 추정됐다(CNN 집계 참조). 이라크의 경우 대규모 공습으로 인한 민간인 피해가 많았기 때문이다. 전쟁포로도 다수 발생했다. 미군측에 투항하거나 생포된 이라크군 포로는 3천5백명에 달한다. 연합군 포로도 50명 정도에 이른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연합군측은 지난 1주일간 지상전에서는 고전을 면치 못했지만 제공권만은 확실하게 장악했다. ...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미,"나자프 주둔 이라크군 650명 사살"

    미.영 연합군이 25일 바그다드 남부의 나자프에서 이라크군과 개전 이래 가장 치열한 전투를 벌인 가운데 미군은 이 지역에서 24시간동안 이라크군 650여명을 사살하고 300명을 포로로 잡았다고 26일 밝혔다. 미 제3보병사단 예하 제1여단 정보장교인 존 앨트먼 소령은 "바그다드 남쪽 200㎞ 지점의 나자프 인근 지역에서 지난 24시간동안 약650명의 이라크군이 사살됐으며 미군측 사상자는 없다"고 밝혔다. 미군과 교전 중 희생된 이라크군은 사담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전쟁] 알자지라 방송 '유명세'

    ... 무스타파 기업뉴스 부장은 이날 블룸버그통신과의 인터뷰에서 "NYSE가 이라크전쟁 관련 알자지라의 보도내용에 불만을 품고 이같은 보복조치를 내렸다"고 밝혔다. 지난 5년간 NYSE에서 시황 중계를 해 온 알자지라는 최근 이라크TV의 미군포로 인터뷰 내용을 방영, 미.영 연합국측으로부터 국제법 위반이라는 비난을 받고 있다. 무스타파 부장은 "앞으로 NYSE 대신 맨해튼 타임스퀘어의 나스닥 스튜디오 등을 이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나스닥측은 "그같은 요청이 있을 ...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뉴욕증권거래소, 알자지라 시황 중계 불허

    ... 인터뷰에서미국 언론들이 알자지라가 뉴욕증권거래소에서 시황을 생방송하지 못하도록 하는 방해공작을 했던 것으로 이해하고 있다고 말했다. 알자지라는 지난 5년간 뉴욕증권거래소에서 시황중계를 해 왔었다. 알자지라는 최근 이라크TV의 미군포로 인터뷰내용을 방영했었으며 미국과 영국측은 이같은 행위가 국제법을 위반한 것이라며 강력히 비난하고 있다. 무스타파 부장은 알자지라가 뉴욕증권거래소 대신 맨해튼 타임스퀘어의 나스닥스튜디오 등을 이용할 계획이라고 밝혔으나 나스닥측은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미국과 이라크, 상반된 두가지 시각

    ... 정권은 괴뢰정권이다. 그들은 "노"라고 말하지 못한다. 그러나 다른 나라 정부는 주권국이다. 자주권을 존중하고그들의 국민을 존중한다. 그들은 미국과 영국 침략자에게 "노"라고 말해야 한다. 우리는 미국군이 어떻게 민간인들을 다루는지 잘 봤다. 이라크 남부 지역에서시민들을 죽였고, 시체를 땅바닥에 나뒹굴게했다. 전쟁도발자, 전범 미국 행정부가포로들의 인도적 대우를 언급하는 것은 한마디로 웃기는 일이다. (서울=연합뉴스) lwt@yna.co.kr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바그다드 전투 임박속 민중봉기

    ... 최소 20명의 미군이 전사하고 영국군 20명이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최근 이틀간 이라크군 사망자수는 500명 이상으로 미군 당국이 추정하고 있는 가운데 이라크 정부는 이라크 민간인 200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주장했다. 이라크군 전쟁포로가 3천500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미군 병사들도 7명이 포로로 잡히고 14명이 실종 상태인 것으로 집계됐다. 영국군 실종자는 2명이다. (워싱턴.쿠웨이트=연합뉴스) 김대영.이기창.옥철 특파원

    연합뉴스 | 2003.03.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