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61-5170 / 5,4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우스 센트럴 LA지역 주민 27%가 한달중 닷새 굶어

    지난해 4.29 LA폭동의 진원지였던 사우스센트럴 LA지역에 사는 주민 중 27%가 한달 평균 닷새는 굶주리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 다. 14일 UCLA 연구팀이 지난 1년동안 조사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사 우스센트럴 LA에 살고 있는 주민들은 주로 흑인과 히스패닉계인데 이들 가운데 27% 가량이 식료품을 살 돈이 모자라 한달평균 5일은 배고픔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사실은 미 연방정부에서 실시하고 있는 무료급식프로그램 에서도 ...

    한국경제 | 1993.06.14 00:00

  • [중국경제딜레마] (4) 금융왜곡 심화..돈 부동산투기로

    ... 일이었다. 곡물대금이 "농민의 돈"임을 알고있지만 지급할 현금이 없었던 까닭이다. 이들 은행은 중앙은행(중국인민은행)으로부터 할당받은 곡물대금 마저 다른곳에 모두 써버렸다. 최근 홍콩언론보도에 따르면 이런 이유로 발생한 농민폭동이 올들어서도 계속되고 있으며 확인된것만도 1백건이 넘는다고 한다. 그만큼 금융이 제기능을 못하고 있다는 얘기다. 더구나 수출증가등에 따른 고도성장이 지속되면서 금융이 이를 뒷받침하지 못하는 비능률이 나타나고 있다. 중국 금융구조의 ...

    한국경제 | 1993.06.01 00:00

  • < 정가스케치 > "진압가담 장교 처벌은 지나친 처사"

    ... 5.18민주화운동 진상조사특위가 5.18당시 진압가담병력을 지휘한 현역장교들에 대한 공직박탈등을 요구한데 대해 " 지나친 처사"라고 지적. 강창성의원은 18일 "적은 최대한 좁혀야 하는게 전 략의 기본원칙"이라며 "광주민주화운동을 폭동으로 규정해 진압을 지시한 상급지휘관들로부터 처벌해야지 이들의 지시로 진압에 가담한 영관급장교로 까지 처벌의 범위를 확대해서는 안된다"고 주장. 임복진의원도 "당시 군인복무규율상 지휘관의 명령에 따를 수 밖에 없던 군인들까지 문제삼으면 ...

    한국경제 | 1993.05.19 00:00

  • 정부,대북동향 정보체제 강화...최근 이상징후 잇따라 발생

    ... "최근 김일성을 직접 만난 사람들을 통한 확인결과 김 일성은 현재 건강하고,지난 25일 평양부근에서 수백대의 탱크가 이 동한 것은 사실이나 북한군 창건기념일과 관련한 통상적인 일이며, 평양 순안공항폐쇄는 캄보디아 시아누크대통령의 출국에 따른 일시 적인 현상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또 신의주 폭동설과 중.북국경 군단급부대 이동설에 대해 이당국자 와 청와대의정통한 관계자는 "조직적이고 특이한 현상은 아직 확인 된바 없다"고 덧붙였다.

    한국경제 | 1993.05.01 00:00

  • 북한,중국접경지역에 군단규모 병력이동...워싱턴 타임즈

    [워싱턴=최완수특파원]북한은 중국과의 국경지역에 군단병력의 대규모 병 력을 이동시키고 있으며 이는 이 지역에서 일어난 폭동을 진압하기 위한 것 같다고 워싱턴 타임즈가 30일 보도했다. 워싱턴타임즈는 익명을 요구한 미 고위관리의 말을 인용,중국과 북한간의 국경지역에 매우 이례적인 상황이 벌어지고 있으며 이를 예의 주시하고 있 다고 말하고 북한의 군대동원 병력이 2개 사단 이상의 군단병력이라고 전했 다.

    한국경제 | 1993.05.01 00:00

  • "신의주 폭동설 부인"남한당국 날조 주장...평양방송보도

    북한은 29일 평북 신의주시에서 최근 대규모 폭동이나 시위가 발생했다는 KBS방송의 보도와 관련, 이는 "얼토당토 않은 날조 "라고 부인했다고 내외통신이 평양방송을 인용, 보도했다. 평양방송은 이날 논평을 통해 KBS방송이 한국정부 관계자의 말 을 인용, 엉뚱한 모략방송을 내보냈다고 말하고 "남조선 당국자 들이 우리의 일심단결이 두려워 이를 훼손시키고 남조선 인민들 속에서 높아가는 주체의 사회주의제도에 대한 동경심과 전민족대 단결기운을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TV하이라이트] 한강뻐꾸기 ; 해외시사토론 ; 시사기획

    ... 잡담을 나누던 장석은 영애에게서 진수가 파출소로 끌려갔다는 이야기를 듣고 어쩔줄 모른다. 생각끝에 장석은 홍태에게 진수를 빼달라고 부탁한다. 홍태는 자신있게 파출소로 들어가지만 순경들에게 무안만 당한다. 해외시사토론 "LA폭동 1년,한흑갈등 해소되려나"(MBCTV 오후 10시50분)=지난 92년4월 흑인 로드니 킹구타사건과 관련된 LA흑인폭동이 1년내내 한인들을 괴롭히고 있다. 구타경찰관에 대한 무죄평결이 엉뚱하게도 한인들에게 불똥이 튄 것이다. 최근 경찰관 ...

    한국경제 | 1993.04.29 00:00

  • [로드니 킹]위기 넘겼으나 폭동 근본적 원인 여전히 "불씨"

    [워싱턴=최완수특파원] 17일 아침 7시(현지시각) 조금 지나 평결 결과가 나오자 로스앤젤레스시 전체는 크게 안도의 숨을 내쉬었다. 제2의 폭동이 일어날지도 모른다는 팽팽한 긴장감과 두려움, 공포 속에서 1주일 이상 숨을 죽이며 평결을 기다려온 로스앤젤레스 시민들은 배심원들 의 평결 결과에 대해 "공정한 재판"이라고 평가하면서"폭동재발의 가능성 이 사라져 매우 다행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날의 평결로 제2의 폭동이 폭발하는 위기를 일단은 ...

    한국경제 | 1993.04.18 00:00

  • 로드니 킹 사건 평결관련,제시 잭슨 목사 "공정한 판결"논평

    ... 킹의 민권을 침해했음을 인정하고 티모스 윈드와 시 어 도어 브레스노는 무죄 방면했다. 이날 2명의 경찰에 대한 유죄 평결소식이 전해지자 법정으로부터 중계를 듣고 있던 수많은 흑인들은 박수와 만세를 부르며 환호했다. 지난해 폭동이 가장 심했던 사우스센트럴지역에 위치한 퍼스트 에이엠이 교회에서도 다른 흑인 신도들과 함께 평결소식을 기다리던 제시 잭슨 목사 는 "공정한 판결이 나와 기쁘다. 이제 로스앤젤레스는 치유를 위해 나설 때다"라고 밝혔다. 평결이 ...

    한국경제 | 1993.04.18 00:00

  • 로드니 킹 평결이후 한인 표정...일말의 불안감 남아

    [워싱턴=최완수특파원] 평결 결과를 지켜보고 있던 한인동포들은 일단은 폭동의 위기를 넘긴 안도감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지난해의 피해의식이 워낙 커 완전히 마음을 놓지 못하고 있다. 한인동포들의 가게가 밀집한 올림픽가.버몬트가에서 비디오가게를 하는 한 동포는 "참으로 다행스런 결과"라고 말하고 "그러나 지난해 워낙 심하게 피해를 당한 처지라 100% 안심할 수는 없다"고 조심스런 반응을 보였다.

    한국경제 | 1993.04.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