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401-5410 / 5,5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 전면 내란위기 직면...라프산자니 이란대통령 경고

    ... 실수"라고 지적하면서 이라크 정부와 반군 단체들은 더 이상의 파국을 막고 국가를 파멸 위기로부터 구하기 위해 협상을 시작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라프산자니 대통령은 지난 8일 날로 확산되고 있는 이라크 내의 반정부 무장폭동에 따른 정부군과 반군 단체들 간의 교전으로 수많은 사상자가 속출하고 있다면서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의 자진 하야를 촉구했었다. 한편 이라크 반정부 지도자인 아야톨라 타키 무다레시는 10일 탱크를 앞세운 공화국수비대가 반군이 ...

    한국경제 | 1991.03.11 00:00

  • 이란, 후세인 사임 촉구

    ... 반정부 인사들은 이라크 정부가 소요를 진압하기 위해 화학무기 사용할 가능성이 높다고 경고했다. 시리아의 알다와 이슬람운동이란 단체의 조직원들은 후세인 대통령에 충성하는 군인들이 이라크 제2의도시 바스라에서 일어난 폭동을 진압하기 위해 이미 겨자가스를 사용했다고 밝혔다. 이란에 근거를 두고 있는 한 반정부 조직도 자신의 조직원들이 화학무기 사용승인을 요청하는 현지 진압군과 바그다드 당국간의 군통신 메시지를 도청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한국경제 | 1991.03.09 00:00

  • "후세인 두달이내 권좌축출"..아랍연합군 사령관

    ... 대통령이 곧 권좌에서 쫓겨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ABC TV방송의 한 뉴스프로에 나와 "후세인이 앞으로 두 달 이상 더 지탱하 지 못할 것이 라는 것이 자신의 강한 느낌"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라크에서 일어나고 있는 폭동의 징조들이 걸프전에서 후세인의 역할에 대한 점증하는 분노를 반영하고 있다고 말하고 이라크 병사들이 귀국할때 이러한 불만이 더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바스라와 나시리야등 여러도시들에서 일어나고 있는 상황을 보면 이것을 ...

    한국경제 | 1991.03.07 00:00

  • 이라크 반후세인 폭동 전국으로 확산

    이라크내 반후세인 폭동이 정부군의 합세아래 계속 전국으로 확산, 남부와 중부,북부지역에 걸쳐 10개 도시가 반군에 장악되고 5개 도시에서 진압군과의 전투가 진행되고있는 가운데 공화국 수비대가 탱크등 중화기를 동원한 반격에 나서 바스라등 초기 폭동발생지역과 바그다드시등에서는 소요가 줄거나 일부 통제권이 회복되고있는 것으로 5일 전해졌다. 한편 바그다드 교도소가 습격당하고 사담 후세인 대통령의 고향 티그리트에서도 반후세인 시위가 발생한것으로 ...

    한국경제 | 1991.03.06 00:00

  • 북한,중국,소련,몽고 새 국경무역협정 체결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에 충성하는 정부군이 반후세인 폭동이 일어났던 남부이라크 도시와 마을들을 장악한 것으로 보인다고 미 군소식통들이 6일 전했다. 이 소식통들은 또 정부군이 시어파 회교도들이 점령한 것으로 선언했던 이라크 제2도시 바스라도 장악하기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익명을 요구한 한 미군장교는 남동부 이라크의 다른 도시들도 정부군이 장악한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하고 이 지역이 점점 더 정부의 통제권으로 들어가는 것 같다 ...

    한국경제 | 1991.03.06 00:00

  • 이라크내 반정부 폭동확산...바그다드서도 반후세인 시위 발생

    이라크내 반정부 폭동이 계속 확산, 남동부및 중부지역의 최소한 8개 도시가 소요에 휩싸인 가운데 수도 바그다드시에서도 대규모 반후세인 시위가 발생했으며 북부 지역에서도 쿠르드족 반군들도 보안군등에 대한 공격에 나서는등 사담 후세인 정부가 전국적인 저항에 직면하고있는 것으로 4 일 전해졌다. 시리아 관영 SANA통신은 이날 이라크인 피난민들의 말을 인용,바그다드시에서도 대규모 반후세인 시위가 발생했으며 "이는 이라크를 비극으로 이끈 사담 ...

    한국경제 | 1991.03.05 00:00

  • 이라크에 반후세인 시위 확산...군과 유혈충돌도

    바스라시를 비롯한 이라크 남부지역에서 반후세인 무장시위와 폭동이 발생, 교도소와 정부관서등이 습격받는 사태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바스라등 최소한 4개 도시에서 반후세인 시위대와 이라크군의 유혈충돌사태까지 벌어지는등 이라크내 반정부소요가 광범하게 확산되고 있다고 목격자들과 이란 관영 테헤란 라디오등이 3일 밝혔다.

    한국경제 | 1991.03.04 00:00

  • 바스라등에 무장 폭동

    수만명의 이라크인들이 이라크 제2의 도시 바스라등 이라크 남부도시 에서 무장 폭동을 일으켜 교도소를 습격해 죄수들을 풀어주는등 반 후세인 시위가 벌어지고있다고 목격자들이 말했다. 2일 다국적군 진영으로 탈출해와 다국적군측에 바스라를 해방시켜주고 질서를 유지해줄 것을 촉구한 한 이라크 경찰관은 바스라에서 무장 조직들이 폭동을 일으켰 으며 주바이르와 사마와,낫시리야등에서도 반정부 시위가 일어났다고 전했다. 그는 바스라에서 폭동을 일으킨 시위대들이 ...

    한국경제 | 1991.03.03 00:00

  • 소련군, 또 리투아니아 세관 2곳 급습

    ... 전해졌으며 인접 라트비아 공화국의 경찰관 수백명은 28일 소련군의 만행을 막지못한 공화국 대통령령을 비난하면서 알로이스 반지스 내무장관의 사임을 촉구했다. 리투아니아 의회 대변인 아우드리우스 아즈발리스는 소연방 내무부 소속 폭동진압부대인 정예 ''검은 베레모'' 부대원 10여명이 백러시아공화국과 인접한 국경 마을 메디닌카이와 라바리스케스의 세관 2곳을 급습,세관원들을 땅에 엎드리게 하고 공중으로 수발의 위협 사격을 가한 뒤 창문을 부수고 서류를 파기했으며 ...

    한국경제 | 1991.01.29 00:00

  • 여고생 무리한 연행에 시민 2백명 항의소동

    *** "제주 4.3폭동" 토론에 국보법 위반혐의 조사 *** 경양식집에서 제주도 4.3폭동등에 관한 토론을 벌이는 여고생들을 수상히 여긴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사복경찰관들이 신분도 제대로 밝히지 않은 채 승용차로 이들 여고생을 무리하게 연행하려다 인신매매를 우려한 행인들에게 30여분간 둘러싸인채 격렬한 항의를 받는 소동을 빚었다. *** 시민들, 승용차 연행에 인신매매 우려 *** 8일 하오9시30분께 서울서대문구창천동 캠퍼스플라자 ...

    한국경제 | 1991.01.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