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5581-55590 / 59,4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戰] 바그다드 대공세 '카운트 다운'

      ... 폭격을 계속한 후 감행됐다.리처드 마이어스 미 합찹의장은 미.영군 폭격기와 지상군의 공격으로 메디나 등 공화국 수비대 2개 사단이 거의 절반 이상 전투력이 상실됐다고 말했다. 미 국방부 관계자는 연합군 폭격기에서 투하된 800개 폭탄 중에서 3분의 2 이상이 공화국 수비대 사단들을 겨냥한 것이며, 나머지는 이라크 전역의 미.영 지상군을지원하기 위해 투하됐다고 밝혔다. 미 제3보병사단은 바그다드 남쪽 80㎞의 카르발라∼힌디야∼힐라 지역에 전선을형성하고 있고 바그다드 ...

      연합뉴스 | 2003.04.02 00:00

    • [이라크 전쟁] 연합군 선봉대 '레드존' 진입

      ... 연설을 통해 "우리에게 영광의 시간이 다가오고 있다"며 "이라크 국민은 지하드(성전·聖戰)를 펼치라"고 촉구했다. 그러나 후세인 대통령은 이날 연설문을 대독시켜 그의 행방을 놓고 논란을 불러 일으켰다. 한편 이라크군의 '자살폭탄' 공격에 맞서 연합군이 적극 공세로 나서자 민간인 피해가 잇따랐다. 바그다드 남쪽 80㎞ 떨어진 힐라 부근에서는 연합군의 공습으로 어린이 9명을 포함, 민간인 48명이 숨지는 등 피해가 속출했다. 유영석 기자 yooys@h...

      한국경제 | 2003.04.02 00:00

    • [이라크戰] "아랍인 3천명이상 자폭공격 준비"

      ... 미.영연합군에 대한 자살공격을 감행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타하 야신 라마단 이라크 부통령이 1일 말했다. 라마단 부통령은 이날 바그다드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아랍국가들로부터 6천명이상의 자원자들이 이라크에 도착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들중 절반이상이 폭탄을 장착하고 있으며 향후 며칠내에 그들에 관한얘기를 듣게 될 것"이라면서 "이는 우리가 아랍인들에게 요청한 것"이라고 말했다. (바그다드 AFP=연합뉴스) hoonkim@yna.co.kr

      연합뉴스 | 2003.04.02 00:00

    • [이라크戰] 러, 駐이라크 대사관 주변 공격 항의

      ... 보이고 있다. 러시아 외무부는 이날 알렉산더 버쉬보우 주러 미국 대사를 외무부로 불러 유리우샤코프 주미 대사를 미 국무에 보내 주(駐) 이라크 러시아 대사관 근처에 대한 공격을 강력 경고했다고 밝혔다. 외무부는 "연합군 폭탄 수 발이 주 이라크 대사관 근처 민간인 지역에 떨어졌다"면서 "이는 러시아 외교관과 무고한 시민들을 위험에 빠트리는 행위로, 절대용납할수 없다"고 말했다. 외무부는 또 "연합군의 이번 공격으로 러시아 외교관과 가족들이 다치지는 않았지만, ...

      연합뉴스 | 2003.04.02 00:00

    • [월드투데이] 시험대 오른 '럼즈펠드 전략'

      ... 시작된 지 10여일 동안 모든 것이 럼즈펠드의 희망대로 정확히 작동하지는 않고 있다. 처음 1주일 간의 '충격과 공포'(shock and awe)작전도 펜타곤의 기대를 충족시키지 못했다. 바그다드에 가까워질수록 모래폭풍, 게릴라공격, 자살폭탄공격, 길어진 보급로 등이 연합군의 발목을 잡고 있다. 초반 공습으로 후세인 대통령과 일선 사령관들의 통신망을 차단시키지도 못했고,지상군 투입 즉시 이라크군이 대규모로 투항할 것이라는 기대도 무산됐다. 물론 아직은 전쟁의 초기단계다. ...

      한국경제 | 2003.04.02 00:00

    • [이라크戰] 아랍언론, "연합군이 민간인 대량학살" 비난

      ... 가운데 아랍 언론들이 미군의 민간인 오인사격과 관련, 미.영 연합군이 이라크 민간인들을 대량학살하고 있다고 일제히 비난하고 나섰다. 사우디아라비아의 알-자지라 신문은 2일 "우리는 신경질적인 공포에 휩싸여 다가오는 모든 것을 자살폭탄 테러범으로 간주하는 미국과 영국 병사들에 의해 사살된이라크 민간인들의 시체더미를 목격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신문은 "지금까지 2건의 주요 사건(연합군의 민간인 사살)이 보고됐지만 이라크사막이 광활하기 때문에 또 다른 대량학살이 발생했을 ...

      연합뉴스 | 2003.04.02 00:00

    • 멕시코 여객기 폭탄위협으로 비상착륙

      멕시코의 여객기 한 대가 31일 밤 한 승객으로부터휴대한 폭탄을 터뜨리겠다는 위협을 받은 직후 비야에르모사에 착륙했다고 멕시코텔레비전이 보도했다. 멕시코 당국은 비야에르모사에서 출발, 멕시코시티로 가던 아에로메히코 여객기510편에 타고 있던 한 남자를 체포했으나 그의 소지품에서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노티멕스 통신이 보도했다. (멕시코시티 AFP=연합뉴스) youngnim@yna.co.kr

      연합뉴스 | 2003.04.01 00:00

    • 이스라엘서 과격단체 폭탄공장 첫 적발.. 3명 체포

      이스라엘 국내에서는 사상 처음으로 테러 목적용으로 추정되는폭탄제조공장이 적발됐으며 이스라엘 첩보기관 '신베트'가 폭탄공격 혐의로 3명의이스라엘계 아랍인들을 체포했다고 영국 BBC 방송이 지난달 31일 보도했다. BBC는 이날 인터넷판에서 신베트의 발표를 인용, 요르단강 서안 부근 잘줄랴 마을 출신인 이들 3명이 팔레스타인 과격단체 '이슬람 지하드'를 대리해 폭탄공격을계획한 혐의로 구속됐다고 전했다. 이 그룹은 자살폭탄공격으로 30명의 부상자가 ...

      연합뉴스 | 2003.04.01 00:00

    • 멕시코 여객기 폭탄위협으로 비상착륙

      멕시코의 여객기 한 대가 31일 밤 한 승객으로부터 휴대한 폭탄을 터뜨리겠다는 위협을 받은 직후 비야에르모사에 착륙했다고 멕시코텔레비전이 보도했다. 멕시코 당국은 비야에르모사에서 출발, 멕시코시티로 가던 아에로메히코 여객기510편에 타고 있던 한 남자를 체포했으나 그의 소지품에서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노티멕스 통신이 보도했다. (멕시코시티 AFP=연합뉴스) youngnim@yna.co.kr

      연합뉴스 | 2003.04.01 00:00

    • [이라크戰] "美-英 사망자 총 64명" .. USA투데이

      ... 지난 19일 이라크 개전이래 지금까지 총 64명이 숨지고 21명이 실종 또는 포로로 잡혔다고 USA 투데이가31일 보도했다. USA 투데이는 이날 확인된 미-영 사망자 및 실종.포로 인원을 집계, 미군의 경우, 헬기사고와 자살폭탄 공격 등으로 총 40명이 숨졌으며 이들 사망자 가운데 25명은 전투중, 13명은 사고로, 2명은 아군간 오인발사로 목숨을 잃었다고 전했다. 영국군의 경우, 총 24명이 사망했으며 이들 가운데 5명은 전투중, 14명은 사고로, 나머지 ...

      연합뉴스 | 2003.04.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