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151-57160 / 59,4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우디, 팔'테러범 유족에 5천달러씩 지원"

      사우디아라비아 정부가 이스라엘에 대항해 자살폭탄테러를 감행했거나 테러 결행 도중 숨진 팔레스타인 대원 100여명의 유족에게 1인당 5천달러가 넘는 보상금을 지급했다고 미국의 폭스뉴스가 26일 보도했다. 폭스뉴스는 사우디 내무부에 의해 각각 2만 사우디리얄(5천340달러)씩 유족에게 지급된 것으로 돼 있는 102명의 팔레스타인 사망자 명단이 든 문건을 이스라엘 정보관리로부터 입수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명단에 오른 이름은 자살폭탄테러범과 이스라엘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에스트라다 지지자, 내주 대규모 시위계획

      ... 에스트라다를 지지하는 시위과정에서 6명의 사망자가 발생했으며 에스트라다 후임인 글로리아 아로요 대통령은 당시 시위를 자신을 축출하려는 `쿠데타 기도'라고 규정했다. 경찰의 이같은 움직임은 최근 마닐라에서 파다하게 나돌고 있는 쿠데타설과 폭탄테러 위협으로 내주 시위가 더욱 격화될지 모른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는데 따른 것이다. 실제로 약 1주전 필리핀 남부에서 15명의 사망자를 낸 연쇄폭탄 테러사건과 관련해 체포된 2명의 괴한들은 경찰심문에서 마닐라가 전국적인 불안조성을 위한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이 아침에] 弱者 옹호의 정치학..정과리 <연세대 교수/문학평론가>

      ...히 프랑스 위성방송을 켰다가 입이 딱 벌어져 아래턱이 빠질 뻔했다. 프랑스 대통령선거 1차 투표에서 극우정당인 '국민전선(Front National)'의 르펜(Le Pen)이 현 총리인 사회당의 조스팽을 제치고 2위를 한 것이다. 가히 폭탄 테러 수준의 충격이라 할 만하다. 시민혁명과 레지스탕스의 경험을 가진 프랑스에서 일어난 일이었으니 기막힐 일이고,극우의 약진은 곧 파시즘의 부활과 연결되기 때문이다. 일단의 시민들이 바스티유 광장으로 몰려들고 '나는 운다. 프랑스인이라는 ...

      한국경제 | 2002.04.26 17:19

    • 파키스탄 시아파 집회에 폭탄..40여명 사상

      파키스탄의 소수 시아파 종교집회에서 강력한 폭탄 1개가 폭발해 최소한 10명이 숨지고 30명이 부상했다고 관리들이 26일 밝혔다. 현지 경찰관인 모함마드 알타프는 중부 펀잡지방의 박카르지역에서 이날 자정(한국시간 오전4시)께 폭탄이 터졌으며 테러리스트의 소행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또 박카르 지역 병원 간부인 모함마드 자베드는 이 폭발사건으로 최소한 10명이숨졌다고 말했다. 자베드는 "지금까지 여자 시신 9구와 사내 아이 시신 1구를 인계받았다"고 ...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FBI, 다음 테러목표는 상가-슈퍼마켓 경고

      ... 것"이라고 이 관리는 말했다. 한편 미국 언론들은 이같은 경고가 오사마 빈 라덴이 이끄는 알 카에다 테러조직의 고위 간부로 의심받고있는 아부 주바이다가 제공한 정보를 근거로 한 것이라고 보도했다. 주바이다는 파키스탄에서 사로잡힌뒤 현재 미국내 모처에 억류되어있다. 미국 치안담당 관리들은 테러범들이 이스라엘에서 처럼 미국내에서도 자살폭탄테러를 자행할지 모른다는 우려를 표명해왔다. (워싱턴 AFP=연합뉴스) hcs@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부시 "사우디가 석유무기화 거부 확약"

      ... 동참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함께 했다. 그러나 두 나라 지도자는 중동분쟁을 해결하기 위해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평화와 안보가 보장되는 가운데 나란히 공존해야 한다는 원칙에는 합의했으나 미국의 친이스라엘 정책과 팔레스타인측의 자살폭탄 공격에 대한 입장 조율등 일부 쟁점을 둘러싸고 이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시 대통령은 정상회담이 끝난 뒤 압둘라 왕세자가 참석치 않은 가운데 단독회견을 하고 "우리는 아랍국가들이 테러를 비난하고 선동과 폭력을 중단해야 할 ...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부시 "사우디가 석유무기화 거부 확약"

      ... 지원에 적극 동참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함께 했다. 그러나 두 나라 지도자는 중동분쟁을 해결하기 위해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평화와 안보가 보장되는 가운데 나란히 공존해야 한다는 원칙에는 합의했으나 미국의 친이스라엘 정책과 팔레스타인측의 자살폭탄 공격에 대한 입장 조율등 일부 쟁점을 둘러싸고 이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시 대통령은 정상회담이 끝난 뒤 압둘라 왕세자가 참석치 않은 가운데 단독회견을 하고 "우리는 아랍국가들이 테러를 비난하고 선동과 폭력을 중단해야 할 ...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EBS, 유해사이트 대처방안 토론

      자살.폭탄.가출.동거 등 인터넷 유해사이트가 사회문제화하고 있는 가운데 EBS TV가 27일 저녁 7시50분 유해사이트를 집중점검하는「난상토론」을 생방송한다. 사이버 공간의 청소년 유해환경의 실태를 짚어보고 정보화 시대의 긍정적인 측면을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놓고 진지한 토론이 벌어진다. 특히 국가주도의 인터넷 감시 및 검열이나 자유규제를 둘러싸고 찬반 논쟁이 뜨거울 것으로 보인다. 제작진은 "인터넷 내용등급제나 유해정보 차단 프로그램 등에 ...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호텔 손님 유치위해 방탄조끼 제공

      팔레스타인인들의 자살폭탄 공격 등으로 전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도시들중 하나가 된 이스라엘 예루살렘의 엘단 호텔은 투숙객이 줄어 객실이 텅텅 비자 손님을 유치하기 위해 방탄조끼, 헬멧 등을 빌려준다는 색다른 광고를 하고 있다고. 바르다 이산 총지배인은 25일 기자들에게 이같은 내용이 담긴 광고를 돌리면서"이는 분명히 손님 유인책이 될 것"이라면서 주당 방탄자켓은 40달러, 헬멧은 20달러에 빌려준다고 설명. 호텔들은 생존을 위해 숙박요금을 내리고 ...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대한항공 `폭탄'소동으로 지연운항

      25일 오전 10시 일본 삿포로행 대한항공 765편에 폭탄이 실려있다는 전화가 걸려와 항공기가 3시간40분이 지난 오후 1시40분에야 출발했다. 대한항공 등에 따르면 이번 해프닝은 이날 오전 9시5분 대한항공 일본 오사카지점으로 중년 남성이 침착하게 일본말로 "오늘 인천-삿포로편에 폭탄이 실려있는것 같다"고 전화를 걸어와 보안검색을 하느라 항공기 운항이 중단됐다는 것. 대한항공과 국정원 등은 이날 문제의 전화가 걸려온후 폭발물 처리반과 탐지견을 ...

      연합뉴스 | 2002.04.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