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201-57210 / 59,4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특파원코너] 日신입사원들의 키워드

      ... 밀어붙이고 책임만 상사에게 돌리십시오…" 1일 일본 최대의 금융그룹으로 출범한 미즈호가 새 간판을 올리기 직전 치른 신입사원 입사식.1천1백여 새내기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으며 단상에 오른 마에다 미쓰노부 미즈호홀딩스 사장의 입에서 '폭탄선언'이 나왔다. 준비한 인사말이 아니라 솔직한 심정을 들려주고 싶다고 전제한 그는 "스스로 납득할 수 있는 일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정부와 기업들이 새 회계연도에 들어간 지난 1일 일본에서는 연례행사로 올해도 신입사원 ...

      한국경제 | 2002.04.02 17:13

    • 美국방, "이란-이라크-시리아가 자살폭탄테러 지원"

      이란과 이라크, 시리아가 자살폭탄테러와 정치적인 살인문화를 선동하고 재정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고 도널드 럼즈펠드 미국 국방장관이 1일 비난했다. 럼즈펠드 장관은 이날 "살인자들은 순교자가 아니며 시민을 목표물로 삼는 것은 어떤 구실에도 불구하고 비도덕적인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 정부가 자살폭탄테러범의 가족들에게 수천달러의 지원금을 제공하고 있다는 보도를 언급하면서 "이런 행위는 무고한 남성과 여성,아이들을 살해하려는 ...

      연합뉴스 | 2002.04.02 00:00

    • 예루살렘서 차량폭탄 폭발 사상자 발생

      1일 이스라엘의 예루살렘 서부 구시가지 근처에서 강력한 차량폭탄이 폭발해 차안에 타고 있던 자살테러범이 숨지고 최소한 3명이 다쳤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채널2 TV는 동.서 예루살렘의 경계지역 근처 경찰 검문소에서 문제의 차량이 정지를 당하자 폭탄이 터졌으며 이 폭발로 차량을 조사하기 위해 다가가던 경찰관 1명이 중상을 입었다고 전했다. (예루살렘 AP.AFP=연합뉴스) cwhyna@yna.co.kr

      연합뉴스 | 2002.04.02 00:00

    • 자살 폭탄 테러는 정보협정 방해용..USA 투데이

      최근의 연쇄 자살 폭탄 테러는 이스라엘과팔레스타인의 정보 공유 협정 체결 움직임에 불만을 품은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의 측근들이 부추긴 것이라고 USA 투데이가 2일 보도했다. 투데이는 익명의 미국 정부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 테러 공격 분쇄를 겨냥한 정보 공유 협정은 앤서니 지니 미국 중동 특사가 양측 협상 대표들과 함께 만든 것으로 당초 지난해 조지 테닛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제시한 휴전안에 포함돼 있던 것이라고 전했다. ...

      연합뉴스 | 2002.04.02 00:00

    • 부시, 아라파트 `부시독트린' 적용서 제외

      ... 개인이든 국가든 테러리스트 범주에 포함, 미국의 테러응징전의 대상에서 제외될 수 없다는 원칙을 `부시독트린'으로 명명, 이를 내외 선언한 바 있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스라엘을 겨냥한 팔레스타인측의 자살폭탄공격과 관련, "아라파트 수반을 `부시독트린'에서 규정한 테러리스트로보느냐"는 물음에 "아라파트 의장은 지금까지 평화중재과정에 동의해 왔다"며 "그는지금까지 평화정착 방안을 어떻게 마련할 것인가를 협상당사자들과 논의해 온 인물"이라고 답변했다. ...

      연합뉴스 | 2002.04.02 00:00

    • 부시, 미국의 중동 정책 옹호

      중동에 적극 개입하라는 압력을 받고 있는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은 1일 미국의 중동 정책을 옹호하고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에게 팔레스타인인들의 잇단 자살 폭탄 공격을 규탄하라고 촉구했다. 미국은 파상적인 자살 폭탄 테러로 인해 이스라엘이 전쟁에 돌입했다는 전날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의 선언 이후에도 여전히 이스라엘을 지지하고 아라파트 수반에게 폭력 종식을 위한 추가 조치를 요구하는 기존 방침을 유지하고 있다. 텍사스주의 ...

      연합뉴스 | 2002.04.02 00:00

    • 부시 속수무책 ... 중동 중재 외교 위기 봉착

      ... 중대한 위기에 직면했다. 미국은 1일 중동분쟁 악화 이후 사흘 째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당국을 포함, 아랍권 및 유럽연합(EU) 지도자, 코피 아난 유엔사무총장 등과 연쇄 접촉을 갖고 중동사태 진정 방안을 집중 논의했으나 자살폭탄공격과 보복응징전의 악순환이 갈수록 격화돼 사실상 속수무책 상태에서 이렇다할 수습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오전 백악관에서 국가안보회의를 열어 중동사태를 집중 논의했다. 부시 대통령은 회의에서 자위권차원의 ...

      연합뉴스 | 2002.04.02 00:00

    • 美 외교관가족 예루살렘 부분 철수 검토

      지난 수일간 이스라엘에서 자살폭탄 테러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예루살렘 주재 미국 영사관의 미국인 직원 가족들이 철수허가를 받을지도 모른다고 1일 미 국무부가 밝혔다. 국무부의 한 고위 관계자는 그러나 아직 최종 결정은 내려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국무부 관계자들은 이스라엘인들을 상대로 한 테러가 계속되고 있기 때문에 당국은 미국인들에게 가자지구와 요르단강 서안, 이스라엘 여행에 대한 경보를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미 국무부는 지난 해 12월 ...

      연합뉴스 | 2002.04.02 00:00

    • 이란, 이스라엘ㆍ미국 제재 석유무기화 고려

      ... 외무장관 회의에 참석 중인 카라지 장관은 기자회견에서 대미 원유수출 중단을 촉구한 이라크의 제안에 대해 "아랍산 석유를 팔레스타인을 위해 사용하는 것은 아랍 국가의 결정에 달려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란과 이라크, 시리아가 자살폭탄테러 지원하고 있다는 미국의 비난을 일축하고 "아랍 국가들이 석유를 무기로 사용키로 결정하면 우리는 이를 고려할 것"이라며 "모든 이슬람 국가가 그렇게 결정한다면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라크 집권 바트당은 1일 팔레스타인 영토 ...

      연합뉴스 | 2002.04.02 00:00

    • 중동분쟁 악화일로..OIC '전면전' 경고

      ... 점령하는 등 요르단강 서안에 대한 공세를 더욱 강화했다. 특히 이스라엘군은 베이트 잘라에서 반전 시위를 벌이던 외국인들에게 발포, 외국인 6명과 팔레스타인인 1명이 부상했다. 서예루살렘에서는 팔레스타인인의 차량을이용 자살폭탄 테러가 또다시 발생했으나 이스라엘 주민 3명이 부상하는데 그쳤다. 아랍권에서는 수만명이 시위를 벌이는 등 반(反) 이스라엘 및 반미 여론이 더욱 고조됐으며,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은 이번 사태의 책임을 둘러싸고 상대방에 대한 비난공세에 ...

      연합뉴스 | 2002.04.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