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251-57260 / 59,6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샤론 총리, 자폭테러 관련 보복천명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7일 텔아비브 인근에서 발생한 자살폭탄 테러와 관련, 상응하는 보복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샤론 총리는 조지 W 부시 대통령과 워싱턴에서 회담을 마친 후 귀국에 앞서 "우리는 우리를 죽이려는 자를 먼저 죽일 것"이라며 "테러를 이용해 이득을 얻을 수 있다고 믿는 모든 이들을 소탕할때까지 전쟁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샤론 총리는 "우리는 자위권을 사용해야하며 자위에 필요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하면서 이스라엘은 ...

      연합뉴스 | 2002.05.08 00:00

    • 이스라엘군, 예리코 부근지역 진격개시

      이스라엘이 텔아비브 인근에서 발생한 자살 폭탄테러로16명이 숨지고 55명이 부상한데 대해 강력한 응징을 천명한 가운데 이스라엘군이 8일 새벽(현지시간) 요르단강 서안 예리코 부근의 한 마을로 진격, 이 지역을 장악했다고 팔레스타인 보안관리들이 밝혔다. 이스라엘군은 이날 알-우자 지역으로 진입, 즉각 통금을 선포하고 약 300명의팔레스타인인들을 체포했다고 이들 관리는 전했다. 앞서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팔레스타인 과격단체 조직원의 소행으로 ...

      연합뉴스 | 2002.05.08 00:00

    • 부시-샤론, 중동 쟁점조율 실패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과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7일 백악관에서 정상회담을 하고 중동평화 정착 방안을 집중 논의했다.그러나 두 정상은 회담 도중 텔아비브 자살폭탄 공격 소식이 전해진데다 팔레스타인독립국가 창설과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 위상 등 쟁점을 둘러싼이견을 좁히지 못해 별다른 진전을 이루지 못했다. 부시 대통령은 지난해 1월 취임 후 백악관에서 샤론 총리와 다섯번째로 대좌한이날 회동에서 아라파트 수반의 협상대상 인정을 ...

      연합뉴스 | 2002.05.08 00:00

    • 파'서 외국인 탑승버스 폭발..10명 사망

      파키스탄 남부 카라치 국제공항에서 시내 호텔로 향하던버스에 폭탄이 터져 최소한 10명의 외국인 승객이 숨지고 20명이 부상했다고 경찰이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버스는 이날 카라치 남부 고급 호텔 밀집 지역으로 이동중이었으며 승객들이 묵을 예정인 한 호텔에 도착하기 직전 발생한 강력한 폭발로 차체가 대파됐다. 폭탄이 버스안에서 터졌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버스 승객들 대부분은독일 국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목격자들은 사이렌소리가 울리고 ...

      연합뉴스 | 2002.05.08 00:00

    • 샤론, 긴급대책회의 소집 .. 응징방안 논의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총리가 텔아비브 인근의 자살폭탄테러에 대한 보복을 다짐하며 8일 워싱턴을 떠나 귀국길에 올랐으며 도착 즉시 긴급 대책회의를 소집, 보복조치를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샤론 총리는 이날 오전 조지 W.부시 대통령과 회담을 마친후 앤드루 공군기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스라엘은 테러에 단호하게 대처할 것"이라며 "우리는 우리를죽이려는 자를 먼저 죽일 것"이라고 보복을 다짐했다. 이스라엘 내각은 샤론 총리가 도착하는 즉시 긴급 회의를 ...

      연합뉴스 | 2002.05.08 00:00

    • 샤론 총리, 자폭테러 관련 보복천명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7일 텔아비브 인근에서 발생한 자살폭탄 테러와 관련, 상응하는 보복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샤론 총리는 "이스라엘은 협박에 항복치 않을 것"이라면서 테러리즘이 분쇄될 때까지 어떠한 정치적 양보도 없다는 강경한 입장을 표명했다. (워싱턴 AFP=연합뉴스) president21@yna.co.kr

      연합뉴스 | 2002.05.08 00:00

    • 美 중서부서 16번째 파이프 폭탄 발견

      미국 네브래스카주(州)에 있는 한 시골민가의 우편함에서 6일 이 주의 8번째, 중서부 지역 전체로는 16번째 파이프 폭탄이발견됐다. 당국은 집주인이 주말에 외출해 있는 동안 폭탄이 발견됐으며 폭발하지 않아 부상자는 없었다고 밝혔다. 앞서 파이프 폭탄들이 발견될 당시 함께 있었던 반정부적 내용의 메모가 있었는지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미국 일리노이, 아이오와, 네브래스카주 등지의 민가 우편함에서는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파이프 폭탄 15개가 발견됐으며 ...

      연합뉴스 | 2002.05.07 00:00

    • 美세인트 루이스에 탄저균 공포...CNN

      ... 1시께 개봉한 결과 탄저균 의혹이 가는 백색가루가 발견돼 소방서, 공중보건국 등 관련 기관에 긴급 통보됐다고 한 관계자가 전했다. 편지 개봉당시 중앙우편실에는 4명의 직원이 있었다. 탄저균 테러 재발 가능성은 민간 주택 우편함 폭탄테러 비상과 때를 같이해 시민들을 불안케 하고 있다. 미국에서는 작년 가을 9.11테러이후 탄저균 포자를 우편물에 넣어 보내는 탄저균 테러로 5명이 사망하고 20여명이 다쳤다. (서울=연합뉴스) 조성대기자 sdcho@yna....

      연합뉴스 | 2002.05.07 00:00

    • 런던 도심서 친.반 이스라엘 시위 동시에 열려

      ... 이스라엘 정부 정책을 지지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이스라엘 국민에게 평화가 있어야 한다는 것을 말하기 위한 것이라며 시위의 목적은"평화에는 '예스' 테러에는 '노'라고 말하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시위대는 이스라엘 국기와 영국 국기, 그리고 자살폭탄공격의 중단을 촉구하는플래카드를 들고 집결했으며 벤자민 네타냐후 전 이스라엘 총리, 피터 맨델슨 전 영국 북아일랜드 장관, 보수당 예비내각 외무장관 마이클 앤크램 의원 등 고위급 인사들이 참가해 연설했다. 네타냐후 전 총리는 이날 ...

      연합뉴스 | 2002.05.07 00:00

    • 샤론, 아라파트 제외한 점진적 평화안 제안 방침

      ... 지원에 쓰이고, 자치정부 관리들의 축재에 이용됐다는 각종 증거자료들이 들어있다. 대니 나베흐 이스라엘 무임소장관은 5일 이 문서를 공개하고 각국의 원조자금수 천만달러가 테러리스트들의 지원에 사용됐으며 아라파트야 말로 수많은 자살폭탄공격을 자행한 알 아크사 순교자여단의 우두머리라고 주장했다. 부시 대통령은 그러나 샤론 총리와의 회담에서 그에게 아라파트 수반과의 직접대화에 나서라고 촉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부시 대통령은 과거 아라파트 수반이 더 이상 바람직한 ...

      연합뉴스 | 2002.05.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