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071-58080 / 59,1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팔, 휴전유지 위한 안보회담

    ... 다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시점에서 열리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전했다.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지난달 22일 미국의 미첼보고서에 의거, 일방적인 휴전을 선포했으며,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도 텔아비브 자살폭탄테러로 20여명의 이스라엘 10대들이 희생당하자 휴전에 동참했다. 그러나 이러한 휴전합의에도 불구하고 17일 이스라엘군의 총격으로 팔레스타인인 1명이 숨졌으며 18일에도 요르단강 서안에서 팔레스타인인들의 총격으로 이스라엘 정착촌 주민 2명이 ...

    연합뉴스 | 2001.06.19 08:27

  • G8 정상회의 선상회담 가능성

    ... 못하도록 출국을 금지하는 방안도 논의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고 더가디언이 같은 날 보도했다. 또 BBC방송은 가두시위와 함께 게릴라 공격도 실질적인 위협으로 간주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 방송은 독일 정부기관이 사우디 아라비아 출신의 세계적인 테러리스트 오사마 빈 라덴이 지원하는 이슬람 무장단체들이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에게 폭탄테러를 감행하려 한다고 경고했다고 전했다. (런던=연합뉴스) 김창회특파원 chkim@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06.19 00:34

  • 방글라 또 폭력사태...2명 부상

    사상 최악의 폭탄 테러로 22명의 사망자를 낸 방글라데시에서 17일 또 다시 유혈 폭력사태가 발생해 적어도 2명이 부상했다고 경찰이 밝혔다. 다카에서는 택시와 오토바이를 탄 괴한들이 야당인 방글라데시민족당(BNP) 당사에 총격을 가해 최소한 칼레다 지아 의장의 참모 2명이 부상했다고 경찰은 말했다. 이에 맞서 BNP 당원들은 집권 아와미연맹측이 이런 소행을 저질렀다면서 시위를 벌여 2대 이상의 자동차에 불을 지르고 다른 차량들을 파괴했다. 이날 ...

    연합뉴스 | 2001.06.18 18:06

  • 포천誌, 멋진 신상품.기술 소개 .. 접는 키보드등 '주목'

    ... 기술''을 소개했다. ◇접는 키보드=무선인터넷 시대에 발맞춰 영국 일렉트로텍스타일스가 개발한 키보드. ''휴대전화는 작아지고 있지만 사람 손은 그대로''란 점에 착안,접어서 들고 다니며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올해말 출시된다. ◇폭탄메일=미 디스어피어링이 만든 보안메일. e메일을 발송하기 전 30분∼6개월의 시간을 지정해 놓으면 정해진 시간에 메일이 자동 파괴된다. 모든 내용이 암호화되기 때문에 보안성도 뛰어나다. ◇만능펜=일반 볼펜처럼 생겼지만 알고 ...

    한국경제 | 2001.06.18 17:29

  • 방글라데시 최악폭탄테러..22명 사망

    방글라데시 집권당인 아와미 연맹의 한 지방 당사에서16일 사상 최악의 폭탄테러가 발생, 22명이 사망하고 100여명이 중.경상을 입었다고 현지 경찰과 목격자들이 전했다. 경찰은 수도 다카 동쪽 45 지점의 항구도시 나라양간지의 아와미 연맹 당사 건물에서 이날 밤 9시30분(현지시간)께 폭탄이 폭발해 14명이 현장에서 즉사하고 8명은 병원으로 후송됐으나 곧 숨졌다고 말했다. 경찰은 사건 당시 당사 건물에서는 아와미 연맹의 나라양간지 지구당 위원장인 ...

    한국경제 | 2001.06.18 09:08

  • 부시, 美핵무기고 규모에 경악

    ... 무기를 갖고 있다니 어처구니가 없다"고 놀라움을 표시한 뒤 "그것들이 무엇에 필요한가"라고 질문했다고 전했다. 이 주간지는 대륙간 탄도미사일에 장착된 핵탄두 5천400개와 B-2 또는 B-52 폭격기에서 발사 태세에 있는 핵폭탄과 순항미사일 1천750개, 전술 핵무기 1천670개,미국 주변 지하엄폐호의 핵탄두 1만개 등이 미국의 핵무기고에 보관돼 있음을 감안할 때 부시 대통령의 질문은 어리석은 게 아니었다고 지적했다. 주간지는 그러나 도널드 럼즈펠드 ...

    연합뉴스 | 2001.06.18 08:35

  • 방글라 야당 당원 등 폭탄테러 혐의로 체포돼

    방글라데시 집권 아와미 연맹의 지방 당사 폭탄테러 사건의 용의자로 야당인 방글라데시 민족당(BNP)의 당원 한 명이 체포됐다고 관영 BSS통신이 17일 보도했다. 통신은 폭탄테러 혐의로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는 세 명의 용의자 가운데 BNP의당원이 포함돼 있다고 전했다. 또 다른 두 명의 용의자는 한 의류공장의 여공과 지난 75년 군사 쿠데타에 가담한 자유당 당원 출신 기자라고 통신은 말했다. 당시 쿠데타로 방글라데시의 국부이자 셰이크 라시나 ...

    연합뉴스 | 2001.06.18 08:12

  • 美주지사, 멕시코 대통령 요청으로 사형집행 연기

    ... 예정이었다. 이달초 주 사면.보석위원회는 발데이스가 체포 당시 멕시코 영사관에 연락을 취할 수 있는 권리를 듣지 못했다며 키팅 주지사에게 발데이스의 감형을 요구했다. 한편 마리화나 밀매범 후안 라울 가저는 오클라호마시 연방청사 폭탄테러범 티모시 맥베이에 이어 인디애나주 테러호트 연방교도소에서 사형에 처해질 예정이다. 가저는 살인 등 자신의 죄를 인정했으며 자신의 고백이 담긴 비디오 테이프를빌 클린턴 전 대통령에게 보내 선처를 호소했었다. (워싱턴.시카고...

    연합뉴스 | 2001.06.17 13:31

  • 방글라 최악 폭탄테러..21명 사망.100명 부상

    방글라데시 집권당인 아와미 연맹의 한 지방 당사에서 16일 사상 최악의 폭탄 폭발 사고가 발생, 21명이 사망하고 약 100명이 다쳤다고 현지경찰과 병원 관계자들이 전했다. 수도 다카에서 동쪽으로 약 20㎞ 떨어진 항구도시 나라양간지의 아와미 연맹 당사에서 밤 9시30분(현지시간)쯤 발생한 이번 사고는 방글라데시 30년 역사상 최악의폭탄 테러로 모하마드 나심 내무장관은 회교 원리주의자들이 사건의 배후에 있다고주장했다. 그러나 이번 사건을 저질렀다고 ...

    연합뉴스 | 2001.06.17 13:02

  • 방글라데시, 집권당사 폭발사고로 15명 사망

    방글라데시 집권당인 아와미 연맹의 한 지방 당사에서 16일 고성능 폭탄이 터져 15명이 사망하고 여러명이 다쳤다고 현지 경찰과 병원 관계자들이 전했다. 경찰은 항구도시 나라양간지의 아와미 연맹 당사에서 16일 밤 9시30분쯤 폭탄이터져 9명이 즉사하고 5명이 병원으로 이송도중 사망했다고 발표했다. 경찰은 다른 1명도 다카 대학 병원에서 치료도중 사망했으며 여러 부상자중 3명은 위독한 상태라고 밝혔다. 목격자들은 폭발로 당사 지붕이 날아가고 인근 ...

    연합뉴스 | 2001.06.17 1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