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161-58170 / 59,1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IMT2000 정책 전면 '재검토'..양승택 신임 정통부장관 밝혀

    IMT-2000(차세대 영상이동통신)에 관한 정부의 정책이 전면적으로 재검토된다. 양승택 신임 정보통신부장관은 26일 저녁 첫 기자간담회에서 사실상 폭탄선언을 했다. 동기식 사업자에 대해서는 출연금을 대폭 깎아주는 방안과 제3의 사업자에게 비동기식을 허용하는 방안을 모두 검토할 수 있다고 말했다. 양 장관의 발언은 토론과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확정되겠지만 IMT-2000 판도에 큰 변화를 예고한다. ◇동기식 사업자 출연금 삭감=출연금 삭감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월드투데이] 머나먼 중동평화 협상

    ... 쉽게 무너질 수 있는 것들이다. 올해초 부시 행정부는 중동 평화의 전망이 급격히 어두워진 상황에서 출범했다. 최근 중동에서는 폭력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지난 수년동안 구축해온 신뢰와 희망이 거의 붕괴된 상태다. 총알과 폭탄이 대화를 대신하게 됐고 서로를 헐뜯고 상처주는 행동만이 오고가고 있을 뿐이다. ''협상''이란 건전한 수단은 이제 시야에서 사라졌다. 중동의 험악한 기류로 인한 피해는 막심하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양측은 모두 정치적으로나 ...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日 은행 예금인출 불안 확산..페이오프제 내년 4월 해제

    일본 시중은행들을 또 하나의 소용돌이로 몰고 갈 시한 폭탄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2002년 4월부터 동결이 해제되는 페이 오프(Pay off)제도다. 일본 정부가 1971년에 도입한 이 제도는 신용조합이 연쇄도산하자 1996년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2001년 3월까지 5년간 동결됐다가 2002년 3월까지 다시 연장됐다. 내년 4월부터는 예금을 맡긴 금융기관이 쓰러질 경우 원금 1천만엔과 이자를 넘는 금액은 제대로 보호받지 못한다는 얘기다. ...

    한국경제 | 2001.03.22 00:00

  • [인물 포커스] 김종필 <자민련 명예총재> .. 大選 '킹메이커' 선언

    ... 제명,당내 불협화음의 소지도 없앴다. 지난해 총선에서 ''지는해''로 전락했던 그가 최근들어 ''JP정국''이란 말이 나올 정도로 달라진 모습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그런 그가 지난주말에는 내년 대선에서 ''킹메이커''가 되겠다고 폭탄선언을 했다. 그는 청와대에서 DJP회동을 가진 직후 "이사람 (대통령이)안되겠다고 하면 반대하고 되겠다고 하면 도와줄 것"이라며 "서드샷까지 갈 수도 있다"고 공언했다. 선(禪)문답을 즐기며 좀체 속내를 드러내지 않는 그가 ...

    한국경제 | 2001.03.19 00:00

  • [상환 불능 '公자금'] 2003년까지 40兆 만기..실태와 향후 파장

    공적자금 부채 1백39조원이 또하나의 ''시한폭탄''으로 부상하고 있다. 올해부터 2008년까지 연평균 16조원 꼴로 만기가 돌아오는 원리금을 해결하지 못하면 국가 재정 파탄과 대외신인도 추락은 불을 보듯 뻔하다. 국민의 정부 후반기와 다음 정부에 걸쳐 공적자금 상환문제는 최대의 골칫거리로 등장할 가능성이 높다. 공적자금이 금융 부실을 덜어내기 위해 투입된 것인 만큼 정산과정에서 어느정도 손실을 보는 것은 불가피한 일이다. 문제는 상황이 그렇게 ...

    한국경제 | 2001.03.19 00:00

  • "美경제 악화땐 올 성장률 4% 미만"..진부총리, 경제협의회 강연

    ... 경기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경기도지역 경제협의회 강연''에서 이같이 말하고 "정부는 사전에 경기변동을 긴밀히 관찰해 상응하는 대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진 부총리는 국내경제와 관련,올 하반기중 회복될 것임을 전제하며 "올 상반기에는 어려우며 시한폭탄 같은 일부 기업의 문제도 있다"고 말하고 "투자와 소비심리가 조금씩 나아지고 있으나 실물경기에 반영되려면 3∼6개월 시차가 있다"고 말했다. 오상헌 기자 ohyea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17 00:00

  • [토요영화] (17일) 'X파일' ; '뤽베송의 '택시''

    ... 그 동굴을 우연히 발견한 아이와 위험해 처한 이 아이를 구하려던 소방대원 4명이 이상한 바이러스에 감염된다. 외계인이 바이러스의 형태로 기다리다 이들을 숙주로 삼아 몸 안에 들어간 것. 얼마 후 댈러스의 연방정부 청사에 폭탄이 설치됐다는 전화가 걸려온다. 멀더는 육감적으로 청사 옆 건물에 폭탄이 있다는 것을 알아채고 폭발물을 찾아낸다. 하지만 폭탄 전문가 미쇼드 반장은 다른 사람들을 내보내고 스스로 폭탄과 함께 최후를 맞는다. X파일의 두 주인공 ...

    한국경제 | 2001.03.17 00:00

  • 日 은행, 부실채권 처리 급물살..정부도 적자결산 묵인

    일본 경제의 시한폭탄으로 지목돼온 은행들의 불량채권 처리가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 은행들이 대규모 적자를 감수하고라도 3월 결산에서 불량채권을 상당 부분 털어내기 위한 작업을 본격화한 데다 일본 정부와 금융당국도 보조를 맞추고 나섰기 때문이다. 일본 금융청은 점포 통.폐합,인원축소 등 군살빼기 노력을 곁들인다면 불량채권 처리 때문에 적자를 내더라도 경영책임을 묻지 않겠다는 자세를 보이고 있어 불량채권 처리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한편 일본은행은 ...

    한국경제 | 2001.03.17 00:00

  • [볼록렌즈] "나스닥 잇단 폭락에 세계가 긴장..."

    나스닥 잇단 폭락에 세계가 긴장. 기술주 잔치는 끝났다지만 형님 믿고 폭탄 돌렸던 코스닥은 어찌할꼬-. 금융지주사 오늘 주총. 줄이지는 않고 늘리기만 하겠다니 감투 많아진 것은 하오하오. 대한통운, 동아 리비아 공사 떠맡을 의향 없다? 동아건설 지급 보증 풀어준다면 또 모를까. 이근영 금감위원장 "은행감사는 공적인 자리"라고-. 공직자 여러분 축하합니다.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日 재정적자 650兆...붕괴 직전" .. 미야자와 발언 안팎

    ... 공적자금을 대거 투입해야 한다. 재정적자는 더 악화될 수밖에 없다. 급증하는 재정적자는 증시 침체 및 은행들의 부실채권 증가 등 금융불안과 함께 일본 경제회복의 최대 걸림돌이다. 다카하시 노부아키 리쓰메이칸대 교수는 "재정적자는 일본 경제의 또 하나의 시한폭탄"이라며 재정적자가 금융 위기를 부채질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일본 경제는 지금 ''경기침체→공적자금 투입→재정적자 확대→추가 경기대책 난망→경기침체''의 악순환의 고리에 걸려 있다.

    한국경제 | 2001.03.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