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201-58210 / 59,8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파.이.印 테러로 수십명 사상

      ... 테러직후 도주한 이들 무장괴한이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으로, 미국의 아프가니스탄 공습에 대한 보복으로 이런 테러를 저지른 것으로 믿고 있다고 말했다. 파키스탄의 아프간 접경 도시인 퀘타에서도 이날 오후 여객버스 안에 장착된 폭탄이 터져 최소한 3명이 숨지고 18명이 부상했다. 이 폭탄테러의 책임을 주장하는 단체는 나타나지 않고 있으나 경찰은 이 도시에서 최근 수주일간 미국의 아프간 공격에 반대하는 폭력시위가 빈발해 온 점을 감안,이와의 연관성을 배제하지 ...

      연합뉴스 | 2001.10.29 08:08

    • 美 아프간 공격 민간피해·반전여론으로 난관

      ... 3채가 공격을 받아 일가족 8명이 몰살됐다고 한 목격자가 전했다. 목격자는 숨진 1명은 목이 달아나 있었다고 참상을 전했으며 네 아이의 아버지인 아히브 다드(45)는 "비행기소리가 난 뒤 무슨 일인가 하고 밖으로 나왔는데 갑자기 집에 폭탄이 떨어져 아이 둘을 잃었다"고 울먹였다. 미군은 카불외에도 마자르-이-샤리프와 탈레반 본거지인 칸다하르, 헤라트, 잘랄라바드 등 아프간내 주요 도시에 대한 대대적인 공격을 퍼붜 최소한 3명이 숨진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북부동맹 ...

      연합뉴스 | 2001.10.29 08:06

    • 美, 아프간 북동부 탈레반 거점 첫 공습

      미군기들이 28일 아프가니스탄 북동부의 탈레반 거점 등 반군인 북부동맹과의 전선에 잇따라 공습을 펼쳤다. 아프간 북동부 지역을 장악하고 있는 북부동맹의 아티쿨라 바리알라이 국방차관은 미군기들이 10발의 폭탄을 투하했다면서 "일부는 목표물에 명중했지만 일부는 빗나갔다"고 말했다. 미군이 타지키스탄에 인접한 아프간 동북부의 탈레반 거점들을 공습한 것은 지난 7일 공습이 시작된 후 처음이다. 바이알라이 차관은 몇 주 전 미국의 공격에 동의한바 있다고 ...

      연합뉴스 | 2001.10.29 07:13

    • 파키스탄, 콜號 폭탄테러사건 용의자 美에 인도

      ... 배후조정자로 의심받고 있는 사우디 아라비아 출신 반미 테러리스트 오사마 빈 라덴이 이끌고 있는 알-카에다의 활동 조직원이라고 이 신문은 부연였다. 콜호 폭파사건과 관련, 8명의 용의자가 예멘 당국에 의해 검거됐지만 예멘 이외 지역에서 용의자가 검거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콜호는 지난해 10월 재급유를 받기 위해 정박한 예멘의 아덴항에서 자살폭탄공격을 받아 승무원 17명이 사망하고 39명이 부상했다. (워싱턴 AP=연합뉴스) kp@yna.co.kr

      연합뉴스 | 2001.10.28 16:27

    • 탄저테러 美내부 소행說

      ... 7일 공습 개시 이후 최대규모의 폭격을 퍼부었다고 미 언론들이 보도했다. 이날 공격은 탈레반과 전선을 형성한 반군 북부동맹을 지원하기 위해 이뤄졌으며 특히 카불 북쪽 30㎞ 지점의 바그람 공군기지 주변의 탈레반 군사시설에는 수십발의 폭탄이 투하되는 등 공격이 집중됐다. 이날 대규모 공습은 탈레반이 아프간 반체제 지도자인 전쟁영웅 압둘 하크 장군을 처형했다는 발표가 나온 후 단행됐다. 전문가들은 하크 장군의 사망으로 아프간 최대 종족 파슈툰족에 대한 미국의 설득작업이 ...

      한국경제 | 2001.10.28 14:50

    • 월포위츠, "집속탄 계속 사용"

      ... 텔레그래프와 회견에서 "미국은 단 하루에 5천-7천명에 달하는 인명을 잃었으며 현재는 수 만명을 죽일 수 있는 무기의 위협받고 있다"며 "전쟁에서 승리하기 위해 필요한 무기들을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집속탄은 200개에 달하는 소형폭탄(bomblet)이 들어있는 일종의 탄통(彈筒)으로이 탄통이 터지면 이들 소형폭탄 각각에서 수많은 파편이 쏟아지는 것으로 민간인 살상 우려가 높아 비인도주의적인 무기라는 비난을 받고 있다. 유엔은 아프가니스탄 서부 마을에 미국이 ...

      연합뉴스 | 2001.10.28 14:19

    • 미군, 아프간전 이후 최대 폭격

      ... 전선을 형성한 반군 북부동맹을 지원하기 위해 이뤄진 이날 공격이 지난 7일 미국이 아프가니스탄 공격을 시작한 이래 사상 최대 규모였다고 전했다. 특히 카불 북쪽 30㎞ 지점의 바그람 공군기지 주변의 탈레반 군사시설에는 수십발의 폭탄이 투하되는 등 공격이 집중됐다. 이 곳은 현재 북부동맹이 장악하고 있으나 기지 주변을 탈레반군이 포위하고 있어 계속 전투가 진행되고 있다. 이밖에 서부헤라트와 남부 칸다하르 등 탈레반 거점에 대해서도 공습이 있었다. 이날 ...

      연합뉴스 | 2001.10.28 11:03

    • 미군 오폭으로 민간인 10여명 사망

      미군 제트기들이 27일 카불 북부 민간인 거주지역을 오폭해 최소 10여명의 주민이 사망했다. 미군은 이날 약 11시간여 동안 폭탄 35발을 투하하며 카불과 그 인근에 대한 사상 최대 규모의 공습을 가했다. 그러나 투하한 폭탄 중 한 발이 반군 북부동맹이 장악한 카불 북부의 마을에 잘못 떨어져 민간인이 희생됐다. 사고현장에 다녀온 구급차 운전자는 "최소 10명이 사망했고 6명 이상이 부상했다"고 말했다. 북부동맹 외무부의 관리도 미군의 폭탄이 ...

      연합뉴스 | 2001.10.28 10:28

    • 美, 또 아프간내 유엔시설 오폭

      미 공군기가 투하한 폭탄 한발이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 있는 유엔 마약탐지견센터에 명중해 마약탐지견 2마리가 죽고 차량 2대가 파괴됐다고 유엔이 27일 밝혔다. 스테파니 벙커 유엔 대변인은 지난 25일밤 이 폭탄이 마약탐지견센터로 잘못 날아들었다면서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고 말했다. (이슬라마바드 AFP=연합뉴스) hongtae@yna.co.kr

      연합뉴스 | 2001.10.28 10:04

    • 미군 오폭으로 민간인 10명 사망

      미군기가 27일 잘못 투하한 폭탄이반(反)탈레반군 통제지역인 북부 아프가니스탄의 한 마을에 떨어져 10명이 사망했다고 한 의료소식통이 전했다. 카불 북쪽 탈레반 지역에서 불과 3km 떨어진 사고현장에 다녀 온 한 앰뷸런스운전자는 현지주민 10명이 미군이 잘못 투하한 폭탄으로 현장에서 즉사했다고 말했다. (자발 세라지 AFP=연합뉴스) dcparke@yna.co.kr

      연합뉴스 | 2001.10.28 1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