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9621-59630 / 59,9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가스케치> 민주당 ""군사령관 가택수색 군령서겠나""

      5일 오전 특별한 의제없이 방담 형식으로 진행된 민주당당무회의에서는 정대철상임고문이 이준 1군사령관의 가택에 대한 압수수색문제를 갑자기 제기해 약간 설왕설래. 정고문은 야당인사로서는 이례적으로 군의 입장에 서서 "폭탄사기사건 과 관련, 전직 군수본부장인 이사령관의 가택을 수색한 것은 성역없는 수 사를 하는 측면으로 볼 수도 있지만, 그가 10여만명의 야전군을 지휘하고 5조원이 넘는 예산을 집행하는 현역야전지휘관이라는 점에서 신중했어야 ...

      한국경제 | 1994.01.05 00:00

    • [새아침에...] 김부자에 대한 구명약속..호영진 본지 발행인

      ... 추월하고 남쪽 자본가들은 구소련 중국 동구에 까지 활개를 펴고 있다. (국민 총생산은 64년에,1인당 생산은 73년에 우열이 뒤바뀌었다) 그렇다면 앞으로 남은 김부자의 선택은 무엇인가. 단순화하면 앉아서 비참한 최후를 맞느냐,핵폭탄으로 동족을 대량 살육해서라도 살아남느냐의 양자택일 뿐이다. 아무리 모질어도 내생명부터 아끼는 인간일진대 전자의 길을 택할 가능성은 크지 않다. 여기서 우리는 현명해야 한다. 누가 먼저 치건간에 이 땅에서 핵전쟁을 해선 안된다. ...

      한국경제 | 1993.12.27 00:00

    • 정부 23일께 차관급 인사 단행

      ... 계획이라고 그녀의 출판사측이 밝힌 바 있는데 미대사관 대 변인은 "우리는 알려진 테러리스트들의 입국을 불허하는 규정을 갖고 있 으며 김은 명백히 이 규정에 해당된다"고 말했다. 올해 31세의 김은 지난 87년 KAL기에 폭탄을 장치, 탑승한 115명 승 전원을 희생시켰으며 바레인에게 체포된 후 한국에 인도됐었다. 그녀는 89년 사형 선고를 받았으나 90년 4월 사면됐다. 김의 자서전 (사랑을 느낄때면 눈물을 흘립니다)은 이미 일본어로 번역 출간돼 ...

      한국경제 | 1993.12.22 00:00

    • 방미앞둔 김현희 미국 입국거부..."테러리스트 불허규정"

      ... 계획이라고 그녀의 출판사측이 밝힌 바 있는데 미대사관 대 변인은 "우리는 알려진 테러리스트들의 입국을 불허하는 규정을 갖고 있 으며 김은 명백히 이 규정에 해당된다"고 말했다. 올해 31세의 김은 지난 87년 KAL기에 폭탄을 장치, 탑승한 115명 승 전원을 희생시켰으며 바레인에게 체포된 후 한국에 인도됐었다. 그녀는 89년 사형 선고를 받았으나 90년 4월 사면됐다. 김의 자서전 (사랑을 느낄때면 눈물을 흘립니다)은 이미 일본어로 번역 출간돼 ...

      한국경제 | 1993.12.22 00:00

    • [직장인건강관리] 숙취해소운동 .. 몸 좌우로 6회쯤 돌려

      ... 생명에도 위협을 받게된다. 특히 술은 간장에 치명적 영향을 준다. 1홉을 마시면 하루종일 쉬지않고 간장이 활동하여 주독을 제거해야 된다. 술은 간장 뿐만아니라 각종 성인병을 일으키게 된다. 더욱 위험천만한일은 음주운전을 한다면 폭탄의 뇌관에 불을 붙이고 달리는 것과 조금도 다를바 없다. 불가피하게 잘마시지 못하는 술을 마셔 숙취로 고생할때 극복하는 전통적 인 방법이 있다. 오이즙 상치즙 북어국 복어국 콩나물국 꿀물등을 마신다. 보다 효과적인 것은 물 ...

      한국경제 | 1993.12.20 00:00

    • [천자칼럼] 군의 '은폐' 작전

      "적, 괴폭탄 투하" "아측피해, 근소" - 1945년8월6일 일본의 신문들은 일제히 4단기사로 원폭피해기사를 이렇게 다루었다. 단 하나의 폭탄으로 히로시마시 전체가 잿더미로 변해 버렸고 20여만명이라는 전례없는 인명 피해가 났는데도 아측피해는 "근소"한 것이었다. "대본영"의 군인들이 패망직전의 전황을 국민들에게 끝까지 속이려했다. 빛바랜 이날 일본신문들이 히로시마와 나가사끼늬 원폭기념관에 지금도 진열되어 있다. 기념관을 관람하는 전세계로 ...

      한국경제 | 1993.12.18 00:00

    • 북한핵 대응 한-미시각 대조적...미,크게 부각/한국은 뒷전

      ... 뒷전으로 밀려 나 있다고 미국의 월 스트리트 저널지가 14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한국관리들과 국회의원들은 미국측이 평양측의 동기를 잘못 읽 고 있으며 북한의 군사력에 관잉반응하고 있다고 말하고 있다면서 이들중 에 북한이 당장 핵폭탄을 생산하거나 재래식공격을 해오라고 믿는 사람은 거의 없다고 전했다. 이 신문은 한국내의 이같은 분위기를 보여주는 최신의 예로 최근 레스 애 스핀 미국방장관이 북한이 이미 핵폭탄을 만들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한 사실을 한국언론들이 ...

      한국경제 | 1993.12.15 00:00

    • 북한 풀루토늄재처리 핵탄 1개반 제작가능...애스핀 국방

      [뉴욕=최완수특파원]레스 애스핀 미국방장관은 7일 북한이 지난89년 약 1백일동안 원자로를 폐쇄, 핵폭탄 1개반을 만들수 있을 정도의 플루토늄 을 재처리 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애스핀 국방장관은 이날 PBS방송 맥닐 레러 프로에 출연, 이같이 말하 고 그러나 한반도는 계속 주시해야 할 위험한 지역이기는 하지만 아직 전쟁의 징후라고 할만한 군사적 상황은 아무것도 없다고 말했다. 애스핀장관은 북한이 현재 핵무기를 개발중에 있는지 여부에 ...

      한국경제 | 1993.12.10 00:00

    • [천자칼럼] 인간모르모트

      현대의학의 많은 성과는 좋은 약품의 개발로 이루어졌다. 그 약품들은 사람들에게 상용되기 이전에 동물실험을 거치는게 일반적이다. 쥐 새앙쥐 개 원숭이등에 개발약품을 투여하여 부작용 여부를 실험하게 된다. 그렇게 하더라도 약품의 안전성을 완전히 믿을수는 없다. 약품은 동물 에게 미치는 것과 마찬가지로 인간에게 효능을 발휘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 이다. 그래서 그 다음 단계로 건강한 자원자들을 대상으로 인체실험이 행해진다. 엄격한 통제항에서...

      한국경제 | 1993.12.10 00:00

    • [객장] 대한투신, '폭탄주'돌려 눈살..증권사들 강한 성토

      ... 강제로 떠넘긴 금호석유화학주식. 모두 90만주정도인 이 주식을 떠안은 증권사들은 8일 대부분 매각. 이때문에 금호석유화학은 연이틀 1백만주가 넘는 대량거래 양상이 연출. 투신사가 증권사 상품에 보유주식을 강제로 떠넘기는 이른바 "폭탄주 돌리기"는 간간히 계속됐으나 이처럼 하루에 대규모로 이뤄진 것은 이례적. "폭탄"을 떠안은 증권사는 대부분 곧바로 매각해왔는데 이번에는 다행히 이종목의 주가가 강세를 보인 덕에 주당 1백-2백원의 차익을 실현. 많은 경우 ...

      한국경제 | 1993.12.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