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861-29870 / 43,9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매서운 '토종 축구' 포항 2관왕 달성까지

      '토종 축구', '스틸타카', '황선대원군' 6년 만에 프로축구 최강자의 자리를 되찾은 포항 스틸러스를 부르는 별명들이다. 철강 경기 악화를 이유로 모기업 포스코가 전폭적인 지원을 하지 못하면서 고육지책으로 나온 것이 외국인 선수 없는 '토종 축구'다. 지난 시즌 막바지부터 외국인 선수 없이 팀을 이끈 황선홍 감독은 올 시즌을 준비하면서 새 외국인 선수를 영입하는 대신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골키퍼 신화용, 중원 사령관 황진성을 잡는 것을 ...

      연합뉴스 | 2013.12.01 16:30

    • thumbnail
      [프로축구] 포항, 대역전극… 6년 만에 챔피언 등극

      19골 데얀, 3년 연속 득점왕 등극 '토종군단' 포항 스틸러스가 울산 현대의 '철퇴 축구'를 무너뜨리고 6년 만에 K리그 챔피언 자리를 되찾았다. 포항은 1일 울산문수구장에서 열린 울산과의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 만이자 통산 다섯 번째(1986년·1988년·1992년·2007년·2013년)다. 더불어 포항의 황선홍 감독은 프로 무대에서 첫 정규리그 우승을 맛봤다. 반면 울산은 2005년 이후 8년 만에 K리그 정상 탈환까지 노렸지만 끝내 ...

      연합뉴스 | 2013.12.01 15:56

    • 英신문 "히딩크 감독, 토트넘 사령탑 후보로 물망"

      2002년 한·일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한국을 4강에 올려놓은 거스 히딩크(67·네덜란드) 감독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의 새 사령탑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영국 신문 데일리 미러는 1일 "토트넘이 안드레 비야스 보아스 감독을 ... 바이에른 뮌헨을 지도한 유프 하인케스 전 감독이 후보로 물망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히딩크 감독은 7월까지 러시아 프로축구 안지 마하치칼라를 지휘한 이후 팀을 맡고 있지 않다. 최근 호주, 덴마크, 헝가리, 폴란드 등의 국가대표팀 사령탑 ...

      연합뉴스 | 2013.12.01 11:48

    • 선덜랜드 지동원, 내년 독일 이적설 '솔솔'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선덜랜드가 다음해 1월 '겨울 이적 시장'에서 지동원(22)을 독일로 이적시킬 것이라는 현지 보도가 나왔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 미러는 1일(한국시간) 선덜랜드가 '잊혀진 공격수' 지동원을 독일 분데스리가 구단으로 이적시킨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고 전했다. 여름 계약 만료 전에 결별할 수 있다는 것. 지동원은 지난 시즌 아우크스부르크에서 선덜랜드로 임대됐다. 지동원이 임대 이후 좋은 활약을 펼쳐 도르트문트로부터 500만 ...

      한국경제 | 2013.12.01 11:07 | 이민하

    • 손흥민, 3주 만에 멀티골 '폭발'…팀은 3-0 승리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의 손흥민(21)이 정규리그 5, 6호골을 성공시키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손흥민은 30일(이하 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의 바이아레나에서 열린 2013-2014 분데스리가 14라운드 뉘른베르크와의 홈 경기에서 2골을 몰아치며 팀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양 팀이 0-0으로 맞선 전반 36분 곤잘로 카스트로가 왼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골대 정면에서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차 넣어 뉘른베르크의 골망을 흔들었다. ...

      한국경제 | 2013.12.01 09:38 | 노정동

    • 레버쿠젠 승리공식 '손흥민이 골을 넣으면 이긴다'

      ... 승리' '손세이셔널' 손흥민(21)이 소속팀인 레버쿠젠의 승리를 부르는 파랑새로 거듭나고 있다. 이번 시즌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정규리그 경기에서 손흥민이 공격포인트를 달성하면 레버쿠젠은 어김없이 승리했다. 손흥민은 1일(한국시간) ... 감각이 살아나면서 최근 정규리그 3경기에서 5골을 몰아치는 무서운 화력을 과시했다. 여기에 2013-2014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2도움)와 독일축구협회(DFB) 포칼(2골 1도움)에서 기록한 공격포인트까지 ...

      연합뉴스 | 2013.12.01 09:20

    • 축구 김보경, 아스널전 선발 출전…팀은 0-3 패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카디프시티에서 뛰는 김보경(24)이 리그 선두인 아스널과의 경기에 선발로 출전했지만 팀 패배를 막지는 못했다. 김보경은 1일(한국시간) 잉글랜드 웨일스의 카디프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3-2014 ... 외칠의 어시스트를 받아 추가 골을 뽑아냈고 후반 추가 시간에는 램지가 쐐기골을 터뜨렸다. 2007년 카디프시티에서 프로 데뷔를 했던 램지는 이날 친정 팀을 상대로 두 골을 몰아치는 활약을 펼쳤다. 아스널은 이날 승리로 시즌 10승 ...

      연합뉴스 | 2013.12.01 09:11

    • 독일축구 손흥민, 정규리그 5·6호 골 폭발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활약하는 손흥민(21)이 정규리그 5호, 6호 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1일(이하 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의 바이아레나에서 끝난 2013-2014 분데스리가 14라운드 뉘른베르크와의 홈 경기에서 ... 승점 34를 기록, 선두 바이에른 뮌헨(승점 38)에 이어 2위를 지켰다. 아울러 이날 승리로 지난달 27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에 0-5 패배의 충격도 다소 털어냈다. 왼쪽 ...

      연합뉴스 | 2013.12.01 09:09

    • thumbnail
      '동행' 2013내셔널리그, 김호유 MVP 등극… 시즌 대미 장식

      ... 나서면서 4득점 2도움을 기록, 공수에 걸친 고른 활약으로 챔피언 등극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행사장에는 권오갑 실업축구연맹회장과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을 비롯해 김정남 프로축구연맹 부총재, 이종환 한국OB축구회장 등 축구계 관계자와 수상자, ... 타이틀 스폰서로 킥 오프한 2013년 내셔널리그는 축구팬과 소통하는 모범적 리그를 만든다는 취지에서 시작한 '동행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소속 팀과 자체 모금액 등을 모아 유소년 축구장학생 꿈나무를 후원 할 예정이다. 다음은 '신한은행 ...

      한국경제 | 2013.11.29 19:52

    • 1천억원 소득 NFL 역대 9명…MLB 양키스 올해만 10명

      미국에서 4대 프로 스포츠 중 가장 높은 인기를 구가하는 미국프로풋볼(NFL)의 선수들이 미국프로야구(MLB) 선수들보다 훨씬 적은 수입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경제전문 매체인 '월스트리트치트시트'(Wall st. Cheat ... 제한하고 있다. 현역 선수로 뛸 수 있는 기간의 차이도 통산 수입과 직결된다. 경기 중 격렬한 접촉으로 미식축구 선수들이 야구 선수보다 일찍 은퇴할 수밖에 없고 은퇴 후에도 뇌진탕 등 신체 질환을 앓을 공산이 크지만 NFL 선수 ...

      연합뉴스 | 2013.11.29 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