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6511-36520 / 44,0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지성, 시즌 2호골 작렬

      ... 불발..이영표 결장 '파워 엔진' 박지성(26.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헤딩으로 시즌 2호골을 터트렸다. 박지성은 11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06-2007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찰턴 애슬레틱과 홈 경기에서 전반 24분 파트리스 에브라의 왼쪽 측면 크로스를 머리로 꽂아넣어 선제골을 뿜어냈다. 지난 달 14일 애스턴 빌라전에서 시즌 첫 골을 뽑아낸 박지성은 28일 만에 정규리그 2호골을 ...

      연합뉴스 | 2007.02.11 00:00

    • 박지성, 평점 7-8점 '활기찬 플레이…긍정적 기여'

      헤딩으로 시즌 2호골을 터트린 박지성(26.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영국 언론의 좋은 평가를 받았다. 박지성은 11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06-2007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찰턴 애슬레틱과 홈 경기에서 헤딩 결승골을 뽑아내 팀 승리를 이끈 뒤 '맨체스터 이브닝뉴스' 인터넷판의 선수 평점에서 팀 내에서 가장 높은 8점을 받았다. 맨체스터 이브닝뉴스는 "박지성이 다시 한 번 왕성한 움직임(energetic ...

      연합뉴스 | 2007.02.11 00:00

    • thumbnail
      골대의 저주 머리로 풀었다

      박지성(26ㆍ맨체스터 유나이티드ㆍ이하 맨유)이 시즌 2호골을 터뜨렸다. 박지성은 11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06~2007 잉글랜드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찰턴 애슬레틱과의 홈경기에서 전반 24분 파트리스 에브라의 왼쪽 측면 크로스를 머리로 꽂아넣어 선제골을 기록했다. 지난달 14일 애스턴 빌라전에서 시즌 첫 골을 뽑아낸 데 이어 정규리그 28일 만에 터뜨린 시즌 2호골이다. 잉글랜드 진출 ...

      한국경제 | 2007.02.11 00:00 | 김경수

    • [신설법인 현황] (2007년 2월1~2월7일) 대구

      ... 601호 ▷에프투(박은영·50·건축공사) 신천동 86의1 ▷엘컴(이주형·50·주택신축판매) 대봉동 122의11 꽃두레빌딩 4층 ▷엠비즈(김희자·50·전자상거래) 대명동 1803의1 4층 ▷영남엠알오(손용락·50·대구시민프로축구단수익지원) 만촌동 678의50 에이동 1층 ▷우리신문(정용길·20·사회공익기여하는기관설치운영) 이곡동 1244 성서메가타운 510호 ▷우진이엔지(강재구·50·일반건축) 상리동 31의4 ▷월드로지스(배태섭·100·화물운송서비스) ...

      한국경제 | 2007.02.09 00:00

    • 새해 첫 승 베어벡호, 아쉽기만 한 역습과 집중력

      ... 그리스를 상대로 승전보를 울렸지만 여전히 한 템포 느린 공격 전개와 집중력 부족은 해결해야 할 과제로 남았다. 축구대표팀은 7일 오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풀럼의 홈 구장 런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그리스와 평가전에서 ... 상대로 승리, 통산전적 3승2무2패를 올리는 성과를 거뒀다. 하지만 한국은 이날 그리스전에서도 지난해 독일 월드컵축구에서 보여줬던 답답한 공격전개와 집중력의 부족에서 크게 벗어나지 못해 아쉬움을 남겼다. △빠른 공격전개 절실 베어벡호는 ...

      연합뉴스 | 2007.02.07 00:00

    • [한.그리스축구] 이천수, 좌절 씻은 '프리킥'

      ... 인한 좌절을 씻어냈다. 이천수는 7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 크레이븐 코티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04년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04) 챔피언 그리스와 친선 평가전에서 0-0이던 후반 33분 그림같은 프리킥 동점포를 쏘아올려 ... 당시에도 박지성이 반칙을 얻어냈고 이천수가 오른발로 감아차 골을 성공시켰다. 2002년 한일월드컵 이후 스페인프로축구 1부리그인 프리메라리가에 진출했으나 실패, K-리그에서 화려하게 재기에 성공한 이천수. 그러나 그는 유럽행 꿈을 ...

      연합뉴스 | 2007.02.07 00:00

    • thumbnail
      이천수 결승골…새해 첫 승전보

      축구종가 심장에서 유럽챔피언 그리스 1-0 격파 한국 축구가 '종가' 잉글랜드의 심장 런던에서 통쾌한 새해 첫 승전보를 전했다. 주인공은 이천수였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진출 협상이 결렬된 아쉬움을 씻어내듯 환상의 프리킥으로 유럽 챔피언 그리스의 견고한 골문을 꿰뚫었다. 핌 베어벡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7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크레이븐 코티지스타디움에서 열린 그리스와 A매치에서 후반 33분 터진 이천수의 프리킥 ...

      연합뉴스 | 2007.02.07 00:00

    • 볼보이가 골키퍼에 쇠몽둥이 휘둘러 ... 브라질 축구경기 도중 '엽기' 해프닝

      골키퍼에게 볼을 건네주는 대신 쇠몽둥이를 휘두른 브라질의 '엽기' 볼보이가 중징계를 받았다. 6일(한국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브라질 상파울루주 파울리스타 축구연맹은 지난 주말 프로축구 2부리그 코메르시알과 보타포고전에서 홈팀인 코메르시알의 승리를 돕기 위해 공을 숨기고 골키퍼에게 쇠몽둥이까지 휘두른 볼보이에게 30경기 출전금지 처분을 내렸다. 카를루스 마르시우 도스 레이스라는 이름의 이 볼보이는 볼을 건네받기 위해 보타포고의 골키퍼 마르카우가 ...

      한국경제 | 2007.02.06 00:00 | 김경수

    • [한.그리스축구] 프리미어리거 3인방, 선발 출격

      베어벡 "앞으로도 A매치 데이에 당연히 소집"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이영표(토트넘), 설기현(레딩FC) 등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 중인 태극전사 3인방이 한국 축구대표팀의 새해 첫 A매치에 나란히 선발 출격한다. 핌 베어벡 감독은 7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크레이븐 카티지에서 열릴 그리스와 친선경기를 앞두고 6일 열린 양 감독 기자회견에서 프리미어리거 3총사에 대한 변함없는 신뢰를 드러내며 그리스전에 이들을 ...

      연합뉴스 | 2007.02.06 00:00

    • [한.그리스축구] 새해 첫 A매치 관전 포인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거 대결..설기현이 변수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과 그리스가 7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새해 첫 A매치를 치르는 영국 런던 크레이븐 코티지 스타디움은 1만9천161석의 아담한 경기장이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풀럼FC의 홈 구장으로 본부석(리버사이드 스탠드)과 원정 서포터스석은 한국 응원단에 배정됐다. 반면 그리스 서포터스는 한국 팬과 비교하면 4분의 1이 채 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입장료는 본부석이 25...

      연합뉴스 | 2007.02.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