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6791-36800 / 44,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영표, 56일만에 UEFA컵 출격 준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2호 태극전사' 이영표(29.토튼햄)가 유럽축구연맹(UEFA)컵에 복귀할 채비를 갖췄다. 이영표는 24일 오전 4시30분(이하 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아레나에서 열리는 2006-2007 ... 경기를 치를 장소는 특별한 곳이다. 레버쿠젠의 홈 구장 바이아레나는 딕 아드보카트 전 대표팀 감독이 독일월드컵축구 본선을 치르러 독일에 입성한 이후 태극호의 전용 훈련장으로 사용했던 경기장이다. 이영표는 이 곳에서 동료 태극전사와 ...

      연합뉴스 | 2006.11.21 00:00

    • [올림픽축구] 양동현 '열도의 심장'서 쏘아올린 부활포

      ... 슈팅으로 골문을 갈랐다. 2003년 핀란드에서 열린 17세 이하(U-17) 세계청소년선수권대회에도 출전하며 한국 축구의 차세대 대형 스트라이커 재목으로 큰 기대를 모았던 양동현은 이후 부상 악몽에 시달리며 제 기량을 마음껏 보여줄 ... 무럭무럭 커 나가는 듯 했지만 2004년부터 부상에 시달리다 2005년 결국 국내로 복귀, K-리그 울산 현대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2005년 네덜란드 세계청소년(U-20)선수권대회를 앞두고 뒤늦게 청소년대표팀에 합류해 재도약의 ...

      연합뉴스 | 2006.11.21 00:00

    • 이영표, 풀타임 활약…PK 유도 패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2호 태극전사' 이영표(29.토튼햄)가 주전으로서 입지를 회복할 만한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이영표는 20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이우드파크에서 열린 2006-2007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블랙번과 원정경기에 오른쪽 풀백으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고 토튼햄은 1-1로 비겼다. 지난 12일 레딩전에서 78일만에 정규리그를 뛴 이영표는 파스칼 심봉다의 부상 공백을 너끈히 메우며 마틴 욜 토튼햄 감독에게 신뢰를 ...

      연합뉴스 | 2006.11.20 00:00

    • '천재' 박주영 빠진 韓 '괴물' 히라야마 합류 日 ‥ 21일 올림픽대표팀 2차전

      '더 이상 무승부에 만족할 수 없다.' 핌 베어벡 감독이 이끄는 21세 이하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21일 오후 7시20분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일본 올림픽대표팀을 상대로 2차전을 갖는다. 1차전에서 선제골을 넣고도 자책골로 1-1로 ... 관전 포인트는 한·일 최전방 스트라이커들의 높이 대결이다. 일본 팬들은 한·일전 2차전을 앞두고 최근 네덜란드 프로리그에서 복귀한 '괴물' 스트라이커 히라야마 소타(FC 도쿄)에게 큰 관심을 쏟고 있다. 히라야마는 2003년과 ...

      한국경제 | 2006.11.20 00:00 | 김경수

    • 프로축구, 베컴 영입 위해 연봉상한액 폐지

      미국 프로축구(MLS)가 전 잉글랜드 축구대표팀 주장 데이비드 베컴(31)을 미국으로 영입하기 위해 선수들의 몸값 상한액 규정을 폐지했다고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신문이 19일 보도했다. 독일 월드컵 축구가 끝난 뒤 잉글랜드 국가대표팀에서 탈락하고, 레알 마드리드에서도 벤치 신세를 면치 못하고 있는 베컴은 아직 마드리드와 재계약서에 도장을 찍지 않은 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컴백설까지 나오고 있는 상태다. 그러나 이제 돈의 위력 앞에서 베컴은 음산한 ...

      연합뉴스 | 2006.11.19 00:00

    • 설기현, 프리미어리그 '3호골'

      설기현(27·레딩 FC)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호골을 터뜨렸다. 설기현은 19일 오전(한국시간) 홈구장인 영국 레딩 마데스키스타디움에서 열린 찰튼 어슬레틱과의 2006~2007 프리미어리그 13차전에서 최전방 투톱으로 선발 출전,88분을 뛰며 전반 18분 선제 결승골을 성공시켜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설기현으로서는 지난달 1일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전 이후 6경기 만에 올시즌 리그 3호골이다. 설기현은 이날까지 올시즌 프리미어리그 ...

      한국경제 | 2006.11.19 00:00 | 김경수

    • 설기현, 프리미어리그 3호골 폭발

      '스나이퍼' 설기현(27.레딩FC)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호골을 터트렸다. 설기현은 19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홈 구장인 영국 레딩 마데스키스타디움에서 열린 찰튼 어슬레틱과 2006-2007 프리미어리그 13차전에서 최전방 투톱으로 선발 출전, 88분을 뛰며 전반 18분 선제 결승골을 성공시켜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설기현으로서는 지난달 1일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전 이후 6경기 만에 올 시즌 리그 3호골을 추가했다. 최전방 ...

      연합뉴스 | 2006.11.19 00:00

    • 김동진 풀타임…차두리 3경기 연속 결장

      러시아 프로축구에서 뛰는 김동진(24.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이 베어벡호의 일원으로 이란 테헤란 원정을 다녀온 뒤 사흘만에 소속 팀에서 또 풀타임을 소화했다. 딕 아드보카트 감독이 이끄는 제니트는 18일 밤(한국시간) FC 쉬니크 야로슬라블과 리그 29라운드 원정경기에서 마르틴 스크르텔의 선제골과 후반 인저리타임 행운의 자책골로 2-1 승리를 거뒀다. 제니트는 승점 49로 4위에 올라섰다. 김동진은 선발로 나와 끝까지 뛰었고 함께 이란전에 나왔던 ...

      연합뉴스 | 2006.11.19 00:00

    • 호나우지뉴 "한국 축구 점점 강해지고 있다"

      2004년부터 2년 내리 국제축구연맹(FIFA) '올해의 선수'상을 받은 브라질 출신 천재 미드필더 호나우지뉴(26.FC 바르셀로나)가 한국 축구를 칭찬하고 나섰다. 17일(한국시간) 스포츠 브랜드 나이키 코리아에 따르면 호나우지뉴는 ... 향상돼가는 걸 느낀다"고 답했다. 호나우지뉴에게 이런 질문을 던진 건 다음달 일본에서 열릴 FIFA 클럽월드컵에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참가하는데 예선에서 북중미.카리브해축구연맹(CONCACAF) 대표인 클럽 아메리카(멕시코)를 꺾으면 ...

      연합뉴스 | 2006.11.17 00:00

    • 설기현 '3호골 찬스'는 왔다 ‥ 18일 '꼴찌' 찰튼戰 출격

      설기현(레딩 FC)이 찰튼 어슬레틱을 상대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호골을 노린다. 설기현은 18일 자정(한국시간) 홈 구장인 마데스키스타디움에서 열릴 찰튼과 2005-2006프리미어리그 13차전에 출격한다. 지난달 1일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7차전에서 2호골을 터트린 뒤 다섯 경기째 침묵한 설기현에게 최하위 찰튼과의 맞대결은 득점을 기록할 좋은 기회다. 2승2무8패로 바닥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찰튼은 올시즌 12경기 만에 신임 감독 ...

      한국경제 | 2006.11.17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