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891-40900 / 44,5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동포 1.5세, 미 프로축구팀 입단

      재미동포 1.5세 축구선수 장덕원(미국명 토니장)군이 오는 29일 미국 프로축구팀 댈러스 번팀과 입단 계약식을 갖고, 프로무대에정식 데뷔한다. 부친인 전 실리콘밸리 한인축구협회 장길현(47) 회장은 25일 "아들이 정식 선수는 ... 후 국내에 진출하는 것이다. 지난 89년 7세 때 미국으로 건너가 14세 때부터 아버지 뒤를 이어 지역 한인 축구팀에서 축구를 시작한 장 군은 15세 때 프로스펙트 고교에서 첫 선수생활을 했고,지역 클럽팀인 토네이도팀과 디안자옥스팀에서 ...

      연합뉴스 | 2003.05.24 00:00

    • `양보다 질' 프랑스축구 1부리그 축소

      프랑스프로축구 1부리그 팀수가 6년만에 현행 20개에서 18개로 줄어 들었다. 프랑스프로축구리그위원회는 한 시즌 팀당 38경기를 소화하는 정규리그 일정이너무 지나치다는 일부 구단 및 선수 의사에 따라 2004~2005시즌부터 1부리그를 18개팀으로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실시된 투표에서는 참석한 16개팀 가운데 12개팀이 찬성, 4개팀이 반대표를 각각 던졌다. 그러나 투표에 의한 원칙적인 합의에도 불구하고 1.2부리그간 승격 및 강등에대한 ...

      연합뉴스 | 2003.05.24 00:00

    • [프로축구] 삼바 돌풍 계속될까

      '마그노의 독주냐. 우성용의 한풀이냐' 2003 삼성하우젠 K리그 2라운드의 첫 발을 내딛는 주말 경기가 24일과 25일 전국 6개 경기장에서 일제히 열린다. 파죽의 4연승으로 리그 2위에 뛰어 오른 전북 현대는 가공할 득점포를 갖춘 `브라질 듀오' 마그노와 에드밀손을 가동해 `토종' 우성용이 버티는 9위 포항 스틸러스격파에 나선다. 2000년 브라질리그 득점왕(20골) 마그노는 최근 3경기 동안 무려 5골을 쏘아올리며 물오른 골감각을 과...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박지성ㆍ이영표, 한.일전 출전 불투명

      네덜란드 프로축구에서 활약하고 있는 박지성과이영표(이하 PSV에인트호벤)의 한.일전 출전이 불투명해졌다. 네덜란드 축구전문사이트 `더치풋볼닷넷'은 대한축구협회가 한.일전을 위해 박지성과 이영표를 요청했지만 에인트호벤은 25일(이하 한국시간) 위트레흐트와의 경기를 이겨야만 보낼 수 있을 것이라고 23일 보도했다. 에인트호벤이 정규리그 2경기를 남겨 둔 상태에서 2위 아약스에 승점 3차로 쫓기는 처지라 주전급 선수인 박지성과 이영표를 놓아주지 않는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알 카에다 용의자, 공군기지 공격계획 시인

      튀니지 대표출신의 프로축구선수인 니자르 벤 압델라지즈 트라벨시가 오사마 빈 라덴을 알고 있으며 벨기에의 한 공군기지 공격을 기도했었다는사실을 벨기에 법정에 털어 놓았다고 CNN인터넷판이 22일 보도했다. 벨기에 수도 브뤼셀에서는 이날 삼엄한 경비가 취해진 가운데 알 카에다 조직원으로 추정되는 23명의 테러 용의자에 대한 재판이 시작됐다. 용의자 가운데 한명인 프로축구선수 트라벨시는 사기와 무기소지, 범죄단체 가담, 외국인 무장요원 모집 등의 혐의를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관중모욕 이천수에 300만원 벌금

      관중을 상대로 비신사적인 행동을 한 이천수(울산현대)에게 벌금이 물렸다. 프로축구연맹은 23일 상벌위원회를 열고, 지난 21일 수원 삼성과의 원정경기에서 수원 서포터스가 `X천수'라고 쓰인 플래카드를 들고 자신을 비방한 데 격분, 응원단을 향해 가운뎃 손가락을 치켜들어 물의를 빚었던 이천수에 대해 300만원의 벌금을 부과했다. 연맹은 또 수원 구단에 대해서도 서포터스 관리 책임을 물어 엄중경고 조치했다. 연맹은 "이유가 어찌됐건 이천수는 한국프로축구의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LG전자, 美 휴대전화시장서 대규모 홍보

      ... 시작하며 올 하반기부터는 지역 네크워크 TV방송을 통해서도 광고를 내보내는 등 주로 18세에서 24세 사이의 젊은층을 대상으로 브랜드 이미지를 강조할 것이라고 밝혔다. 모바일폰은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를 비롯해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의 애너하임 마이티덕스, 여자프로농구(WNBA)의 LA 스파크스, 미국프로축구(MLS)의 LA 갤럭시 등 스포츠팀에 대한 스폰서 활동과 패션쇼 및 각종 행사의 지원도 포함된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코엘류 감독, 한일전에 해외파 풀가동

      오는 31일 열리는 축구 한.일전에 설기현(안더레흐트) 등 월드컵 4강 감동을 연출한 정예멤버가 총출동한다. 그러나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의 테스트를 받았던 이동국(광주), 우성용(포항), 김은중(대전) 등 국내 스트라이커들은 ... 최진철(전북)은 물론 유상철, 이천수(이상 울산), 최태욱(안양) 등 기존 '태극전사'도 부름을 받았다. 하지만 국내 프로무대를 누비고 있는 이동국과 우성용과 함께 '코엘류호'의 아킬레스건으로 꼽히는 원톱 포지션의 대안으로 떠올랐던 김은중은 ...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축구 한일전 엔트리 22일 발표

      오는 31일 일본 도쿄국립경기장에서 일본과 A매치를 벌이는 한국축구대표팀 명단이 22일 확정된다. 대한축구협회는 일본과의 리턴매치에 뛸 대표팀 엔트리를 22일 낮 12시 축구회관 5층 회의실에서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이 발표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스로 취소된 동아시아축구선수권의 엔트리는 20명이었으나 한일전 엔트리는아직 양국간의 합의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다. 네덜란드프로축구리그 우승이 발등에 떨어진 불인 에인트호벤의 이영표와 박지성의 경우 오는 ...

      연합뉴스 | 2003.05.21 00:00

    • '핏줄은 못 속여' .. 마라도나, 17년만에 아들 상봉

      아르헨티나 출신의 '영원한 축구신동' 디에고 마라도나(42)가 그의 하나뿐인 아들과 17년 만에 처음 얼굴을 맞댔다. 마라도나는 21일(한국시간) 피우지에서 열린 자선골프대회에서 역시 축구선수로 뛰고 있는 아들 디에고 아르만도 ... 40분간 말을 주고받는 등 진한 부자의 정을 나눴다. 이들의 인연은 1980년대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이탈리아 프로축구 나폴리에서 뛰고 있던 마라도나는 시나그라와 사귀다 관계를 맺었고 마라도나 주니어가 태어났다. 친아들로 인정하지 ...

      한국경제 | 2003.05.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