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74441-374450 / 442,5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그린 물들인 '붉은 진주' ‥ 홍진주, 美LPGA 코오롱-하나銀 챔피언십 우승

      ... 투어 멤버가 아닌 선수로서 우승컵을 안았다. 이 대회는 2002년 출범 이후 올해까지 다섯 번의 챔피언이 모두 한국선수라는 기록도 세웠다. 중학교 1학년 때 골프에 입문한 홍진주는 2001∼2002년 국가상비군을 거쳐 2003년 프로가 됐다. 174cm의 늘씬한 키에 탤런트 못지않은 외모를 갖췄지만,프로데뷔 후 성적은 변변치 않아 크게 주목받지 못했다. 홍진주가 매스컴에 등장하기 시작한 것은 지난달 열린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박지은(27·나이키) 김미현(29·KTF)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경수

    • 설기현 공격포인트 실패

      설기현(27·레딩 FC)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10라운드에 선발 출전했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했다. 설기현은 28일 밤(한국시간) 프래튼파크에서 열린 2006~200 7프리미어리그 10차전 포츠머스와의 원정경기에 오른쪽 측면 미드필더로 나와 후반 28분 존 오스터와 교체돼 나갈 때까지 73분을 뛰었다. 레딩은 이번 시즌 '돌풍의 팀' 포츠머스에 1-3으로 졌다. 주중 칼링컵 리버풀전에 나오지 않고 휴식을 취한 설기현은 전반 25분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경수

    • thumbnail
      삼성, 2006한국시리즈 우승

      선동열 감독이 이끄는 삼성 라이온즈가 마침내 한국프로야구 정상에 올랐다. 삼성은 29일 잠실구장에서 벌어진 2006 삼성 PAVV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박한이의 2루타 두 방으로 초반 기선을 잡은 뒤 배영수와 오승환 등을 몽땅 투입하는 총력전 끝에 한화의 끈질긴 막판 추격을 3-2로 힘겹게 따돌렸다. 이로써 7전 4선승제의 `가을잔치'에서 4승1무1패로 상대를 제압한 삼성은 지난 해 이어 한국시리즈 2연패의 위업을 달성하며 국내프로야구 ...

      연합뉴스 | 2006.10.29 00:00

    • thumbnail
      비아그라→여보그라 살리그라 일나그라… 약이름 아류作 기가막혀 !

      ... 건강기능식품 성분으로 인기를 모으면서 '큐텐'이 들어간 상표 출원도 봇물을 이루고 있다. 국내 섬유유연제 업체인 피죤이 2002년 'CoQ10'을 출원한 이후 지금까지 총 56건이 출원된 것으로 집계됐다. 영진약품은 '더큐텐''젠큐텐''프로큐텐' 등 관련 상표 10건을,보령제약은 '이노큐텐''큐텐럭스' 등 6건을 각각 출원했다. 질환명이나 인체조직명을 그대로 딴 상표도 난립하고 있다. 아토피 피부염 치료제의 경우 '아토미''아토러지''아토롤''아토프리' 등 제품명에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임도원

    • thumbnail
      지프차 타고 사막투어ㆍ별빛샤워도 '따봉' ‥ 카타르 도하

      ... 사막지대여서 관광객도 많지 않다. 유럽이나 아프리카의 주요 도시와 인근 나라를 향하는 통과여객이 대부분이다. 카타르는 그러나 중동지역 특유의 문화체험을 하기에 안성맞춤이다. 비행기를 갈아타는 시간을 활용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많다. 무엇보다 '사막투어'가 재미있다. 4륜 구동 지프에 올라 끝모를 모래사막을 달리는 것이다. 차가 모래에 빠지지 않게 바퀴의 바람을 적당히 뺀 채 달리는 지프는 마치 곡예를 하는 것처럼 질주한다. 하이라이트는 모래둔덕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재일

    • thumbnail
      삼성, 한국시리즈 2연패 달성

      선동열 감독이 이끄는 삼성 라이온즈가 마침내 한국프로야구 정상에 올랐다. 삼성은 29일 잠실구장에서 벌어진 2006 삼성 PAVV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박한이의 2루타 두 방으로 초반 기선을 잡은 뒤 배영수와 오승환 등을 몽땅 투입하는 총력전 끝에 한화의 끈질긴 막판 추격을 3-2로 힘겹게 따돌렸다. 이로써 7전 4선승제의 `가을잔치'에서 4승1무1패로 상대를 제압한 삼성은 지난 해 이어 한국시리즈 2연패의 위업을 달성하며 국내프로야구 ...

      연합뉴스 | 2006.10.29 00:00

    • 이만수.박찬호 미국서 잇따라 귀국

      프로야구 SK 수석코치가 된 `헐크' 이만수(48)와 한국인 메이저리거의 `맏형' 박찬호(33)가 29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잇따라 귀국했다. 9년 만에 돌아온 이만수 코치는 노부모 이창석(77)씨와 장삼순(71)씨, SK 구단 관계자, 팬클럽 `포에버 22' 회원 등의 뜨거운 환영을 받으며 입국장에 들어서 줄곧 밝은 웃음을 지었다. 귀국 소감을 묻는 말에 "9년 전에 미국으로 떠날 때 걱정이 됐고 어쩔 줄을 몰랐는데 지금도 그 심정"이라며 "많은 ...

      연합뉴스 | 2006.10.29 00:00

    • thumbnail
      끝내 삼성이 웃었다 ‥ 한국시리즈 2연패

      선동열 감독이 이끄는 삼성 라이온즈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국프로야구 정상에 올랐다. 삼성은 29일 잠실구장에서 벌어진 2006프로야구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박한이의 2루타 두 방으로 초반 기선을 잡은 뒤 한화의 막판 추격을 3-2로 따돌리고 우승컵을 안았다. 이로써 7전4선승제의 '가을잔치'에서 4승1무1패로 한화를 제압한 삼성은 지난해에 이어 한국시리즈 2연패의 위업을 달성하며 국내프로야구 최강팀으로 자리매김했다. 국내프로야구에서 한국시리즈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경수

    • [PGA] 최경주, 셋째날도 선두…우승 눈앞

      `탱크' 최경주(36.나이키골프)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크라이슬러챔피언십 셋째날도 선두를 지키며 우승컵에 바짝 다가갔다. 최경주는 2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탬파베이의 웨스틴이니스브룩골프장(파71.7천295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와 보기를 번갈아 하는 등 다소 불안했지만 1언더파 70타를 쳐 중간 합계 9언더파 204타로 리더보드 맨 꼭대기에서 최종 라운드를 시작하게 됐다. 최경주가 이 대회에서 우승하면 상금 ...

      연합뉴스 | 2006.10.29 00:00

    • thumbnail
      힐튼 남해 골프&스파 리조트, 체류형 복합 휴양 … 오감 만족

      ... 수 있다. 골프장은 본격 시사이드 코스로 연중 라운드를 즐길 수 있는 게 강점.특히 4개 코스는 바다를 가로질러 샷을 하도록 디자인돼 국내 다른 골프장에서는 느낄 수 없는 재미를 만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고품격 스파프로그램과 전문 테라피스트들이 포진한 클럽하우스 내의 스파시설 '더 스파'도 돋보인다. 200명 이상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의 컨벤션 센터 및 관련 편의시설은 기업체 비즈니스모임 수요를 끌어들일 것으로 전망된다. 리조트는 그랜드오픈을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재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