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1021-411030 / 441,5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본축구 주빌로, 김도훈 영입 추진

      일본프로축구 주빌로 이와타가 한국대표팀의 김도훈(31.전북 현대) 영입에 나선다고 일본의 닛칸스포츠가 1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주빌로 이와타가 공격진을 강화하기 위해 김도훈을 받아들이기로 방침을 정했다. 스지단장이 구체적인 계약 조건을 협의하기 위해 조만간 한국을 방문한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지단장은 "김도훈이 국가대표선수여서 자주 소집되는 것이 우리로서는 다소 걱정이지만 이는 대화로 풀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해 영입에 대해서는 강한 ...

      연합뉴스 | 2002.01.01 00:00

    • 독일축구 뮌헨, 홈구장명 대여 1천억원수입

      독일프로축구 바이에른 뮌헨이 홈구장 이름을 빌려주는 대가로 15년동안 1천억원을 번다. 국제축구연맹 홈페이지(www.fifa.com)에 따르면 빌트 자이퉁지는 1일(한국시간)"세계적인 보험회사인 알리안츠사가 신축되는 바이에른 뮌헨의 홈구장을 '알리안츠구장' 또는 `알리안츠돔'이라고 사용하는 대가로 15년동안 1억8천만마르크(약 1천64억원)를 지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신문은 "경기장이 완공되는 2005년부터 2020년까지 유효한 계약이 ...

      연합뉴스 | 2002.01.01 00:00

    • 신중현, EBS「굿모닝 실버」출연

      한국 록의 대부 신중현이 오는 11일 EBS의 노인프로그램「굿모닝 실버」(매주 월~금요일 오전 6시 50분)에 출연한다. 최근 충북 단양의 한 폐교에 작업실을 열고 꾸준한 음악활동을 하고있는 신중현은 이날 방송에 출연해, 자신의 음악관과 앞으로의 활동계획 등을 밝힐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최승현기자 vaidale@yna.co.kr

      연합뉴스 | 2002.01.01 00:00

    • CNN 앵커가 금강산에서 부르는 망조모가

      ... 싶다던 한국인 외할머니의 소원을 풀어드리기 위해 외할머니의 사후 19년만에 북한땅을 찾았다. 현재 CNN 홍콩 지사장을 맡고 있는 달턴 다노나카(47)씨. 약 20년 동안 언론계에 몸을 담아 온 다노나카씨는 최근 CNN의 메인프로그램 가운데 하나인 아시아 비지니스라는 프로그램의 앵커를 맡고 있어 국내에도 다소 낯이익은 인물. 다노나카씨에 따르면 평양이 고향인 그의 외할머니 김선내(83년 작고)씨가 고향을 등지고 하와이 호놀루루로 이민을 떠난 것은 지난 1905년. ...

      연합뉴스 | 2002.01.01 00:00

    • 김창규박사 EBS서 `음식혁명' 강연

      `태교혁명'으로 세간의 관심을 끈 의학박사 김창규씨가 오는 7-10일 EBS 「프로주부 특강」(오전10시)에 출연해 `음식혁명'을 주창한다. 연이 산부인과 원장인 김 박사는 연세대 의대를 졸업하고 미국 보스턴의대 유전학센터 교수를 지냈으며 현재 세계 태아기형아 학회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김 박사는 이 프로그램에서 `음식혁명'이 무엇이며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들려주는 한편 음식태교와 자라는 아이들에게 좋은 음식, 두뇌회전에 악영향을 끼치는식품 ...

      연합뉴스 | 2002.01.01 00:00

    • 윤정환, 천황배 결승 1골...팀은 패배

      일본프로축구에서 활약중인 윤정환(세레소 오사카)이 제81회 일본천황배축구대회 결승에서 1골을 뽑았다. 윤정환은 1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시미즈 S-펄스와의 대회 결승에서 후반 종료 직전 극적인 2-2 동점골을 뽑았으나 팀은 연장 전반 8분 브라질 용병 바론에게 골든골을 내주면서 2-3으로 패했다. 시미즈는 천황배 첫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대회 16강, 8강전에서 연속 2득점하는 등 정규리그 최하위 오사카의 '꼴찌반란'을 이끈 윤정환은 이날 1-2로 ...

      연합뉴스 | 2002.01.01 00:00

    • [이젠 월드컵이다] 주목받을 선수 : 포르투갈 '누누 고메스'..승부사

      ... 위치선정과 돌파력은 그가 왜 포루투갈의 스트라이커 자리를 차지하는지를 여실히 보여준다. 고메스는 90년대만 해도 평균 이하의 플레이어로 평가됐다. 96년부터 국가대표 생활을 했지만 15경기 연속 무득점을 기록했으며 한때 한국 프로축구 부산 대우에서 입단 테스트를 했지만 이마저도 떨어졌다. 그러다가 처음 주목을 받은 것은 지난해 유로 2000 대회에서다. A조예선 잉글랜드전에서 3대 2로 경기를 뒤집는 극적인 역전골을 뽑아낸 고메스는 이후 수케르가 이끈 ...

      한국경제 | 2001.12.31 16:45

    • 기관장에도 성과급지급 권한 .. 행자부, 새해부터

      ... 직원에게 월 기본급의 1백% 범위내에서 줄 수 있다. 또 △일시적 업무 급증으로 인한 일용인부 임금 △업무 수행과 직접 관련된 자산취득비,국내 여비,시설유지비 및 보수비 등으로도 지출할 수 있다. 지금까지는 초과수입이 있더라도 프로그램제작비,성능검사비용,시험·분석비용 등 미리 규정된 직접경비 항목으로만 쓸 수 있었다. 또 기관장은 변화하는 행정수요에 탄력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국·과의 명칭을 변경하거나 일부 기능을 조정한 뒤 소속 장관으로부터 승인을 받아 시행할 수 ...

      한국경제 | 2001.12.31 16:39

    • [이젠 월드컵이다] '16强 코리아' 희망이 솟는다

      ... "월드컵이 이제 바로 눈앞에 다가온 만큼 국민들의 여망인 16강 진출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올해는 팀에 믿음을 줄 수 있는 선수가 되겠다"고 새해 소망을 밝혔다. 벨기에 안더레흐트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 선수나 이탈리아프로축구(세리에A) 페루자팀의 안정환 선수 등 유럽파는 당장 열리는 골드컵에 참여하지 못해 아쉬움이 남지만 3월 스페인에 마련될 훈련캠프에서는 동료들을 만날 수 있다는 마음으로 신년 벽두부터 미리 짜여진 개인 훈련 스케줄에 따라 땀방울을 ...

      한국경제 | 2001.12.31 16:38

    • thumbnail
      '러닝 슛'

      31일(한국시간) 벌어진 미프로농구(NBA) 경기에서 디트로이트 피스톤즈의 제리 스텍하우스가 러닝슛을 시도하려하자 마이애미 히트 선수들이 저지하고 있다. /오번힐(미 미시간주) AFP연합

      한국경제 | 2001.12.31 1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