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42261-442270 / 445,4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나의제안] 영어테스트 회화능력에 초점둬야..이상주

      ... 만큼 언어구사력이 있는 직원이 회사내에 몇명이나 될까. 그렇다고해서 언제까지나 잘못된 우리의 학교 영어교육만 탓하고 있을 수는 없는 일이다. 무엇보다도 개개인 스스로가 자발적으로 문제의식을 가지고 필요성을 느껴 좋은 어학프로그램을 선택, 열심히 노력해야겠지만 이제는 기업에서도 적극적으로 직원들의 직무 언어능력 향상을 위해 관심을 기울일 때다. 물론 기업내에 언어교육 프로그램이나 해외 언어연수프로그램이 다양하게 마련되어 있지만 투자에 비해 결실이 ...

      한국경제 | 1993.10.05 00:00

    • 휴먼컴사, 한글통합글꼴 개발...이달 시판

      휴먼컴퓨터사가 서로 다른 프로그램간에도 같은 서체를 사용할수 있는 한 글 통합글꼴을 개발,이기술을 다른 글자체개발업체와 공유할 예정이어서 한 글 서체표준화 작업이 촉진될 전망이다. 이회사는 5일 DOS와 윈도환경에서 호환성을 가지며 여러가지 응용프로그램 에서도 같은 글자체를 쓸수 있는 통합글꼴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통합글꼴개발은 국내 처음이며 이에따라 앞으로 여러가지 소프트웨어를 쓰 고있는 컴퓨터사용자들도 글자체를 한번만 구입하면 다양한 ...

      한국경제 | 1993.10.05 00:00

    • [해외골프] 영국 스티브 리처드슨, 독일 매스터즈대회 우승

      ... 못한 한을 풀었다. 3일(현지시간)독일 솔리튜드GC(파72.전장6천1백55 )에서 열린 대회 최종일 경기에서 리처드슨은 3언더파 68타,4라운드합계 16언더파 2백71타의 기록 으로 2위를 2타차로 제치고 우승컵을 안았다. 프로4년째인 리처드슨은 이번 우승으로 통산3승째를 올렸고 우승상금 15만달러(약1억2천만원)를 받았다. 3라운드까지 미국의 칩 벡에 1타차로 쫓긴 리처드슨은 이날 1,3번홀에서 버디를 잡은데 이어 7번홀(파5.4백33m )에서 승부를 ...

      한국경제 | 1993.10.05 00:00

    • 93년도 MVP 및 신인왕 후보 확정 .. 선동렬 등 5명

      93년도 프로야구 최우수선수(MVP)및 최우수신인후보가 확정됐다. 4일 한국야구위원회에 따르면 MVP후보로는 선동열 조계현(이상 해태) 양준혁 김성래(이상 삼성) 김형석(OB)선수등 5명이 뽑혔다. 또 최우수신인 후보에는 이대진 이종범(이상 해태) 박췌식 양준혁(이상 삼성) 김경원(OB)선수등 5명이 올랐다. MVP 및 최우수신인은 오는7일 프로야구기자단 투표로 결정된다.

      한국경제 | 1993.10.05 00:00

    • <해외경제>캐나다사, 다목적 세정제개발[일뷴공업신문]

      캐나다의 인바이로 선 프로덕쓰사는 화학물질이 들어있지않은 생 분해성이 높은 다목적세정제인 ''솔류션 2000''을 개발했다. 천연소재를 바탕으로 한 것으로 독성이 없는 금속봉쇄제와 고품질 계면활성제를 골고루 섞은것이다. 경수, 연수, 해수에도 쉽게 녹으며 수온에도 영향 을 받지않는다. 세정제의 99%가 7일안에 생분해하기 때문에 자연환경에 미치는 나쁜 영향이 최소한도로 억제되는것이 특징이다.

      한국경제 | 1993.10.05 00:00

    • SBS골프 최강전 실격당한 최상호등 KPGA에 재심청구

      지난30일 태영CC에서 열린 93슈페리어컵 sbs프로골프 최강전에서 티잉그라운드구역 밖 플레이로 실격당한 최상호 봉태하 프로등 6명은 실격처분이 부당하다며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곽창환 경기위원장 앞으로 재심청구서를 제출했다. 이들 6명은 3일 제출한 재심청구서에서 "방송촬영을 위한 특별티사용에 관하여 경기위원으로부터 명백한 설명을 듣지못해 티사용의 혼동이 초래 됐는데도 경기위원회의 실수는 배제한채 선수들의 처벌만 강행한 것은 공정성을 ...

      한국경제 | 1993.10.05 00:00

    • [굿모닝골프] 뒤처리

      3일 끝난 SBS최강전에서의 톱프로 6명실격사건의 여운은 아무래도 씁쓸하다. 잘못된 티잉그라운드 사용에 따른 실격은 "그럴수도 있는 상황"이었다 쳐도 어쩔수 없었다. 그러나 문제는 사건이 터진후의 뒤처리이다. 반쪽대회를 우려한 주최측과 프로골프협회측은 나머지 12명의 선수들에게 "적당한 해결"을 요구했다고 한다. "다음날 경기에서 티잉그라운드를 바꿔 사용하는것이 어떻겠느냐" 또는 "2벌타만 매기고 넘어가자"는 식이었다. 이는 모두 규칙에 ...

      한국경제 | 1993.10.05 00:00

    • 경전투헬기 사업권경쟁 '점화'..국방부, 외국사와 공동개발

      ... 방침이다. 이에따라 KLH사업 개발업체선정을 놓고 대우중공업 삼성항공 대한항공의 치열한 경쟁이 벌어질 전망이다. 경전투헬기 면허생산의 주계약업체인 대우중공업은 공동개발의 경우에도 자사가 사업권을 가져야 한다고 주장,구체적인 개발프로그램을 마련중인 반면 삼성항공 대한항공은 공동개발로 확정되면 주계약업체가 변경될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사업권획득을 위한 물밑작업을 진행중이다. 또 미헬기업체인 벨사가 최근 국방부에 OH-58D헬기 판매신청서를 제출하는등 해외파트너로 ...

      한국경제 | 1993.10.05 00:00

    • SBS골프 최강전 톱프로 6명 실격..진상 알아본다

      93슈페리어컵 SBS프로골프최강전 첫날경기(지난달 30일.태영CC)에서는 도저히 있을수 없는 해괴한 상황이 벌어졌다. 우리나라 톱프로들인 최상호 봉태하 한영근 정도만 최광수 박연태등 6명이 무더기로 실격당한 것이다. 골프규칙상 실격당할수 밖에 없는 상황이었지만 선수들로서는 꽤 억울한 측면이 많았다. 상금이 문제가 아니라 국내톱프로들서의 "명예"가 짓밟혀진 셈이기 때문이다. 사건의 전말은 다음과 같다. 18명의 남자선수중 두번째조로 나간 ...

      한국경제 | 1993.10.04 00:00

    • [프로야구] OB자존심 벼랑끝 회생..준플레이오프 2차전

      1-0. 이번엔 OB의 승리였다. 서울팀의 자존심을 걸고 격돌한 LG와 OB의 93준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OB는 팽팽한 투수전 끝에 4회에 얻은 1점을 끝까지 지켜 전날의 1-2패배를 설욕했다. 이로써 1승1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린 양팀은 5일 하오6시 최종3차전을 치러 플레이오프진출팀을 가리게 됐다. 만원사례를 이룬가운데 3일 잠실구장에서 벌어진 2차전에서 OB승리의 주역은 이명수와 김형석. 3번타자 이명수는 4회초 선두타자로 ...

      한국경제 | 1993.10.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