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71-880 / 9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 해운대해수욕장 피서인파 1백만명 돌파

      찜통 더위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을 찾은 피서인파 가 개장이후 14일만에 1백만명을 넘어서 최단기간 1백만명 돌파 기록을 세 웠다. 14일 해운대구청에 따르면 1일 해운대해수욕장이 문을 연 이후 휴일인 10 일 하루동안 올들어 최고인 50만 피서인파가 찾은 것을 비롯, 연일 5만-10 만명의 인파가 몰려 이날도 5만여명의 피서객이 찾아 총 피서객수가 1백3만 명으로 개장 2주일만에 1백만명을 넘어섰다는 것이다. 이같은 ...

      한국경제 | 1994.07.15 00:00

    • 동해안 주요 도로변에 이동전화 임시기지국 설치

      한국이동통신은 15일부터 8월초까지 하계 휴가철을 맞아 피서인파가 몰릴것 으로 예상되는 동해안으로 향하는 주요 도로변에 이동전화 임시기지국을 설 치,이용고객의 편의를 제공한다. 이동전화 임시기지국은 화양강휴게소 신남휴게소 백담사입구등에 3대가 설 치되어 총 45km구간의 산악지역에서의 원활한 이동전화서비스를 제공하게 된 다.

      한국경제 | 1994.07.14 00:00

    • 인천시, 송도 한독매립지에 임시주차장 조성

      인천시 남구 옥련동 송도유원지 앞 한독매립지에 1천대를 수용할 수 있는 임시주차장이 마련된다. 인천시는 13일 피서철을 맞아 송도유원지(해수욕장)를 찾는 행락인파들의 주차편의를 위해 송도유원지 앞 아암도 주변 매립지 6천여평에 1천대 수용능 력의 임시주차장을 오는 23일까지 설치키로 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에 따라 1억5천만원을 들여 매립지에 자갈을 깔고 다져나 대지형태 로 주차장을 조성하는 것. 주차장이 마련되는 곳은 지난 1일 개통한 ...

      한국경제 | 1994.07.13 00:00

    • 어제 부산에 피서인파 83만명...해운대에만 50만명

      해수욕장 개장후 두번째 휴일인 10일 부산 해운대에 올들어 최고인파인 50 만여명이 몰리는등 부산 5개 해수욕장에 83만여명의 피서객이 몰려 더위를 식혔다. 이날 부산지방은 구름 한점없는 날씨에 낮최고 31.8도로 지난 6일의 32.2 도에 이어 두번째 높은 기온을 기록했다. 해수욕장별로는 해운대 50만명을 비롯, 광안리 28만, 송정 4만7천, 다대포 3천, 송도 2천5백명이 몰린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경제 | 1994.07.11 00:00

    • 해운대 50만등 부산에 83만 피서인파

      해수욕장 개장후 두번째 휴일인 10일 부산 해운대에 올들어 최고인파인 50만여명이 몰리는등 부산 5개 해수욕장에 83만여명의 피서객이 몰려 더 위를 식혔다. 이날 부산지방은 구름 한점없는 날씨에 낮최고 31.8도로 지난 6일의 32.2도에이어 두번째 높은 기온을 기록했다. 해수욕장별로는 해운대 50만명을 비롯, 광안리 28만, 송정4만7천, 다대포 3천,송도 2천5백명이 몰린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경제 | 1994.07.10 00:00

    • [바캉스] 교통편이용 이렇게..패키지상품이용 편안한 여행을

      ... 있지만 빠르고 편리하게 목적지에 갈수 있다는 점에서 항공편을 이용하는 경향도 늘고 있다. 이처럼 자가용을 타고 피서를 떠나지 않을 경우 현지에서 렌터카를 빌려 주변의 관광지나 해변을 찾는 새로운 풍속도도 일반화되고 있다. "기차로 ... 7,8월 두달간 1백20여만명이 여객선을 이용, 섬에서 더위를 식혔다. 올해에는 이보다 훨씬 많은 1백50여만명의 인파가 섬을 찾을 것으로 전망 되고 있다. 이처럼 섬피서객이 증가하고 있는 것은 아직 오염이 덜된데다 주요 관광 ...

      한국경제 | 1994.07.09 00:00

    • 7월 첫휴일 동해안 관광지에 2만여 인파

      ... 첫휴일인 3일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무더운 날씨를 보인 강원도 동해안 해수욕장과 관광지에는 2만여명의 피서 인파가 몰려들어 더위를 식혔다. 이날 낮최고기온이 32도를 기록한 강릉 경포해수욕장에는 5천여명이 찾아온 것을 비롯,개장일을 일주일 남겨둔 강원도 동해안의 크고 작은 해수욕장에는 이날 하룻동안 1만여명의 가족단위 피서객들이 몰려와 물 놀이를 즐겼다. 또 국립공원 설악산에 9천여명등 유명산간,계곡에는 이날 1만여명의 행락객이 몰려와 ...

      한국경제 | 1994.07.04 00:00

    • 부산지역 5개해수욕장에 20여만 인파 몰려

      해수욕장 개장이후 첫 휴일인 3일 해운대를 비롯한 부산시내 5개 해수욕장에는 20여만명의 피서객이 몰려 해수욕을 즐겼다. 부산지방은 이날 낯 최고 29.6도를 기록하는 무더운 날씨를 보이자 해운대 7만여명, 광안리 6만여명등 시내 5개 해수욕장 에 피서객들이 몰렸다.

      한국경제 | 1994.07.03 00:00

    • 올 여름피서객 8월 첫째주 절정이룰듯...해항청 추산

      올 여름 배를 타고 섬으로 떠나는 피서 인파는 8월 첫째주에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22일 해운항만청이 마련한 "하계피서객특별수송계획"에 따르면 본격적인 여름휴가 기간인 7월 16일부터 8월 15까지 한달간 연안여객선을 이용해 섬을 찾는 피서객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0% 늘어난 1백80만여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됐다. 해항청은 이중 40%에 달하는 68만9천3백여명이 7월 마지막 일요일인 31일 과 8월 첫째 일요일인 7일 ...

      한국경제 | 1994.06.22 00:00

    • 대기업 여름휴가 6월말 본격화

      ... 따르면 삼성, 현대, 럭키금성, 대우 등 대부분의 그룹들은 생산직근로자의 여름휴가를 6월말부터 8월말까지의 기간 중에서 4-7일동안 실시하고 50-2백75%의 정기 상여금과 함께 기업 에 따라 10만-30만원의 휴가비를 지급할 예정이다. 여름휴가 기간이 별도로 없는 사무직 직원들은 올해 여름이 작년 보다 빠르게 시작된데다 7월과8월에는 피서지가 인파로 크게 붐빌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6월중순부터 서서히 휴가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 | 1994.05.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