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171-15180 / 17,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리포트] 김우중 전 대우 회장 귀국

      ...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오늘 새벽 인천공항에 도착해 곧바로 대검찰청으로 압송됐습니다. 그 과정에서 인천공항은 한바탕 아수라장으로 변했습니다. 조성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베트남 하노이발 아시아나항공 편으로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것은 새벽 5시 30분 경. 이미 공항 도착장에는 백여명의 취재진과 전 대우그룹 사장단 등 환영인파, 그리고 대우사태 관련 피해자 등 시위인파로 북새통을 이뤘습니다. 도착 후 입국 ...

      한국경제TV | 2005.06.14 00:00

    • 김우중 전 회장 귀국…대검청사로 압송

      김우중(69) 전 대우그룹 회장이 14일 오전 5시26분 하노이발 아시아나항공 734편으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 대검청사로 압송됐다. 김 전 회장의 귀국은 `대우 사태'가 발생한 1999년 10월 중국으로 출국했다가 종적을 감춘 지 5년 8개월여만이다. 해외에서 도피생활을 했던 김 전 회장은 이날 오전 1시30분(현지시간 13일 오후 11시30분) 의료진과 법률대리인, 옛 대우 관계자 등 4명과 함께 하노이를 출발, 4시간여 비행 끝에 고국 ...

      연합뉴스 | 2005.06.14 00:00

    • [돌아온 김우중] 외신 반응 .. FT "기적의 사나이 체포됐다"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의 귀국에 대해 외신들도 속보로 후속 기사를 잇따라 전하며 사태 추이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외신들은 프랑스 시민권을 가진 김 회장이 베트남 하노이를 출발,14일 새벽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뒤 검찰로 압송돼 5년8개월 동안의 해외도피를 마감했다는 사실을 전하면서 한국 사법당국의 처리에 관심을 표명했다. 경제전문 통신인 블룸버그는 "김 회장이 410억달러(약 41조원) 규모의 사기 혐의로 공항에서 체포됐다"면서 김 회장의 귀국과 ...

      한국경제 | 2005.06.14 00:00 | 김선태

    • 김우중 전 회장 귀국길 동승기

      "미안합니다. 제가 책임을 지겠습니다." 5년8개월 동안의 오랜 해외방랑 끝에 베트남 수도 하노이의 노이바이 국제공항을 떠나 14일 귀국한 김우중 전 대우회장은 기내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소회를 밝혔다. 감색 양복에다 옅은 연분홍색 넥타이 차림의 김 전회장이 귀국행 항공기인 아시아나항공 734편에 탑승하기 위해 활주로에 도착한 것은 이륙시간 정각 20분 전인 오전 1시10분(한국시간)이었다. 경찰 호위차의 선도를 받은 2대의 검정색 고급 승용차 ...

      연합뉴스 | 2005.06.14 00:00

    • [돌아온 김우중] 기내 일문일답 .. "책임지려고 귀국 결심"

      "책임을 지려고 돌아갑니다." 14일 새벽 1시30분(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의 노이바이국제공항을 떠나 인천으로 향하던 아시아나항공기 안에서 김우중 전 대우 회장은 이렇게 귀국 배경을 설명했다. 분홍색 넥타이로 받친 감색 양복 차림은 나름대로 깔끔하고 젊은 취향이었지만 오랜 도피생활에 지친 피로와 완연한 병색을 감출 수는 없었다. 김 회장은 이날 기내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동안 여러차례에 걸쳐 "미안하다"는 말을 반복했다. 대우사태로 물의를 일으킨 ...

      한국경제 | 2005.06.14 00:00 | 조일훈

    • 김우중 전 회장 기내 일문일답

      14일 새벽 1시30분(한국시간) 베트남 수도 하노이의 노이바이 국제공항을 출발해 귀국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은 5년8개월여 동안의 오랜 해외 도피생활 탓인지 병색이 완연했다. 이날 아시아나항공 734편으로 귀국길에 오른 김 전회장은 기내식 서비스가 끝난 오전 3시30분에 시작한 기내 기자회견에서 "미안하다"는 말을 여러차례 반복했다. 감색 양복에 연한 분홍색 넥타이 차림의 김 회장은 면도도 하지 않은 꺼칠한 모습으로 비즈니즈 클래스에서 7분여 ...

      연합뉴스 | 2005.06.14 00:00

    • [돌아온 김우중] 취재진ㆍ시위대ㆍ대우맨 뒤엉켜…떠밀리듯 입국

      ... 북새통을 이뤘다. 김 회장을 태운 항공기가 14일 오전 5시26분 인천공항에 도착하기까지 김 회장이 보낸 하루는 그 어느 때보다도 고단하고 긴장된 시간이었을 것으로 짐작된다. 김 회장이 베트남을 떠나던 날,한국경제신문이 찾아낸 하노이 저택 역시 하루 종일 무거운 적막감에 휩싸여 있었다. 김 회장 측은 취재진이 처음 저택에 도착한 13일 오전 9시(이하 현지 시간)부터 출국을 위해 집을 나서던 오후 10시40분까지 두 곳의 철제 대문을 굳게 잠근 채 단 한 번도 외부에 ...

      한국경제 | 2005.06.14 00:00 | 조일훈

    • thumbnail
      김우중 前회장의 하노이 주택

      김우중 전 대우 회장이 귀국 직전까지 머물던 거처. 서울에서 파견된 의료진은 13일 이 주택에서 김 회장의 건강을 체크했다. 현지 주민이 김 회장의 최근 동향을 증언하고 있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6.13 00:00 | dong

    • 김우중 전 회장 내일오전 5시50분 귀국예정

      김우중(69) 전 대우그룹 회장이 14일 오전 5시50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해외도피 생활 5년8개월여만이다. 13일 정통한 소식통 등에 따르면 김 전 회장은 13일 저녁 11시 30분에 베트남 하노이를 출발하는 아시아나항공 734편에 탑승, 14일 오전 5시50분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다. 익명을 요구한 이 소식통은 김 전 회장이 일반인과 격리된 비즈니스 클래스를 이용하며 의료진 및 법무대리인(변호사) 등이 수행한다고 말했다. 김 ...

      연합뉴스 | 2005.06.13 00:00

    • 김우중 회장 "오늘 저녁 반드시 귀국한다"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은 13일 저녁 11시30분(한국시간 14일 새벽 1시30분) 아시아나항공 734편으로 베트남 수도 하노이를 출발, 귀국한다고 밝혔다. 김 전회장은 이날 오후 연합뉴스 특파원에게 전화를 걸어와 "이미 보도된 것처럼 오늘 저녁 아시아나항공편으로 하노이를 출발해 귀국한다"고 밝혀 제3국 경유나 지연 가능성을 배제했다. 그는 이어 "그동안 지방에 체류하다 최근에야 하노이에 도착해 귀국을 준비했다"면서 "어느 상황이라도 약속대로 ...

      연합뉴스 | 2005.06.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