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441-15450 / 17,8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베트남 올해 7.2% 경제성장 전망" .. 세계은행

      ... 삶의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고 긍정평가했다. 세계은행은 그러나 금융과 조세체제의 개선, 만연한 부정부패 척결, 공공분야에서의 투명성 제고 등 체계적이고 과감한 개혁조치가 뒤따르지 않을 경우 베트남은 향후 큰 어려움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세계은행은 다음달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한, 미, 일 등 24개 대(對)베트남 원조공여국회의를 앞두고 이번 보고서를 작성, 발표했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11.27 00:00

    • 베트남 빈곤층 비율 전체 9% 미만으로 감소

      ... 평가하면서도 영양부족 인구비율은 18%로 같은 지역평균인 10%보다 8%포인트나 높이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또 베트남의 빈곤지수(HPI)는 94개 조사대상국 중 39위로 중간수준을기록했다고 밝혔다. UNDP는 특히 지난 2000년 기업법의 도입으로 베트남에서는 150만개 이상의 일자리가 창출됐으며, 민영기업수 역시 6만개 이상 늘어나 빈곤퇴치에큰 기여를 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11.26 00:00

    • '아세안+3' 정상회의 29일 개막

      ... ◇`FTA'가 화두 = 가장 큰 논의과제는 역내교역 촉진을 위한 시장통합으로 참석국 정상들은 다자간 회담, 양자회담 등을 통해 다양한 경제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중 아세안 10개국은 지난 98년부터 6년간 지속돼온 `하노이행동계획(HOA)'을대체하는 2004년부터 2010년까지의 중기계획인 `비엔티엔행동계획(VAP)'을 채택할예정이다. 이 계획엔 지난해 아세안 정상회의에서 체결된 `발리협정Ⅱ'에 따라 아세안을안전보장 및 경제, 사회문화 공동체로 만들기 ...

      연합뉴스 | 2004.11.26 00:00

    • 베트남, 공직자 부정부패가 '新公敵 1호'

      ... 결과 3천400만달러의 손실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한편 테렌스 엔더슨 베트남 주재 미 상공회의소 회장도 회원사들이 공직자들의뒷돈강요, 투명성 부족과 책임성 결여 등에 대해 우려를 표시하고 있다면서, 이에대한 대책을 마련하지 않고서는 베트남에 대한 외국인투자 의욕이 상실되는 등 여러가지 어려움에 봉착할 것이라고 꼬집었다. 한편 베트남은 작년 유엔부패방지협약에 가입했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11.25 00:00

    • 比 태풍으로 165명 사망ㆍ실종

      ... 태풍피해 및 구조작업 상황 등에 대한 보고를 수시로 받은 뒤 조속한 피해복구를 지시하는 한편 25일 귀국하는 대로 피해지역을 방문해 주민들을 위로할 계획이라고 이그나시오 분예 대통령대변인이 전했다. 한편 태풍 무이파는 24일 저녁을 시작으로 까마우, 롱안, 티엔장, 벤체성 등 베트남 남부지역을 강타, 강물 범람으로 인한 침수, 산사태 등의 피해가 우려된다고베트남 기상당국이 밝혔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11.25 00:00

    • 남중국해 해저자원놓고 중-베트남 성명전

      ... 양국간 체결된 협약을 준수해줄 것을 강력하게 요청했다면서, 그러나 이에 아랑곳하지않고 중국측이 '카탄3호'를 현지 수역에 급파한 것은 명백한 협정 위반행위라고 비난했다. 이와 관련, 중국은 난사(南沙)군도 주변 해저에 매장된 것으로 추정된 원유자원을 공동개발하는 것을 주내용으로 하는 협정을 최근 필리핀과 체결하는 등 남중국해의 해저자원을 놓고 베트남과 갈등을 계속 표출하고 있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11.24 00:00

    • 필리핀에 또 태풍 발생... 사망 16명

      ... 위해 비상식량과 식수 등을 공수하고 있지만 낮은 구름층으로 현장접근이 힘들어 상황이 더욱 악화되고 있는실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재해대책위원회는 '무이파'로 인한 사망자수를 49명으로 공식발표했으나조업 중 실종된 어민들까지 포함하면 실제 사망자수는 60명을 넘어선 것으로 추산됐다. 또 6만여명의 이재민이 발생했고 2만7천여채의 가옥이 침수되는 등 재산피해도만만찮은 것으로 파악됐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11.24 00:00

    • 比 휴양지 바기오에서 수막염 발생.. 6명 사망

      ... "감염된 사람들과 접촉만 피하면 수막염을 피할수 있다"면서 설명했다. 한편 수막염은 세균에 의헤 전파되며 중추신경계에 큰 피해를 끼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감염된 사람은 오한, 두통, 목부분 경직, 허리통증, 어지러움, 구토 등의 증상을 보이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필리핀에서는 매년평균 100여명이 수막염에 감염되며, 특히 지난 1993년에는 241명이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11.22 00:00

    • "서울대 정원 앞으로 더 줄일 것" .. 정운찬총장

      정운찬 서울대 총장이 서울대와 베이징대ㆍ도쿄대ㆍ하노이대 등 4개국 주요 대학 모임인 `베세토하' 학술대회 연설문을 통해 3천200명선인 정원을 추가 감축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혀 주목된다. 정 총장은 22일부터 사흘간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제4회 동아시아 4개 주요대학(BESETOHA) 학술회의'에 대비, 미리 작성한 연설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정 총장은 21일 연설문에서 "한국 대학의 `백화점식' 팽창주의 운영은 한계가드러났다"며 "교육과 ...

      연합뉴스 | 2004.11.21 00:00

    • "서울대 정원 더줄이겠다..백화점식 대학교육 한계"..정운찬 총장

      정운찬 서울대 총장이 서울대와 베이징대 도쿄대 하노이대 등 4개국 주요 대학 모임인 '베세토하'(BESETOHA) 학술대회 연설문을 통해 3천2백명 선인 서울대 정원을 추가 감축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혀 주목된다. 정 총장은 22일부터 사흘간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제4회 동아시아 4개 주요대학(BESETOHA) 학술회의에 대비,미리 작성한 연설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정 총장은 연설문에서 "한국 대학의 백화점식 팽창주의 운영은 한계가 드러났다"며 ...

      한국경제 | 2004.11.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