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651-15660 / 17,8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울 생활비 세계 33위

      ... 순위가 대폭 밀린 12위에 머물렀다. 베이징도 같은 이유로 지난해 13위에서 27위로 처졌고 올해는 다시 46위까지 후퇴했다. 아시아에서는 싱가포르가 26위, 타이베이가 44위, 광저우가 68위, 자카르타가 82위, 방콕이 100위, 하노이 104위, 뉴델리 127위 순이었다. 한편 시드니와 멜버른은 호주 달러화의 강세로 종전 40위와 43위에서 각각 14위와 18위로 순위가 크게 뛰어올랐다. 중남미의 도시들은 여전한 경제 침체로 약세가 지속된 가운데 멕시코시티가 ...

      연합뉴스 | 2004.08.11 00:00

    • 베트남 진출 한국업체 고용 근로자수 35만명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기업이 고용한현지근로자수는 35만여명으로 나타났다. 또 전체수출실적 가운데 한국기업이 차지하는 비중도 11.6%로 베트남 경제에 대한 기여도가 높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같은 사실은 KOTRA하노이무역관(관장 김영웅)이 10일 발표한 현지진출 한국기업체 경영실태조사에서 밝혀졌다. 조사에 따르면 베트남에 진출한 668개 한국투자업체에 근무하는 현지근로자수는작년말 현재 35만3천여명으로 농업을 제외한 전체취업인구의 3%를 차지했다. ...

      연합뉴스 | 2004.08.10 00:00

    • 필리핀, 미국에 관계개선 화해 제스처

      ... non-NATO ally)지위를 부여하는 것을 재검토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이는 필리핀 정부의 이라크 파견대 철수 결정에 대한 불쾌감의 표시로, 향후 필리핀에 대한 미국의 군사지원에 악영향을 미치게 될 것으로 소식통은 내다봤다. 앞서 미국은 작년 10월 필리핀에 대해 미국산 군사장비 및 보급품 등에 대한 접근을 쉽게 하는 것 등을 주내용으로 하는 주요 비 나토동맹국 지위를 부여했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08.10 00:00

    • 창원시 인도.베트남 시장개척단 모집

      창원시는 지역 중소업체 생산품의 해외 판로개척을 통한 수출증대를 위해 오는 11월 15~24일까지 인도 베트남 우즈베키스탄 에 시장개척단을 파견키로 하고 이달말까지 참가업체를 모집한다. 주요 방문지는 인도 뭄바이와 베트남 하노이,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로 현지 바이어들과 수출투자상담.시장조사 활동을 벌이며 기계류와 자동차부품, 가전제품, 공산품 등을 참가대상 품목으로 한다. 참가업체에 대해서는 상담경비와 통역비, 항공료(50%) 등을 지원하며 모집업체는 ...

      연합뉴스 | 2004.08.09 00:00

    • [하노이소식] 베' '酒載員들' 손님맞이 파김치

      ... 출장으로 현지를 방문하는 회사 동료들은 어쩔 수없다 하더라도 별다른 친분관계가 없는 '귀찮은 손님'들까지 휴가나 관광 목적으로 대거 찾아들면서 이들을 맞느라 잠잘 시간도 없다고 하소연한다. 특히 대기업 주재원들의 사정은 더하다. 하노이에 체류 중인 모 대기업체 K지점장의 경우 지난 한달 동안 한국서 방문한 손님이 없었던 날은 불과 이틀뿐이었다. 이 때문에 K지점장은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자녀들로부터 '거짓말쟁이 아빠'라는 별명을 얻었다. 지난 6월부터 시도해온 ...

      연합뉴스 | 2004.08.07 00:00

    • 호치민공항 외국투자업체 임원에 통관특혜

      ... "외국인들에게는 공항이 첫관문인 점을 고려해 이들의 불편 해소와 좋은 인상 간직하기에 최선을 다할 필요가있다"고 지적한 뒤, 이번 조치가 호치민시에 대한 외국인투자가 확대되는데 기여할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탄 선 넛 공항은 연간 700만명 이상이 이용하며, 대규모 투자를 통한 현대화작업이 완료되면 이용객수가 1천500만명선으로 늘어날 것으로 추산된다고 SAA측은내다봤다. (하노이.호치민=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08.07 00:00

    • 베트남 진출 한국기업 3년 후부터 흑자경영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기업 가운데절반 이상이 흑자를 내고 있으며, 투자한 지 3년후 부터 흑자를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KOTRA 하노이무역관(관장 김영웅)에 따르면 최근 베트남 투자진출업체들을대상으로 실시한 경영실태조사에서 전체 응답업체 162개사 가운데 55.6%인 90개사가흑자경영을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흑자전환 시점은 흑자기업의 경우 투자 진출시부터 2년9개월이, 적자기업을포함한 전체기업의 경우 3년2개월로 각각 나타나 다른 곳에 ...

      연합뉴스 | 2004.08.06 00:00

    • [진단] 고유가 시대 세계경제 파장

      ... 11.5-13.2% 가량 오른 것으로 나타나 우려를 더해주고 있다. 이에 따라 베트남은 올해 경제성장 목표치 7%대는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하면서도 유가폭등에 따른 성장후퇴 가능성을 고려해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는 실정이다. (하노이= 김선한 특파원) 0... 고유가 시대를 맞은 중국 최대경제도시 상하이(上海)의 대응은 한마디로 `절약만이 살길'로 요약할 수 있다. 경제규모를 감안할 때 올 상반기 중국이 수입한 원유량(6천102만t) 가운데 상당부분을 소요하는 ...

      연합뉴스 | 2004.08.05 00:00

    • 캄' 야당당수, 시아누크 양위 반대에 앞장

      ... 양위할 경우 심각한 국가위기가 발생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시아누크는 최근 연립정부 구성 과정에서 삼렝시당이 배제돼 정치권이 큰 위기에 직면했다는 등의 이유를 들어 국왕직을 포기할 뜻을 밝혔다. 한편 외교 소식통들은 시아누크의 이번 양위 의사 발표는 예전과 달리 심각한고려 끝에 나온 것이라고 지적한 뒤, 삼렝시의 경고처럼 양위가 구체화되면 대규모봉기 등 국가혼란이 우려된다고 내다봤다. (하노이=연합뉴스) 김선한 특파원 shkim@yna.co.kr

      연합뉴스 | 2004.08.04 00:00

    • 베트남에도 '사이버 특공대' 등장

      ... 시작하는 이 '사이버 특공대'는 정부나 공산당을비판하는 내용의 글이나 사이트를 추적해 관련자를 적발하는 한편 사용자들이 불법으로 특정 정부기관이나 회사의 사이트에 침투하는 해킹행위 등도 단속할 예정이라고 VNA는 보도했다. VNA는 하노이기술대학의 네트워크보안센터(BKIS)의 응웬 투 쾅 소장의 말을 인용, 정부기관 등 베트남의 컴퓨터망이 해킹에 취약한 데다 인터넷을 통한 각종 범죄행위가 급증하는 추세를 고려할 때 '사이버 특공대' 가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

      연합뉴스 | 2004.08.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