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861-16870 / 17,8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 무역 투자사절단 베트남 방문

      김재철 한국무역협회장을 단장으로 하는 한국무역.투자사절단이 베트남을 방문, 수출 증진 활동에 나섰다. 지난 29일 서울을 출발해 호치민시에서 이틀간의 수출상담활동을 한 한국무역협회 사절단은 31일 하노이에 도착해 타쾅응옥 수산부장관과 부콴 무역부장관을 만나는 등 베트남 정부를 상대로 한 본격적인 수출증진 활동을 펼친다. 김 회장은 부콴 무역부장관과 만나 전자 통신 등 첨단 산업체들의 베트남 투자를 약속하고 한국상품에 대한 베트남의 수입절차를 간소화 ...

      연합뉴스 | 2001.08.31 10:06

    • 베트남 정부, 한국 컨소시엄 이동통신사업 승인

      ... 베트남에는 현재 유럽식 GSM 방식을 사용하는 2개의 국영 이동전화업체가 있으며 가입자 수는 약 100만명에 달한다. SK텔레콤측은 베트남 이동통신시장의 고객이 오는 2005년까지 400만명, 2010년까지 1천만명으로 각각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2010년까지 전체 시장의 40%를 점유할 계획이다. 한국 컨소시엄인 SLD텔레콤의 지분은 SK가 53.8%, LG가 44%를 갖고 있다. (하노이 AP=연합뉴스) baraka@yna.co.kr

      연합뉴스 | 2001.08.29 09:41

    • 베트남 2005년까지 120억달러 외국투자유치

      ... 24억달러에 해당하는 것으로 2005년 베트남의 예상 국가총생산의 15%에 이르는 막대한 액수다. 또 기획투자부는 2005년까지 수출을 국가총생산의 25%까지 끌어 올린다는 방침을 정했다. 베트남의 올해 등록기준으로 본 외국인 투자액수는 10억달러를 약간 넘는 것으로 집계되고있다. 그러나 이 등록된 투자건수 중 실질적으로 투자를 한 경우는 그리 많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08.28 08:17

    • 한.베트남 외무회담 연례화

      한승수(韓昇洙) 외교장관은 24일 오전 중앙청사에서 응웬지니엔 베트남 외무장관을 만나 양국간 외무장관 회담을 연례화하기로 합의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매년 서울과 하노이를 번갈아 가면서 열릴 외무장관 회담을 통해 21세기 양국 관계의 발전방향을 논의할 것"이라면서 "두 장관은 양국간 교역을 증대하는 등 실질협력 확대에 공동 노력키로 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황재훈기자 jh@yna.co.kr

      연합뉴스 | 2001.08.24 10:51

    • 내년부터 美항공사 통해 베트남여행 가능

      ... 그러나 여행객들은 아직 미국 항공기를 그대로 타고 베트남을 갈 수는 없고 미국항공으로 베트남 인근지역까지 간 뒤 미국항공사들과 코드셰어링 계약을 맺고 있는 항공사의 비행기를 갈아타야 한다. 델타항공은 에어프랑스와 계약해 호치민과 하노이를 운항하고 노스웨스트는 말레이시아항공, KLM과 공동으로 역시 하노이와 호치민을 운항한다. 유나이티드항공은 타이항공, 루프트한자와 좌석분배계약을 맺어 호치민을 운항할 계획이다. 한편 미국은 베트남노선의 직접운항을 위해 현재 베트남항공 ...

      연합뉴스 | 2001.08.24 10:28

    • SK텔레콤,LG전자 베트남 이동전화 투자승인

      ... 서비스를 실시하기로 했다. 또 SLD텔레콤은 SPT에 현금출자,CDMA(부호분할다중접속) 기술노하우 등을,SPT는 베트남 전국 CDMA 이동통신 사업권과 8백 대 양방향 주파수대역 12 를 각각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앞으로 CDMA 이동전화서비스 운영을 맡고 LG전자는 주요 시스템 공급을 담당한다. 내년초까지 호치민과 하노이를 중심으로 베트남 주요 도시에 서비스망을 구축할 계획이다. 장규호 기자 seini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8.23 11:52

    • 한국 추진 베트남 CDMA사업 지나친 양보 우려

      ... 50대50으로 하는 것은 무리"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감가상각비 등에 대한 비용계산방법을 바꿨다고는 하나 75대25를 50대 50으로 한 것은 이해하기 힘들다"고 덧붙였다. 더구나 전문가들은 "현재 베트남에는 세계적인 이동통신업체인 콤빅과 국영 베트남 우편체신국이 이동통신망을 선점하고 있는 상황이어서 사업전망이 불투명한데도 단시간에 계약조건을 크게 바꾼 것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08.23 07:31

    • 천득렁 베트남주석 방한

      ... 면담할 예정이다. 베트남 국가주석의 방한은 지난 92년 양국이 수교한 이래 이번이 처음으로, 수교 10주년을 앞두고 그동안 지속적으로 발전돼온 양국간 협력관계를 한차원 높은 수준으로 심화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렁 주석의 방한에는 응웬콩탄 부총리와 응웬지니엔 외무장관, 타쾅응옥 수산장관, 황반니엔 하노이시장 등 공식.비공식 수행원 40여명과 경제인 30여명 등 85명이수행한다. (서울=연합뉴스) 황재훈기자 jh@yna.co.kr

      연합뉴스 | 2001.08.22 13:53

    • 메가와티 대통령, 베트남 5시간 실무방문

      ... 모습을 보였다. 동남아의 두 여성지도자인 이들은 이같은 공통점 외에도 똑같이 올들어 부통령으로 재직하다 전임 대통령과의 투쟁에서 승리해 대통령에 올랐고 경제침체와 분리주의자들과의 투쟁에 시달리고 있으며 자녀가 3명인 점도 닮은꼴이다. 메가와티대통령의 이번 동남아 방문은 지난달 와히드대통령의 탄핵으로 정권을넘겨받은 뒤 복잡한 국내문제에 대한 자신감을 과시하기 위한 것으로 분석된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08.22 10:47

    • 천득렁 베트남주석 방한

      ... 면담할 예정이다. 베트남 국가주석의 방한은 지난 92년 양국이 수교한 이래 이번이 처음으로, 수교 10주년을 앞두고 그동안 지속적으로 발전돼온 양국간 협력관계를 한차원 높은 수준으로 심화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렁 주석의 방한에는 응웬콩탄 부총리와 응웬지니엔 외무장관, 타쾅응옥 수산장관, 황반니엔 하노이시장 등 공식.비공식 수행원 40여명과 경제인 30여명 등 85명이 수행한다. (서울=연합뉴스) 황재훈기자 jh@yna.co.kr

      연합뉴스 | 2001.08.22 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