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801-18810 / 26,1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쩡야니, 6타 잃고 와르르…페테르센 역전우승

    한국 선수 톱10 진입 실패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1년6개월만에 우승을 노렸던 전 세계랭킹 1위 쩡야니(대만)가 세이프웨이 클래식 마지막날 무너졌다. 쩡야니는 2일(한국시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컬럼비아 에지워터 골프장(파72·6천465야드)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에서 단독 선두로 출발했지만 버디는 2개에 그치고 더블보기 1개, 보기 6개를 쏟아내 6오버파 78타를 쳤다. 합계 12언더파 276타를 적어낸 쩡야니는 우승컵을 ...

    연합뉴스 | 2013.09.02 11:32

  • thumbnail
    日 남녀골프, 한국이 '싹쓸이' 박성준 첫 승…안선주는 2주 연속 우승

    일본 남녀 프로골프 대회에서 한국 선수들이 동반 우승했다. 박성준(27)은 일본프로골프투어(JGTO) 바나H컵 KBC오거스타에서 데뷔 첫 승을 따냈다. 안선주(26)는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니토리 레이디스 골프 대회 2연패와 함께 2주 연속 정상에 올랐다. 박성준은 1일 일본 후쿠오카의 게야GC(파72·7150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타를 줄여 합계 12언더파 204타로 2위 황중곤(21)을 2타 차로 따돌렸다. 태풍 때문에 ...

    한국경제 | 2013.09.02 01:40 | 한은구

  • 박세리, 세이프웨이 1오버파…우승권서 멀어져

    박세리(36·KD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세이프웨이 클래식 셋째 날 우승경쟁에서 밀려났다. 박세리는 1일(한국시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컬럼비아 에지워터 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이글과 버디를 각각 1개씩 잡았으나 보기 4개를 적어내 1오버파 73타를 쳤다. 박세리는 중간합계 8언더파 208타로 한희원(35·KB금융그룹), 최운정(23·볼빅) 등과 공동 28위에 그쳤다. 청야니(대만)가 이날만 9언더파를 ...

    한국경제 | 2013.09.01 11:29 | 정형석

  • LPGA 박세리, 한 타 잃고 멀어진 우승경쟁

    세이프웨이 클래식 3R 28위…선두는 쩡야니 한국 여자골프의 '맏언니' 박세리(36·KD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세이프웨이 클래식 셋째 날 상위권을 지키지 못했다. 박세리는 1일(한국시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컬럼비아 에지워터 골프장(파72·6천465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이글과 버디를 각각 1개씩 잡았으나 보기 4개를 적어내 1오버파 73타를 쳤다. 중간합계 8언더파 208타를 기록한 박세리는 한희원...

    연합뉴스 | 2013.09.01 10:06

  • [LPGA] 박세리 등 6개국 선수들, 톱10서 우승경쟁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세이프웨이 클래식에서 한국의 박세리(36·KDB금융그룹) 등 6개국 선수들이 톱10을 구성하며 우승을 향해 치열한 접전을 이어갔다. 한국군단의 맏언니 박세리는 3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컬럼비아 에지워터 골프장(파72·6천465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를 4개 잡으며 4언더파 68타를 쳤다. 1라운드를 공동 6위로 마감한 박세리는 이날까지 중간합계 9언더파 135타를 ...

    연합뉴스 | 2013.08.31 10:26

  • 여고생 골퍼 고진영, 프로 데뷔 2달 만에 2연승

    ... 2010~2012년 국가대표 상비군으로 활동하다가 올해 7월 KLPGA 준회원이 되기 전까지 국가대표로 각종 대회에 출전했다. 지난해 '제6회 KB금융그룹배 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와 '제16회 익성배 매경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 여고부에서 우승을 차지했고, 올 해 들어 '제11회 호심배 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 여고부, '강민구배 제37회 한국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아마추어계의 대어로 평가받았다. 첫 날 선두에 올랐던 김이나(22·MFS)는 ...

    한국경제 | 2013.08.31 08:09 | 서기열

  • [단독]마르코-안시현, 결국 이혼...아이는 안시현이 키우기로

    ... 2001년 국가대표를 거쳐 2002년 프로로 전향해 KLPGA 2부 투어인 드림투어에서 3승을 거둬 상금왕에 오른 실력파 선수였다. 2003년 만 19세의 나이로 미국여자프로골프 투어 CJ나인 브릿지 클래식에 참가해 우승한 경력이 있으며, 2004년 LPGA 올해의 신인상, 한국여자프로골프대상 공로상과 특별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국경제TV 이예은 김주경 기자 yeeuney@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이효리 하우스웨딩 `9월 ...

    한국경제TV | 2013.08.30 19:23

  • thumbnail
    박세리, 녹슬지 않은 '왕언니' 샷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의 '맏언니' 박세리(36·KDB금융그룹)가 세이프웨이클래식 준우승 징크스를 깨기 위해 선봉에 나섰다. 박세리는 3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컬럼비아 에지워터CC(파72·6465야드)에서 ... 아이언샷을 뽐낸 박세리는 8언더파 64타를 친 포르나농 파틀룸(태국)보다 3타 뒤진 공동 6위에 자리했다. 파틀룸은 한국 골프공 제조업체 볼빅의 후원을 받는 선수다. 한국 선수들은 이 대회에서 네 차례 정상에 올랐지만 2010년부터 ...

    한국경제 | 2013.08.30 17:13 | 한은구

  • LPGA 박세리, 준우승 징크스 내가 깬다

    오전 8시 20분 현재 세이프웨이 클래식 1R 공동 3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한국군단의 맏언니 박세리(36·KDB금융그룹)가 세이프웨이 클래식 준우승 징크스를 깨기 위해 선봉에 나섰다. 박세리는 3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컬럼비아 에지워터 골프장(파72·6천465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6개에 보기 1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를 쳤다. 그린을 단 두차례만 놓치는 정교한 아이언샷을 뽐낸 박세리는 ...

    연합뉴스 | 2013.08.30 08:30

  • 박인비, LPGA 투어 세이프웨이 클래식 기권

    여자골프 세계 랭킹 1위 박인비(25·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세이프웨이 클래식(총상금 130만 달러) 출전을 포기했다. 박인비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IB스포츠는 28일 "구토 기운이 느껴지는 등 전체적인 컨디션이 좋지 않아 대회 출전 계획을 변경했다"며 곧 한국으로 돌아올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올해 메이저 대회에서 3승을 포함해 LPGA 투어에서 6차례 우승한 박인비는 29일부터 나흘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컬럼비아 ...

    연합뉴스 | 2013.08.28 1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