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761-28770 / 29,3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라자CC, 새 클럽하우스 10월2일 오픈

      .프라자CC가 새 클럽하우스를 2일 정식 오픈한다. 프라자CC 계열골프장과 콘도를 운영하고 있는 한화국토개발은 새 클럽하우스 내부공사를 이미 마무리하고 사용중이었으나 이번주 서울여자오픈 대회개최에 맞춰 개장식을 갖는다. 클럽하우스는 연면적 1천5백평에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로 국제대회를 원만히 치를수 있도록 로비 프로샵 사우나 그릴 귀빈실 등을 갖추고 있으며 5백여대 용량의 주차시설을 완비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

      한국경제 | 1997.09.30 00:00

    • 미국 골프지도자 티엘, 내달 2일 한국 방문

      미국의 세계적인 골프지도자인 조 티엘이 오는 2일 한국을 방문한다. 미국 PGA의 "마스터 프로"자격을 갖고있는 조 티엘은 서울여자오픈과 LPGA월드챔피언십에 출전할 국내선수들을 지도하기위해 열흘간의 일정으로 내한하는데 10월10일 원주에 있는 원주 화승레스피아골프장에서 무료 공개 특강을 할 예정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9월 29일자).

      한국경제 | 1997.09.29 00:00

    • [골프] 일본 활동 김애숙, 5언더 선두 .. 로즈여자오픈

      로즈여자오픈골프대회 1라운드는 해외파(?)의 독무대였다. 일본에서 활동하고 있는 김애숙(34)과 미국의 레드베터에게서 교습을 받고 일시 귀국한 박세리(21.아스트라)가 각각 1,2위에 랭크된 것. 26일 88CC (파72)에서 ... 1라운드에서 김애숙은 5언더파 67타를 마크하며 선두로 나섰고 1타 뒤진 박세리가 그 뒤를 추격하고 있다. 일본에서 프로에 입문해 13년의 경력을 쌓은 베테랑 김애숙은 이날 버디5에다 무보기의 완벽한 플레이를 펼쳐 상쾌한 스타트를 끊었다. ...

      한국경제 | 1997.09.26 00:00

    • [장미섬우화] (227) 제6부 : 장미섬 풍경 <21>

      ... 소사장님이 소개하는 여사님은 아줌마가 처음이에요" 영치는 자기가 순진하다고 말하고 싶다. 그리고 처음 소개받은 여자라고 속이고 싶다. 그래야 값이 나간다고 소사장이 가르쳤다. "좋아요. 그럼 지코치하고는 언제부터 알아요?" ... 알것 아니냐?" 권여사는 술이 깨는지 정색을 하고 눈을 빛내며 묻는다. "그 형은 우리의 희망이에요. 지금은 프로따느라고 제정신이 아니에요. 나도 지영웅형처럼 골프를 배우려고 해요. 프로만되면 상금도 몇천만원씩되고 자가용도 ...

      한국경제 | 1997.09.26 00:00

    • '한국오픈/로즈여자오픈' 각 40만달러 상금놓고 '기량 대결'

      "시즌 대미를 장식할 주인공은 누구인가" "여자대회 최고의 상금을 누가 차지할 것인가" 97 시즌을 가장 화려하게 장식하게 될 남녀 두 골프대회가 이번주 벌어진다. 엘로드배한국오픈과 제일모직로즈오픈이 그것이다. 두 대회는 KBS와 SBS에서 TV로 중계방송할 예정이어서 시청자들의 눈을 즐겁게 해줄 것으로 보인다. .25~28일 열리는 한국오픈은 금년시즌 마지막 남자대회. 총상금이 40만달러에 달하는데다 내셔널타이틀이어서 선수들이 가장 ...

      한국경제 | 1997.09.23 00:00

    • 박세리 등 "멋진 플레이 보여주겠다"..로즈오픈 출전자 회견

      ... 시작했기 때문에 스윙이나 스트로크 등 기본기가 잘 닦여있는 편"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키니는 95, 96 미국여자아마추어 챔피언으로 지난해 11월 프로로 전향한 선수. 프로에서는 아직 이렇다할 성적을 올리지 못하고 있지만 "여자 ... 세 선수 외에 국내 상금랭킹 1위 김미현(20.프로메이트), 지난대회 챔피언 강수연(21.아마추어), 한희원(18.일본 류코쿠대 1), 박희정(17.호주 국가대표)이 참석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9월 23일자).

      한국경제 | 1997.09.22 00:00

    • [골프] 박남신/박노석, 또 우승다툼 .. 라코스떼 최강전

      ... 공동선두를 달리다가 박노석이 18번홀에서 롱버디퍼팅을 넣으며 챔피언이 된바 있다. 그 두 선수가 97라코스떼 SBS프로골프 최강전 남자부 최종일 경기에서 또 우승다툼을 벌이게 됐다. 시즌 3승의 박노석이 다시한번 선배 박남신에게 ... 75-73-70타로 라운드를 더할수록 스코어가 좋아지고 있어 최종일 우승다툼이 볼만하게 됐다. .3라운드로 치러진 여자부에서는 김미현(21.프로메이트)이 우승, 시즌 3승째를 올렸다. 김은 유공인비테이셔널-휠라오픈에 이어 이번대회마저 ...

      한국경제 | 1997.09.14 00:00

    • [골프] 박남신/정준, 공동선두 '순조'..라코스떼 최강전 2R

      휠라코리아소속 선수들이 훨훨 날고 있다. 97 라코스떼 SBS 프로골프 최강전 (총상금 2억1천만원)은 남자 46명, 여자 24명 등 모두 70명의 정예프로골퍼들이 출전했다. 이 70명중 휠라소속은 박남신 정준 정일미 한소영 ... 무너졌고, 유재철(31)은 18번홀 에서의 로스트볼로 75타를 치며 둘은 공동4위권으로 내려앉았다. 이어 벌어진 여자부 경기에서는 김미현(21.프로메이트)이 한지연(23)을 1타차로 제치고 이틀째 선두를 고수했다. 김과 한은 2라운드에서 ...

      한국경제 | 1997.09.13 00:00

    • [골프] 중위권 골퍼들 예상밖 분전 .. 라코스떼 최강전

      한국남녀프로골프는 그 흐름을 종잡을 수 없다. 남자의 경우 지난해 각 대회 우승자가 모두 바뀌며 춘추전국시대 양상을 보였으나 올해는 최경주와 박노석이 각각 3승씩을 올리며 우승을 양분하고 있다. 여자의 경우는 지난해 김미현의 ... 최의 역전패는 그가 한창 우승을 휩쓸때의 우승패턴과 다름이 아니다. 결코 쉽게 물러날 그가 아니지만 최의 금년 골프는 세월에 따른 골프의 변화를 뜻하는 것 같아 아쉽다. 여자프로골프는 김미현 전력의 굳건함을 보여준다. 골프는 ...

      한국경제 | 1997.09.13 00:00

    • [해외골프] "웹, 상금 올해도 100만달러 넘을듯"

      "나의 사전에 2년생 징크스는 없다" 미모의 여자프로골퍼 캐리 웹(22.호주)이 97년을 화려하게 마감하고 있다. 미국 LPGA투어 데뷔 원년인 지난해 여자프로골프사상 최초로 시즌상금 1백만달러를 돌파, "밀리언 우먼"으로 통했던 그녀가 올해에도 지난해 못지않은 기록을 내고 있는 것이다. 웹은 특히 골프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스포츠에서 데뷔 2년차에 슬럼프를 겪는 다른 선수들과 달리 갈수록 기록이 좋아지고 있다. 웹은 7일 끝난 LPGA ...

      한국경제 | 1997.09.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