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871-70880 / 83,6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올림픽축구] 한.말레이시아전 관전포인트

    ... 최종예선 3차전에서 최대 관심사는 물론 한국이 말레이시아를 꺾고 5회 연속 본선 진출의 9부 능선을 넘을지 여부다. 전력에서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2위인 한국이 116위 말레이시아보다 한 수 위이고 전적에서도 24승12무8패로 한국이 앞선다. 하지만 말레이시아는 과거 홈의 텃세를 앞세워 수차례 한국의 발목을 잡은 적이 있어 무턱대고 쉽게 생각할 수는 없다. 한국은 72년 뮌헨올림픽, 80년 모스크바올림픽 아시아예선에서 말레이시아에 패한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스터드 높은 축구화 준비

    0...2004아테네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리는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은 24일 말레이시아와의 경기를 앞두고 현지의 그라운드 사정을 우려, 스터드가 높은 축구화를 준비했다. 경기가 열리는 MPPJ구장에서 자라는 뻣뻣한 동남아 잔디 위에서 선수들의 좀 더 자유롭게 움직이게 하기 위한 것. 김호곤 감독은 "잔디 상태나 기후 조건에 맞춰 적절한 축구화를 신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고 김진국 기술위원장은 "스터드가 높은 축구화는 공격수보다 수비수들에게 효용이 높을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양팀 감독 출사표

    ▲김호곤 한국 감독= 말레이시아가 중국과 비겼다는 데 신경쓰지 않는다. 우리는 앞만 보고 나아갈 뿐이다. 이란전에서 승리한 이후 선수들에게 자만하거나 방심하지 말라고 집중적으로 얘기하고 있다. 스트라이커 아크말과 미드필더 인드라가 위협적인 선수이다. 우리는 빠른 스피드로 측면을 이용한 공격을 펼칠 것이다. 대량득점은 생각해본 적이 없다. 이기겠다는 생각으로 하다보면 골도 더 날 것이다. 이란전 승리의 원인은 선수들이 흥분하지 않고 침착하게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설기현, 부상 회복해 그라운드 복귀

    벨기에 프로축구에서 뛰는 태극전사 설기현(25.안더레흐트)이 부상을 털고 일어서 그라운드에 복귀한다. 안더레흐트는 23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www.rsca.be)를 통해 설기현이 24일 새벽 열리는 호이스덴-졸더와의 주필러리그 26차전 출전 명단 18명에 포함됐다고밝혔다. 지난 달 18일 한국과 레바논의 월드컵 예선전에서 광대뼈가 함몰되는 중상을 입은 뒤 재활에 전념해온 설기현은 이로써 한달여 만에 재출격하게 됐다. 설기현은 정규리그에서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설기현, 그라운드 복귀

    벨기에 프로축구에서 뛰는 태극전사 설기현(25.안더레흐트)이 부상을 털고 일어서 그라운드에 복귀한다. 안더레흐트는 23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www.rsca.be)를 통해 설기현이 24일 새벽 열리는 호이스덴-졸더와의 주필러리그 26차전 출전 명단 18명에 포함됐다고 밝혔다. 지난 달 18일 한국과 레바논의 월드컵 예선전에서 광대뼈가 함몰되는 중상을 입은 뒤 재활에 전념해온 설기현은 이로써 한달여만에 재출격하게 됐다. 설기현은 정규리그에서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김호곤호, '상대 공격이 찬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이 오는 24일 적지에서 열리는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말레이시아와의 경기에 필승 해법을 찾았다. 한수 위인 한국을 상대로 미리 문을 잠그고 나올 말레이시아가 공격을 위해 수비 빗장을 여는 순간 그 틈새를 뚫고 들어가 재빨리 골문을 열어 젖힌다는 작전이다. 대표팀은 21일 밤 말레이시아축구협회 전용구장에서 가진 9대9 미니게임에서 상대가 공세에 나설 때 강한 압박으로 볼을 가로챈 뒤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올림픽축구] 김호곤호, 잔디 적응이 급선무

    24일 적지에서 말레이시아와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3차전을 치르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에 현지 잔디에 적응하는 것이 급선무로 떠올랐다. 당초 대표팀 코칭스태프는 말레이시아의 무더위를 가장 장애물로 꼽았지만 21일 ... 잔디가 더 어려운 적이 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카우그래스(cow grass)'라고 불리는 동남아 잔디는 한국 구장에서 볼 수 있는 유럽형 잔디보다 잎이 더 넓고 두툼하며 표면이 반질반질하다. 이런 잔디가 자라는 말레이시아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한일청소년축구] 박주영.히라야마, '킬러' 대결

    '또 한번 일본을 넘는다.' 박성화 감독이 이끄는 19세이하 한국청소년축구대표팀이 23일 오후 7시 일본 도쿄국립경기장에서 숙적 일본과 자존심 대결을 펼친다. 지난달 중국에서 벌어졌던 '2008스타스컵'에서 일본을 1-0으로 ... 우승을 향한 발걸음을 가볍게 할 생각이다. 아시아선수권은 오는 9월 말레이시아에서 열리며, 지난 대회 우승팀 한국은 일본 등과 우승컵을 다툴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경기는 특히 한일 양국의 차세대 스트라이커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올림픽축구] 김정우, 왼쪽 다리 부상

    0... 24일 말레이시아와 2004아테네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3차전을 치르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의 수비형 미드필더 김정우가 왼쪽 다리를 다쳐 훈련에 참가하지 못했다. 김정우는 21일 밤 케라니자야 말레이시아축구협회(FAM) 전용구장에서 실시한 밤훈련에 참가하지 못하고 경기장 외곽에서 얼음팩으로 찜질을 받았다. 강훈 대표팀 의무담당은 "왼쪽 넙적다리 근육이 늘어났다"며 "경기를 못 뛰는 것이 아니라 뛰기 위해 쉬는 것일 뿐"이라고 설명했고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올림픽축구] 김호곤호, 상대 분석 '총력'

    오는 24일 말레이시아와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3차전을 치르는 한국올림픽대표팀이 필승전략 수립에 착수했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2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그라운드 훈련을 취소하고 숙소인 그랑블루 웨이브 호텔 2층 회의실에서 지난 20일 벌어진 중국-말레이시아전을 녹화한 테이프를 시청했다. 특히 말레이시아는 부상 때문에 제외됐던 주전들을 중국전을 앞두고 대거 합류시키는 등 선수구성이 이란전 때와는 크게 달라졌다. 말레이시아는 ...

    연합뉴스 | 2004.03.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