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961-70970 / 83,9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레알 마드리드, 데보르티보 2진에 '망신'

      스페인 프로축구 '초호화군단' 레알 마드리드가 데포르티보 2진에 발목이 잡히는 망신을 당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2일(이하 한국시간) 리아조르스타디움에서 벌어진 프리메라리가 35차전에서 8개의 경고가 나오는 거친 신경전 끝에 데포르티보에 ... 41분 경고 누적으로 퇴장했고 후반 23분에는 후안 카프테빌라에게 추가골까지 내줘 그대로 주저앉았다. 잉글랜드 프로축구(프리미어리그)에서는 리그 우승을 확정한 아스날이 버밍엄시티와 득점 없이 비기면서 35경기 연속 무패를 기록, 시즌 ...

      연합뉴스 | 2004.05.02 00:00

    • 베컴, 잉글랜드 복귀 거의 확실

      축구 슈퍼스타 데이비드 베컴(29.레알 마드리드)의 잉글랜드 프로축구 복귀가 거의 확실해 보인다. 영국 일간 '데일리 메일'은 베컴이 지난 달 가족과 함께 스위스에서 스키 휴가를 보내고 돌아온 뒤 플로렌티노 페레스 레알 마드리드 구단주에게 잉글랜드로 돌아가겠다는 뜻을 전했다고 2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영국 대중지 '더 선'은 베컴이 이적료 2천만파운드(약 410억원)에 레알 마드리드를 떠날 것이라고 보도했고 '데일리 미러'도 베컴이 이적료 7천만파운드에 ...

      연합뉴스 | 2004.05.02 00:00

    • 상티니 佛축구팀 감독, "해외 러브콜 없었다"

      ... 있듯이 내 마음대로 할 수 있게 해달라"고 말했다. 특히 그는 연봉 720만달러(83억원)에 재계약한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의 스벤 고란 에릭손 감독을 예로 들면서 이 정도의 대우를 받을 수 있다면 소원이 없겠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 않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일부 언론은 국내 에이전트의 말을 인용, 6월 30일에 계약이 끝나는 상티니 감독이 한국 대표팀을 맡고 싶다는 의지를 직접 내비쳤다고 보도했지만 축구협회는 이를 전면 부인했다. 상티니 감독은 탁월한 용병술로 ...

      연합뉴스 | 2004.05.01 00:00

    • [올림픽축구] '이란 대승 개의치 않는다'

      0...1일 중국 창샤에서 중국과 올림픽 최종예선 5차전을 치르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은 전날 밤 같은 조의 이란이 테헤란에서 말레이시아에 6골 차 대승을 거둔 데 대해 크게 개의치 않는다는 분위기다. 선수단 관계자는 "선수들이 ... 입을 모았다"고 전했다. 김호곤 감독도 "어차피 다른 팀 경기에는 신경을 쓰지 않았다. 유종의 미를 거둬 침체된 한국축구에 활력을 불어넣자는 의미에서 선수들 스스로 6연승으로 예선을 통과하자는 결의를 다지고 있다"고 말했다. 김 감독은 ...

      연합뉴스 | 2004.05.01 00:00

    • 올림픽축구 한-이란전 티켓 판매

      대한축구협회는 오는 12일 오후 7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한국과 이란의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마지막경기 입장권을 3일부터 하나은행 전국 각 지점을 통해 판매한다. 가격은 1등석 3만원, 2등석 2만원(응원석 포함), 3등석 1만원이다. (서울=연합뉴스)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4.05.01 00:00

    • [올림픽축구] 이란, 말레이시아 대파

      이란올림픽축구대표팀이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에서 말레이시아를 대파하고 본선행을 향한 실낱같은 희망을 이어갔다. 이란은 30일 밤(한국시간) 테헤란 아자디스타디움에서 열린 예선 A조 5차전에서 보르하니, 모발리, 나비드키아, 카비, 알리자데흐, 마단치가 잇따라 골을 터뜨려 전의를 상실한 말레이시아를 6-0으로 크게 이겼다. 이란은 이로써 중간전적 3승2패로 승점 9를 확보해 파죽의 4연승(승점 12)으로 조 선두를 굳게 지키고 있는 ...

      연합뉴스 | 2004.05.01 00:00

    • '현대중공업그룹 외국인 체육대회'

      ... 30여개국의 선주 및 선급사로부터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에 파견된 기술자와 가족 1천200여명이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축구와 줄다리기, 꼬리잡기, 이어 달리기 등의 일반종목과 어린이들의 사탕 먹고 달리기와 박 터뜨리기, 주부들의 2인3각 ... 이미지를심어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스페인 로이드리스트사의 선급 감독관 베니토(Benito)씨는 "이번 행사는 한국에서의 좋은 추억이 될 것이며, 현대중공업이 세계인의 화합과 협력을 도모하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울산=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4.05.01 00:00

    • 마라도나, 퇴원 하루만에 골프

      최근 사경을 헤맸던 아르헨티나 축구영웅 디에고 마라도나(43)가 퇴원 하루만에 골프를 쳐 기력이 완전히 회복됐음을 알렸다. 심장과 폐 질환으로 12일동안 스위스-아르헨티나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지난달 30일(한국시간) 갑작스레 퇴원했던 마라도나는 1일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한 외딴지역에서 카트를 직접 몰고 9홀 코스를 돌았으며 스트레칭을 겸한 산책도 했다. 마라도나는 그러나 입원과 관련해서는 코멘트하지 않았다. 그의 공식 웹사이트는 "의료진이 ...

      연합뉴스 | 2004.05.01 00:00

    • [올림픽축구] 조재진.최성국, 아테네행 축포 장전

      ...중국 대륙의 심장에서 `약속의 땅' 아테네로향하는 축포를 쏜다.' 파죽의 4연승으로 아테네행 9부 능선을 넘어선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1일 오후 8시30분(한국시간) 마오쩌뚱의 고향 창샤 허룽스타디움에서 중국과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A조 5차전을 치른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대표팀은 `타도 한국'을 외치는 중국에 26년 간 이어져온 공한증을 다시 한번 뼈저리게 각인시키고 5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 확정을자축하는 샴페인을 ...

      연합뉴스 | 2004.04.30 00:00

    • 아테네행 굳힌다 .. 올림픽축구 1일 중국과 5차전

      파죽의 4연승으로 아테네행 9부 능선을 넘어선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이 1일 오후 8시30분(한국시간) 마오쩌둥의 고향인 중국 창샤 허룽스타디움에서 중국과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A조 5차전을 갖는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대표팀은 중국과 비겨 승점 1만 더 따도 본선행을 확정짓지만 호쾌한 승전보로 침체에 빠진 한국축구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각오다. 김 감독이 내세운 카드는 한 달여 만에 다시 발을 맞추는 조재진(수원) 최성국(울산) 투톱. ...

      한국경제 | 2004.04.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