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781-71790 / 84,1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코엘류, "색깔 보여줄 터..기다려 달라"

      "내 색깔의 축구로 아시아를 놀라게 하겠다." 움베르투 코엘류 한국 축구국가대표팀 감독이 19일 축구회관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축구는 기다릴 줄 알아야 하는 것"이라며 오는 월드컵예선과 아시안컵대회까지 "스피드가 강조되는 나만의 색깔의 축구를 보여주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코엘류 감독은 또 오는 2006년 독일월드컵을 대비해 한국축구의 세대교체 필요성을 역설했고 선수기용의 기준도 밝혔다. 다음은 코엘류 감독의 기자간담회 일문일답. --올해는 ...

      연합뉴스 | 2004.01.19 00:00

    • 코엘류, "젊은피들이여, 자리를 쟁취하라"

      움베르투 코엘류 한국축구대표팀 감독이 본격적으로 세대교체 구상을 드러냈다. 코엘류 감독은 19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올해는 시간도 충분하고 목표도 뚜렷하다. 내가 추구하는 스피드 축구를 구현해 지난해와는 분명히 다르다는 것을 보여주고 정신무장과 기술향상을 통해 어떤 경기에서든 기복이 없고 팬들이 걱정하지 않는 팀을 만들어 보이겠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코엘류 감독은 특히 최태욱, 김동진, 최원권(이상 안양), 김두현(수원) 등 대표팀 신예들을 ...

      연합뉴스 | 2004.01.19 00:00

    • 70년대 국가대표 골키퍼 변호영씨, 홍콩한인회 회장 당선됐다

      지난 70년대 한국 축구 국가대표 골키퍼 겸 주장으로 명성을 날렸던 변호영(60)씨가 최근 홍콩 한인회장에 당선됐다. 변 회장은 기념품점인 화랑백화점을 경영하며 홍콩에 터전을 잡았으며 홍콩 한인체육회 회장과 홍콩 한인회 부회장, 평화통일정책자문위원을 맡아왔다. 변 회장은 한국국제학교 운영의 건실화와 교민 의료보험 혜택 확대, 음악회와 운동회 등 교민 화합의 장 마련, 장학기금 마련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었다.

      한국경제 | 2004.01.19 00:00

    • 설 연휴 프로농구 등 스포츠 '풍성'

      ... 500명에게 현장에서 직접 끓인 떡국과 가래떡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카타르에서 열리고 있는 8개국 초청 국제축구대회에 출전중인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은 22일 새벽 일본과 피할 수 없는 준결승전을 치르고 24일 새벽 결승전또는 ... KTF-SBS(부산.이상 15시) 민속씨름= 설장사대회 최종일(13시20분.장충체) 배구= LG정유-KT&G 대한항공-한국전력 LG화재-삼성화재 한양대-조선대 (13시.인천도원실내체) ▲23일(금) 프로농구= SK-오리온스(잠실) 모...

      연합뉴스 | 2004.01.19 00:00

    • 組1위 한국 "일본 나와라"..카타르도요타컵 스위스 꺾고 2연승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제3회 카타르 도요타컵 23세이하 친선대회에서 4강 진출이 확실시돼 일본과 준결승전을 치를 전망이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팀은 17일(이하 한국시간) 0시 카타르 도하 알 에테하드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최태욱의 선제골과 조재진의 추가골을 묶어 스위스를 2-0으로 물리쳤다. 2연승을 거둔 한국은 19일 0시에 벌어지는 모로코(1승1패)와의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대패하지 않는 한 4강에 오른다. ...

      한국경제 | 2004.01.18 00:00

    • 김도훈.안정환, A3챔피언십 개막전 맞대결

      프로축구 최우수선수(MVP) 김도훈(성남 일화)과 `반지의 제왕' 안정환(요코하마 마리노스)이 한.중.일 프로축구 챔피언 결정전인제2회 A3챔피언십에서 격돌하게 됐다. 이번 대회 개최지인 중국 상하이를 방문 중인 프로축구연맹 ... A3챔피언십 다롄 스더전에서 주전 김대의의 부상으로 가시마에 우승을 내주며 3위에 그쳐 올해만큼은 골잡이 김도훈을 내세워 한국 축구의 매운 맛을 보여주겠다는 각오가 대단하다. 지난 대회에서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하며 소속팀에 실망을 안겨줬던 ...

      연합뉴스 | 2004.01.18 00:00

    • 데이비드 베컴, "난 짝다리" 고백

      잉글랜드 축구 슈퍼스타 데이비드 베컴(레알 마드리드)이 18일(한국시간) 자신이 한쪽 다리가 짧은 "짝다리"라는 사실을 깜짝 고백했다. 베컴은 영국 런던에서 뉴스월드와 가진 인터뷰에서 "왼쪽 다리가 오른쪽 다리에비해 약간 짧다"며 "레알 마드리드 이적을 위해 신체검사를 받을 때 이런 사실을 처음 알았다"고 털어놓았다. 베컴은 "흔히 있는 일이라고는 하지만 내 짝다리는 좀 이례적인 것"이라고 덧붙였다. "신발창을 달리 해보려고 한 적이 있었지만 ...

      연합뉴스 | 2004.01.18 00:00

    • 호나우두, 인터밀란 이적설 부인

      이탈리아 프로축구 인터밀란으로 복귀한다는 소문이 나돌고 있는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의 골잡이 호나우두가 이적설을 정면으로부인하고 나섰다. 호나우두는 스페인 에페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내 입에서 나온 말이 아니고 인터밀란도 ... 대꾸할 가치를 못 느낀다"면서 "나와 레알 마드리드를 음해하기 위해 누군가 그런 소문을 지어냈다"고 19일(이하 한국시간) 말했다. 조지 말다노 레알 마드리드 이사도 지난 17일 현지 언론에 "호나우두는 절대 레알 마드리드를 떠나지 ...

      연합뉴스 | 2004.01.18 00:00

    • [카타르축구] 이란 감독, 한국에 '독설'

      0...한국올림팀의 전력 분석차 카타르 도하에 머물고 있는 이란올림픽축구대표팀 감독이 한국을 깔보는 발언으로 일관해 눈길을 끌었다. 마이엘리 코한 이란올림픽팀 감독은 16일(한국시간) 자정 도하의 알 에테하드스타디움에서 열린 제3회 카타르 도요타컵 23세이하친선대회 한국과 스위스와의 경기전 기자들과 만나 "첫 경기를 보니 한국보다 (대학선발팀이 출전한) 일본이 더 나은 것 같았다"고 오기를 부렸다. 이란A팀 사령탑도 지낸 그는 "아테네올림픽 아시아지역 ...

      연합뉴스 | 2004.01.17 00:00

    • [카타르축구] 한국, 스위스 완파 ...4강 예약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제3회 카타르 도요타컵 23세이하 친선대회에서 스위스를 완파하고 쾌조의 2연승을 달렸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팀은 17일(이하 한국시간) 0시 카타르 도하 알 에테하드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최태욱의 캐넌슛 선제골과 조재진의 추가골을 묶어 스위스를 2-0으로 물리쳤다. 한국은 이로써 조별리그 2승째로 선두를 달렸고, 스위스와의 역대 올림픽축구전적에서도 2전 전승을 기록했다. 한국은 19일 0시 ...

      연합뉴스 | 2004.0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