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11-71820 / 84,5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장애인영화 '난의 연가' 4월 개봉

      ... 영화의 극본과 연출과 제작을 맡은 인물은 발가락 시인 이흥렬의 일대기를그린 홍경인 주연의 `앉은뱅이꽃'과 `오뚜기 축구단', `구원의 징검다리', `예수님과 꼬마전도사', `서울 야누스', `슈퍼베타맨' 등 200여편의 작품을 발표한 ... 우정출연했다. 29일 오전 11시 서울 스카라극장에서는 장애인단체와 개신교 관계자들을 초청해시사회를 연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 한국기독교백주년기념사업회, 곰두리복지재단,장애인신문 등이 후원하고 나섰다. `난의 연가'는 장애인의 ...

      연합뉴스 | 2004.03.24 00:00

    • thumbnail
      헤딩슛 연습하는 올림픽대표팀 선수들

      말레이시아와의 일전을 앞둔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 선수들이 22일 밤(한국시간) 샤 알람 파나소닉 구장에서 헤딩슛 연습을 하고 있다. (샤 알람(말레이시아)=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4.03.23 11:44

    • <한일청소년축구> 한국, 적지서 일본 격파

      한국청소년축구대표팀이 적지 도쿄에서 숙적 일본을꺾고 통쾌한 승전보를 전했다. 박성화 감독이 이끄는 19세 이하(U-19) 청소년대표팀은 23일 일본 도쿄국립경기장에서 열린 평가전에서 후반 10분 터진 미드필더 백지훈의 결승골에 ... 거둬 오는 9월 말레이시아에서 열리는 아시아청소년선수권대회통산 11번째 우승 목표를 향해 발걸음을 가볍게 했다. 한국은 일본과의 청소년대표팀 역대전적에서도 22승4무3패로 압도적인 우위를지켰다. 작년 12월 세계청소년(U-20)선수권대회에서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스터드 높은 축구화 준비

      0...2004아테네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리는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은 24일 말레이시아와의 경기를 앞두고 현지의 그라운드 사정을 우려, 스터드가 높은 축구화를 준비했다. 경기가 열리는 MPPJ구장에서 자라는 뻣뻣한 동남아 잔디 위에서 선수들의 좀 더 자유롭게 움직이게 하기 위한 것. 김호곤 감독은 "잔디 상태나 기후 조건에 맞춰 적절한 축구화를 신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고 김진국 기술위원장은 "스터드가 높은 축구화는 공격수보다 수비수들에게 효용이 높을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24일 화력시범 .. 亞최종예선 3차전 말레이시아와 격돌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24일 오후 9시45분(한국시간) 말레이시아 NPPJ구장에서 2004아테네올림픽 최종예선 A조 3차전을 치른다. 중국 이란을 차례로 격파하고 조 수위만 누릴 수 있는 본선행에 청신호를 켠 '김호곤호'는 여세를 몰아 약체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최대한 많은 골을 넣어 선두를 굳히겠다는 각오다. 한국은 공격의 최전방에 최근 기량이 한껏 무르익은 조재진이 나서고 최성국과 최태욱이 좌우 윙포워드로 조재진의 득점포에 불을 ...

      한국경제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공격 트리오, 융단 폭격 준비완료

      '대량 득점으로 본선행을 굳힌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24일 오후 9시45분(한국시간) 말레이시아 NPPJ구장에서 2004아테네올림픽 최종예선 A조 3차전을 치른다. 중국, 이란을 차례로 격파하고 조 수위만 누릴 수 있는 본선행에 청신호를 켠 '김호곤호'는 여세를 몰아 약체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최대한 많은 골을 넣어 확실히선두를 굳히겠다는 태세다. 상대 전술과 선수의 장단점을 세밀히 살펴 필승 해법을 준비해놓은 김 감독은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한.말레이시아전 관전포인트

      ... 최종예선 3차전에서 최대 관심사는 물론 한국이 말레이시아를 꺾고 5회 연속 본선 진출의 9부 능선을 넘을지 여부다. 전력에서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2위인 한국이 116위 말레이시아보다 한 수 위이고 전적에서도 24승12무8패로 한국이 앞선다. 하지만 말레이시아는 과거 홈의 텃세를 앞세워 수차례 한국의 발목을 잡은 적이 있어 무턱대고 쉽게 생각할 수는 없다. 한국은 72년 뮌헨올림픽, 80년 모스크바올림픽 아시아예선에서 말레이시아에 패한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조재진, "승리는 이미 준비된 것"

      "철저히 준비해왔습니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올림픽대표팀 부동의 센터포워드 조재진(수원)이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말레이시아와의 경기를 앞두고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조재진은 23일 밤 말레이시아 샤 알람 ... 아낌없이 조재진을 지원할 것이기 때문이다. 게다가 조재진은 최근 문전 앞 움직임과 골결정력 등 기량이 부쩍 향상돼 "축구가 재미있어졌다"고 말할 정도로 자신감이 한껏 부푼 상태다. 조재진은 "최성국과 최태욱이 상대의 취약한 좌우 측면을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양팀 감독 출사표

      ▲김호곤 한국 감독= 말레이시아가 중국과 비겼다는 데 신경쓰지 않는다. 우리는 앞만 보고 나아갈 뿐이다. 이란전에서 승리한 이후 선수들에게 자만하거나 방심하지 말라고 집중적으로 얘기하고 있다. 스트라이커 아크말과 미드필더 인드라가 위협적인 선수이다. 우리는 빠른 스피드로 측면을 이용한 공격을 펼칠 것이다. 대량득점은 생각해본 적이 없다. 이기겠다는 생각으로 하다보면 골도 더 날 것이다. 이란전 승리의 원인은 선수들이 흥분하지 않고 침착하게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설기현, 부상 회복해 그라운드 복귀

      벨기에 프로축구에서 뛰는 태극전사 설기현(25.안더레흐트)이 부상을 털고 일어서 그라운드에 복귀한다. 안더레흐트는 23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www.rsca.be)를 통해 설기현이 24일 새벽 열리는 호이스덴-졸더와의 주필러리그 26차전 출전 명단 18명에 포함됐다고밝혔다. 지난 달 18일 한국과 레바논의 월드컵 예선전에서 광대뼈가 함몰되는 중상을 입은 뒤 재활에 전념해온 설기현은 이로써 한달여 만에 재출격하게 됐다. 설기현은 정규리그에서 ...

      연합뉴스 | 2004.03.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