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41-71850 / 84,6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올림픽축구> 공격 트리오, 융단 폭격 준비완료

      '대량 득점으로 본선행을 굳힌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24일 오후 9시45분(한국시간) 말레이시아 NPPJ구장에서 2004아테네올림픽 최종예선 A조 3차전을 치른다. 중국, 이란을 차례로 격파하고 조 수위만 누릴 수 있는 본선행에 청신호를 켠 '김호곤호'는 여세를 몰아 약체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최대한 많은 골을 넣어 확실히선두를 굳히겠다는 태세다. 상대 전술과 선수의 장단점을 세밀히 살펴 필승 해법을 준비해놓은 김 감독은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양팀 감독 출사표

      ▲김호곤 한국 감독= 말레이시아가 중국과 비겼다는 데 신경쓰지 않는다. 우리는 앞만 보고 나아갈 뿐이다. 이란전에서 승리한 이후 선수들에게 자만하거나 방심하지 말라고 집중적으로 얘기하고 있다. 스트라이커 아크말과 미드필더 인드라가 위협적인 선수이다. 우리는 빠른 스피드로 측면을 이용한 공격을 펼칠 것이다. 대량득점은 생각해본 적이 없다. 이기겠다는 생각으로 하다보면 골도 더 날 것이다. 이란전 승리의 원인은 선수들이 흥분하지 않고 침착하게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설기현, 부상 회복해 그라운드 복귀

      벨기에 프로축구에서 뛰는 태극전사 설기현(25.안더레흐트)이 부상을 털고 일어서 그라운드에 복귀한다. 안더레흐트는 23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www.rsca.be)를 통해 설기현이 24일 새벽 열리는 호이스덴-졸더와의 주필러리그 26차전 출전 명단 18명에 포함됐다고밝혔다. 지난 달 18일 한국과 레바논의 월드컵 예선전에서 광대뼈가 함몰되는 중상을 입은 뒤 재활에 전념해온 설기현은 이로써 한달여 만에 재출격하게 됐다. 설기현은 정규리그에서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설기현, 그라운드 복귀

      벨기에 프로축구에서 뛰는 태극전사 설기현(25.안더레흐트)이 부상을 털고 일어서 그라운드에 복귀한다. 안더레흐트는 23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www.rsca.be)를 통해 설기현이 24일 새벽 열리는 호이스덴-졸더와의 주필러리그 26차전 출전 명단 18명에 포함됐다고 밝혔다. 지난 달 18일 한국과 레바논의 월드컵 예선전에서 광대뼈가 함몰되는 중상을 입은 뒤 재활에 전념해온 설기현은 이로써 한달여만에 재출격하게 됐다. 설기현은 정규리그에서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한일청소년축구] 박주영.히라야마, '킬러' 대결

      '또 한번 일본을 넘는다.' 박성화 감독이 이끄는 19세이하 한국청소년축구대표팀이 23일 오후 7시 일본 도쿄국립경기장에서 숙적 일본과 자존심 대결을 펼친다. 지난달 중국에서 벌어졌던 '2008스타스컵'에서 일본을 1-0으로 ... 우승을 향한 발걸음을 가볍게 할 생각이다. 아시아선수권은 오는 9월 말레이시아에서 열리며, 지난 대회 우승팀 한국은 일본 등과 우승컵을 다툴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경기는 특히 한일 양국의 차세대 스트라이커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올림픽축구] 김호곤호, 잔디 적응이 급선무

      24일 적지에서 말레이시아와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3차전을 치르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에 현지 잔디에 적응하는 것이 급선무로 떠올랐다. 당초 대표팀 코칭스태프는 말레이시아의 무더위를 가장 장애물로 꼽았지만 21일 ... 잔디가 더 어려운 적이 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카우그래스(cow grass)'라고 불리는 동남아 잔디는 한국 구장에서 볼 수 있는 유럽형 잔디보다 잎이 더 넓고 두툼하며 표면이 반질반질하다. 이런 잔디가 자라는 말레이시아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올림픽축구] 김정우, 왼쪽 다리 부상

      0... 24일 말레이시아와 2004아테네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3차전을 치르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의 수비형 미드필더 김정우가 왼쪽 다리를 다쳐 훈련에 참가하지 못했다. 김정우는 21일 밤 케라니자야 말레이시아축구협회(FAM) 전용구장에서 실시한 밤훈련에 참가하지 못하고 경기장 외곽에서 얼음팩으로 찜질을 받았다. 강훈 대표팀 의무담당은 "왼쪽 넙적다리 근육이 늘어났다"며 "경기를 못 뛰는 것이 아니라 뛰기 위해 쉬는 것일 뿐"이라고 설명했고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올림픽축구] 김호곤호, '상대 공격이 찬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이 오는 24일 적지에서 열리는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말레이시아와의 경기에 필승 해법을 찾았다. 한수 위인 한국을 상대로 미리 문을 잠그고 나올 말레이시아가 공격을 위해 수비 빗장을 여는 순간 그 틈새를 뚫고 들어가 재빨리 골문을 열어 젖힌다는 작전이다. 대표팀은 21일 밤 말레이시아축구협회 전용구장에서 가진 9대9 미니게임에서 상대가 공세에 나설 때 강한 압박으로 볼을 가로챈 뒤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올림픽축구] 김호곤호, 상대 분석 '총력'

      오는 24일 말레이시아와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3차전을 치르는 한국올림픽대표팀이 필승전략 수립에 착수했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2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그라운드 훈련을 취소하고 숙소인 그랑블루 웨이브 호텔 2층 회의실에서 지난 20일 벌어진 중국-말레이시아전을 녹화한 테이프를 시청했다. 특히 말레이시아는 부상 때문에 제외됐던 주전들을 중국전을 앞두고 대거 합류시키는 등 선수구성이 이란전 때와는 크게 달라졌다. 말레이시아는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천자칼럼] 네티건

      축구경기에서 가장 큰 골칫거리는 훌리건(hooligan)들이다. 이들은 축구에 열광한 나머지 도가 지나쳐 경기장에서 난동을 부리기 일쑤고 폭동을 일으킨 사건도 부지기수였다. 이들 때문에 1964년 페루-아르헨티나 간의 경기에서는 무려 3백여명이 사망하는 최악의 불상사가 발생했고,온두라스와 엘살바도르는 축구전쟁까지 치러야 했다. 한국의 월드컵 경기때 치안당국을 바짝 긴장시킨 것도 훌리건들이었다. 과격 극성팬을 지칭하는 훌리건이 요즘 네티즌들 ...

      한국경제 | 2004.03.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