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61-71870 / 84,0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소년축구] 한일전 관전포인트

      ... 차원이 다른 의미를 갖고 있다. 아시아 무대에서나 한일 친선경기로 해마다 2~3차례씩 상대하는 일본이지만 국제축구연맹(FIFA)이 주관하는 빅 이벤트 본선에서는 사상 처음 맞붙는 대결이기 때문이다. ◆세계의 이목 앞에서 질 수는 ... 본선에서도 단 한차례 조우한 적이 없다. 박성화 감독은 "일본과 세계 무대에서 대적한다는 것은 대단한 기회다. 한국 축구의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계기로 만들겠다"며 강한 승부욕을 보였다. 이에 맞서는 일본도 지난 99년 나이지리아대회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청소년축구] 태극전사들 외출 재충전

      0...세계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 조별리그에서 격전을 치른 태극전사들이 처음 외출에 나서 지친 심신을 재충전했다. 한국청소년대표팀 선수들은 6일 저녁(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아부다비 시내 쇼핑몰에서 지난달 17일 이후 거의 20일 만에 자유시간을 만끽했다. 협회에서 제공한 격려금을 받은 선수들은 선물을 사고 간식을 사먹는 등 일본과의 결전을 앞둔 `망중한'을 즐겼다. =부상 박주성, 훈련장서 통곡=

      0...독일전에서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청소년축구> 박성화호 공격활로 살아날까

      `쑥스러운 16강으로 돌아갈 수는 없다.' 세계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에서 실망스러운 플레이로 미국에 지고도 16강에 오른박성화호가 화끈한 공격 축구로 명예회복을 노리고 있다. 한국청소년대표팀은 `죽음의 조'를 뚫고 조별리그를 통과하기는 ... 지고 있으면서도 볼을 돌리는 바람에 현지 관중들의 야유를 받을 정도였다. 박성화 감독은 한일전을 앞둔 7일 새벽(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아부다비 알-자에드 스포츠시티 훈련장에서 공격의 활로를 개척할 방도를 애타게 고심하는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청소년축구] 일본 독기 품었다

      7일 저녁(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연합(UAE)아부다비 알-나얀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일본청소년축구대표팀의 훈련은 외견상 느슨해 보이는 분위기였으나 감독과 선수들의 한마디 한마디에서는 `독기'가 묻어났다. 오쿠마 기요시 감독은 한국 취재진에게 "한국 팀은 체력적으로 매우 강인하고빠르다. 도저히 약점을 찾아볼 수 없다"며 조심스러운 발언으로 일관했지만 표정에서는 `이번에는 4연패를 끊겠다'는 의지가 잔뜩 배어있었다. 기요시 감독은 `공격과 수비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동아시아축구] 최용수, 선발 출격

      0...일본 프로축구에서 뛰는 최용수(30.이치하라)가 동아시아연맹컵축구선수권대회 7일 중국과의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당초 선발 출장할 것으로 기대됐던 김도훈이 컨디션이좋지 않아 선발 엔트리에서 제외됐다고 ... 악마' 응원 뜨거워 = 0... 이날 150여명으로 구성된 붉은 악마 응원단은 경기 내내 뜨거운 응원을 펼쳤다. 한국에서 '원정'나온 붉은악마 응원단원들과 현재 붉은 악마 단원들은 애국가가울려퍼질 때 대형 태극기로 응원석을 덮었고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한.일전 빅뱅 최종 승자는

      `한.일전 빅뱅을 기대하라.' 영원한 라이벌 한국과 일본축구가 이번 주에 두 차례나 격돌할 예정이어서 양국의 축구팬들의 설레게하고 있다. 한국과 일본 청소년팀은 8일 저녁 11시(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연합(UAE)에서 ... 주인을 가린다. 아우들의 대결에 이어 10일 저녁 7시15분에는 양국 성인 대표팀이 일본 요코하마에서 동아시아축구선수권 풀리그 최종전을 펼친다. 양국이 한 주에 두 차례나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적은 이번이 처음으로 보통 1년에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호나우두, '누캄프 징크스' 깨고 득점 선두

      '축구황제' 호나우두(레알 마드리드)가 소속팀의 '누캄프스타디움' 무승 사슬을 20년만에 끊어버리고 2003-2004 시즌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득점 선두를 내달렸다. 호나우두는 7일(한국시간) 누캄프스타디움에서 열린 ... 바르셀로나의 홈구장인 누캄프에서 지난 83년 이후 20년만에 처음으로 리그 승전고를 울리는기쁨을 맛봤다. 스페인축구대표팀 골게터이자 레알 마드리드의 주장인 라울 곤살레스는 "매우의미심장한 경기였다. 우리팀은 여기서 오랫동안 승리를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이천수, 또 벤치 신세

      스페인프로축구의 이천수(레알 소시에다드)가 시련의 나날을 보내고 있다. 이천수는 7일(한국시간) 열린 프리메라리가 레알 베티스와의 경기에 결장, 챔피언스리그를 제외하고 5경기 연속 벤치를 지켰다. 이탈리아 세리에 A '러브콜' ... 밀린듯한 인상을 심었다. 레알 소시에다드(3승6무6패)는 0-4로 대패, 승점을 보태지 못했다. 네덜란드프로축구 PSV 에인트호벤의 '코리언 듀오'인 박지성과 이영표는 이날 FC 폴렌담과의 경기에 나란히 선발로 출격, 공격 포인트를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청소년축구] 한국 16강 진출..미국에 2골 허용 패배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아부다비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에 출전중인 한국축구청소년대표팀이 6일 새벽 열린 F조 마지막 경기에서 미국에 0-2로 무릎을 꿇었으나 조3위를 차지, 16강에 진출했다. 이날 벌어진 조별리그 3차전 미국과의 경기에 나선 한국팀은 전반 초반 주심의 석연치 않은 판정으로 전반 13분과 24분에 각각 미국 에드 존슨에게 페널티킥을 허용 두 골을 내리 내주고 말았다. 이에 따라 한국은 예선전적 2승 1패(승점 ...

      한국경제 | 2003.12.06 03:36

    • 한국축구, 독일월드컵 亞2차예선 '탄탄대로'

      ...예선 진출은 떼어놓은 당상.' 지난해 안방에서 열린 2002한일월드컵에서 4강의 기적을 일군 '폭주 기관차' 한국축구가 통산 7번째와 6연속 월드컵 본선 무대를 향한 순항을 예고했다. 한국은 6일(한국시간) 새벽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95위인 베트남이 한국(22위)의 상대가 아닌 것은 자명한 일. 역대 A매치 전적에서도 한국은 13승6무2패의 압도적 우위를 지키고 있다. 몰디브는 한국의 적수가 못되는 가운데 축구계 안팎의 관심은 오히려 ...

      연합뉴스 | 2003.1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