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71-71880 / 84,1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일청소년축구] 한국, 올해 마지막 맞대결 무승부

      ... 마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일본과의 친선 경기에서 후반 23분 터진 김진규의 천금같은 동점골로 힘겹게 1-1 무승부를 거뒀다. 한국은 이로써 올해 치른 일본과의 각급 대표팀 경기에서 4승3무3패를 기록하며 근소한 우세를 보였다. 아우들은 세계선수권 ... 백승민과 주장 백지훈이 각각 슛을 시도했지만 무리한 욕심으로 발에 힘이 실리며 골대를 벗어나 아쉬움을 남겼다. 한국의 잇따른 골 찬스가 무산되자 그동안 미드필드 압박을 통한 수비축구를 구사하던 일본의 역습이 살아나기 시작했다. ...

      연합뉴스 | 2003.12.27 00:00

    • [한일청소년축구] 김진규, '빛바랜 한방'

      "다음에는 꼭 이기겠습니다." 지난 세계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 8강진출을 눈앞에 두고 일본에 발목이 잡혀 눈물을 삼켰던 김진규(19.전남 드래곤즈)가 '한방'으로 그동안 맺힌 분을 풀었다. 김진규는 27일 마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한국과 일본간 18세 이하 청소년대표팀(U-18) 친선경기에서 0-1로 밀리던 후반에 천금 같은 헤딩골을 터트려 한국을 패배에서 건져냈다. 김진규에게 이번 평가전은 다른 경기와 다른 각별한 의미가 있었다. 세계선수권대회(20세 ...

      연합뉴스 | 2003.12.27 00:00

    • [한일청소년축구] 양팀 감독의 말

      한국 윤덕여 감독 홈에서 하는 올해 마지막 한일전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지 못해 아쉽다. 수비가 불안정했던 것이 아쉽다. 수비안정이 가장 시급히 보완해야할 점이다. 선수들이 함께 발을 맞춘 기간이 짧아 협력 플레이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고 골결정력 부족으로 이어졌다. 일본은 훌륭한 팀이었다. 미드필드의 조직력이 뛰어났고 선수들은 개인기가 좋았다. 일본의 짜임새있는 플레이는 배워야 할 점이다. 아시아선수권대회를 준비하고 있는 이 선수들이 ...

      연합뉴스 | 2003.12.27 00:00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프리미어리그 선두 유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라이벌 아스날의 거센 추격에도 불구하고 영국 프로축구(프리미어리그) 선두를 질주했다. 맨체스터는 27일(한국시간) 홈에서 열린 에버튼과의 경기에서 전반 9분에 터진 니키 버트의 선제골에 이은 클레베르손과 데이비드 벨리온의 추가골로 3-2 승리를 거두고 중간전적 14승1무3패(승점43)로 리그 선두를 유지했다. 무패 행진을 벌이는 아스날도 이날 간판 골잡이 티에리 앙리의 연속골에 힘입어 울버햄프턴을 3-0으로 완파했지만 ...

      연합뉴스 | 2003.12.27 00:00

    • 지단, "레알 마드리드는 현역 마지막 무대"

      국제축구연맹(FIFA)이 선정한 `올해의 선수' 지네딘 지단(33)이 현 소속팀인 레알 마드리드를 끝으로 은퇴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지단은 27일(한국시간) 스페인 스포츠신문 `마르카'와 인터뷰에서 "레알 마드리드에서 나의 축구 인생을 마칠 것임을 분명히 해둔다"면서 "이것은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의 선택이며 다른 팀에서 더 뛰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약속을 지킬 경우 지단은 레알 마드리드와 계약이 끝나는 2005년에 그라운드를 떠날 ...

      연합뉴스 | 2003.12.27 00:00

    • 호나우두, 아테네올림픽 우승 희망

      브라질의 축구스타 호나우두(27.레알 마드리드)가 2004년 아테네올림픽 금메달 획득 야망을 털어놨다. 호나우두는 27일(한국시간) 브라질의 일간 `우 글루부'와 가진 인터뷰에서 "브라질이 올림픽 출전 티켓을 따게 되면 나도 ... 허락을 받고 출전했으나 브라질은 나이지리아에 패해 동메달에 머물렀다. 23세 이하 선수들이 출전하는 올림픽 축구는 3명에 한해 와일드카드를 허용하고 있으며 스타 플레이어인 호베르투 카를루스(레알 마드리드)와 카카(AC 밀란)도 ...

      연합뉴스 | 2003.12.27 00:00

    • FIFA, 2004년 `페어플레이의 해' 지정

      제프 블래터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은 다가오는새해를 `페어플레이의 해'로 지정한다며 올 한해 지구촌 축구계를 떠들썩하게 한 약물파동과 경기장 폭력 등 불미스러운 사건들이 내년에는 사라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블래터 회장은 26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fifa.com)에 게재한 송년사에서세계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20세이하)에 출전한 일부 선수들에게서 적발된 금지약물복용 사건 등을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불행하게도 여러 측면에서 ...

      연합뉴스 | 2003.12.26 00:00

    • 이천수, "스페인축구 적응 시간 필요하다"

      ... 직접 접하고 충격을 받았으며 축구를 보는 진정한 안목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고 축구전문사이트 `플레닛풋볼'이 25일(한국시간) 보도했다. 그는 "스페인에서 잘 뛰고 골을 넣기를 바라는 팬들의 소망을 잘 알지만 한국과스페인의 프로축구 ... 스페인리그를 배우는 시기며 내가 적응할 때까지팬들이 조금만 인내심을 갖고 기다려주길 부탁한다"면서 "스페인 프로축구는 수비가매우 강하며 특히 바르셀로나의 카를루스 푸욜은 최고 수비수로 손색이 없었다"고말했다. 스페인리그를 떠날 ...

      연합뉴스 | 2003.12.25 00:00

    • U - 18 한일 청소년축구 .. 27일 마산서 격돌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18세이하 한국청소년축구대표팀이 27일 오후 2시 마산종합운동장에서 일본청소년축구대표팀(U18)과 올해 마지막 한·일전을 벌인다. 특히 내년 아시아선수권(U19) 본선을 9개월여 앞두고 열리는 경기여서 양팀으로선 기선을 제압하기 위해 사력을 다할 전망이다. 한국은 골키퍼 차기석(서울체고),양동현(바야돌리드) 등 17세이하 세계선수권멤버 6명과 20세이하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했던 박주영(청구고) 등 18세 선수들로 구성됐다. ...

      한국경제 | 2003.12.25 00:00

    • 일본 청소년축구, 진주고에 3-0 승리

      오는 27일 18세 이하 한국청소년축구대표팀과 평가전을 갖는 일본청소년축구대표팀(U18)이 연습경기에서 연승가도를 달렸다. 전날 마산공고를 꺾었던 일본팀은 23일 마산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진주고와의 연습경기에서 미키료타(2골)와 히라야마 도마야의 연속골로 3-0 승리를 거뒀다. 일본은 이로써 연습경기에서 2연승을 거두고 한국과 일전을 벌이게 됐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3.12.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