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6991-77000 / 84,5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선수 가족들, "장하다" 환호

      14일 포르투갈과의 경기에서 1대0으로 승리, 사상 처음 월드컵 16강에 진출한 우리 국가대표 축구팀 선수들의 가족은 뛸듯이 기뻐하며 "장하다"를 연발했다. 가족들은 이날 일부는 경기장에 직접 나가고 남은 가족들은 동네 사람이나 ... 말했다. 안정환 선수의 외삼촌 안광훈(65)씨는 "욕심 같으면 정환이가 한골 더 넣었으면했지만 그건 개인적 욕심이고 한국이 승리해 기쁘다"며 "객관적으로 포르투갈이 동등한 수준의 경기를 했으면 더 좋았을텐데라는 안타까움이 든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이모 저모] 밀루티노비치 "중국감독 한번 더..."

      ... 이탈리아 선수단이 14일 오후 대한항공을 이용,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했다. 이날 일본 오이타를 출발한 멕시코는 한국이 속한 D조의 2위팀과 17일 전주에서,이탈리아는 D조 1위팀과 18일 대전에서 8강전 티켓을 놓고 맞붙는다. ... 9시40분 CA138전세기를 이용,베이징으로 돌아갔다. 조별 리그 1위로 16강에 오른 브라질은 오전 9시50분 축구팬들의 열렬한 환호속에 대한항공 KE723편을 타고 일본 간사이로 이동했다. 브라질은 17일 고베에서 H조 2위와 ...

      한국경제 | 2002.06.14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中대표팀 코치, "韓日을 배우자"

      0... "한국과 일본을 배우자." 당초 목표였던 '1골, 1승점, 1승'은 커녕 3경기 모두 무득점으로 패한 중국대표팀 코치진이 "한국과 일본을 배워야 한다"고 말했다고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13일 전했다. 천샹푸(沈祥福) 수석코치는 "한국과 일본의 월드컵 성적이 중국보다 훨씬 좋으며 한일 양국의 축구가 발전한 것은 두 말 할 필요가 없다"고 평가하면서 "이같은 좋은 성적의 원동력은 인재육성을 중시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교도=연합...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월드컵] 16강 상대 이탈리아는 어떤 팀

      한국이 16강에서 만날 G조 2위 '아주리(Azzuri)군단) 이탈리아는 우승 후보로까지 꼽히는 최강중 하나로 국제축구연맹(FIFA)랭킹은6위다. 유럽이 대거 불참했던 제1회 우루과이대회와 이변이 속출했던 58년 스웨덴대회를 제외하고는 모두(15회) 본선에 진출해 3차례 우승(34.38.82년)과 함께 통산 월드컵랭킹 3위(38승16무12패.올해 제외)에 올라있다. 한국과는 지난 86년 멕시코대회 조별리그에서 만나 한국이 2-3으로 분패한 것이유일한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한-포전 이모저모] 인천문학플라자 인산인해

      ... 조차 없는 모습을 보였다. 학교 휴교에 따라 아침부터 일찌감치 자리를 잡은 여학생들과 입장권을 구입하지 못한 축구팬들이 문학경기장에서 불과 500여m 떨어진 이곳으로 몰리면서 이 일대는 말 그대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5천평 ... 발 디딜 수 있는 곳이라면 모두 인파로 뒤덮이면서 붉은 바다로 변했다. 수용인원의 2배에 달하는 인파가 몰려 한국대표팀의 경기를 제대로 시청할 수없게 되자 뒤늦게 도착한 축구팬들은 인근 문화예술회관 광장, 시청 광장 등 대형화면이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월드컵 프로필] 폴란드 선취골 올리사데베

      14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미국과의 조별리그 마지막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 올리사데베는 폴란드축구대표팀의 핵심 전력. 나이지리아 출신의 올리사데베는 예지 엥겔 감독은 물론 폴란드 대통령까지 나서 귀화를 추진, 흑인으로는 처음으로 ... 빼놓고 유럽에서 가장 먼저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이 때문에 폴란드에서는 올리사데베가 70년대 꽃피웠던 폴란드축구의 중흥기를재현할 것으로 굳게 믿었고 한국, 미국 등 조별리그 상대들은 그를 경계대상 1호로주저없이 꼽은 게 사실이다.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월드컵 인터뷰] 포르투갈 올리베이라 감독

      한국과의 경기에서 패해 16강 진출에 실패한 포르투갈의 올리베이라 감독은 "매우 실망스런 경기였다"고 자평했다. 그는 또 "2명을 퇴장시킨 심판의 판정은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것이지만 이에대해 더 이상 언급하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 진출할 것을 아무도 예측하지 못했듯 프랑스, 아르헨티나와우리가 탈락하리라고는 아무도 생각하지 못했을 것이다. 이것이 축구다. -- 이번 대회에 대한 느낌을 말해달라 ▲비록 패해 물러가지만 우리는 좋은 경기를 했고 선수들은 좋은 경험을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비 더 레즈" 월드컵 이후 사라진다

      ... 크게 기여한 '비 더 레즈(Be the Reds)'란 구호가 이번 월드컵을 마지막으로 사라질 운명에 처했다. 한국 국가대표 축구팀 응원단체인 붉은악마는 "비더레즈 티셔츠가 불법으로 대량 유통되면서 축구에 대한 사랑으로 뭉친 붉은 ... 팔려나갔다. 공식적인 판매량은 30만∼40만장이지만 실제로는 수백만장이 팔려 나갔다는게 일반적인 관측이다. 이에 따라 축구팬을 비롯한 많은 사람들이 붉은악마가 티셔츠를 팔아 꽤 많은 돈을 벌었을 것이란 생각을 갖게 됐지만 이는 사실과 전혀 ...

      한국경제 | 2002.06.14 00:00

    • [한경에세이] 생활 인터넷 .. 김범수 < NHN 공동대표>

      월드컵의 열기가 온 나라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한국 경기가 있는 날이면 회사 안팎에 온통 빨간 옷들이 물결을 이룬다. 그리고 주변 사람들이 월드컵 기간에는 모두 축구에 빠질테니 텔레비전에 밀려 인터넷은 사용하지 않는 것이 아니냐며 걱정을 했다. 하지만 그에 대한 우려는 현실에서는 반대로 나타났다. 월드컵 경기를 놓칠까 싶어 밖으로 쇼핑 나가는 것이 두려운 젊은 사람들은 선풍기 샌들 등의 계절 용품에서 당장 먹어야 하는 식료품까지 모든 제품을 ...

      한국경제 | 2002.06.14 00:00

    • [미-폴란드전 이모저모] 폴란드 2진급 대거 투입

      0...조별리그 탈락이 확정된 폴란드축구대표팀이14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미국과의 마지막 경기에 후보들을 대거 선발투입했다. 폴란드는 앞선 2경기에서 한번도 선발로 뛰지 않았던 공격수 체자리 쿠하르스키(바르샤바)를 스타팅 ... 그워바츠키(크라코프) 등 후보들로 짰다. 반면 미국은 다마커스 비즐리(시카고)만 어니 스튜어트(NAC 브레다)로 교체했을뿐 한국전 멤버를 그대로 내보내는 등 필승 작전으로 나섰다. (대전=연합뉴스)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2.06.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