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0391-80400 / 84,6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코리안드림 꿈꾸는 나이지리아 축구선수들

      코리안드림을 꿈꾸며 한국땅을 밟았다가 막노동꾼으로 전락한 나이지리아축구 선수들이 한국 친구들의 도움으로 내달 2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공개테스트를 갖게 됐다. 나이지리아 프로구단에서 활약했던 조슈아(26.MF)는 2년전 돈을 벌기위해 한국을 찾았다. 조슈아는 가까스로 전북 현대 입단에 성공, 제이(JAY)라는 이름을 달고 뛰었으나 가계약 기간에 그만 발목 부상을 입는 바람에 벤치 신세만 지다가 결국 3개월만에 팀에서 방출됐다. 이후 그는 막노동판을 ...

      연합뉴스 | 2001.11.29 09:44

    • [월드컵] 에릭손 "한국이 가장 위협적"

      스벤 에릭손(스웨덴) 잉글랜드 축구대표팀 감독이 내년 월드컵 본선무대에서 한국을 '경계 대상'으로 지목했다. 에릭손 감독은 28일 톱시드 배정 결과를 접한 뒤 영국 BBC 방송과 인터뷰를 갖고 "프랑스와 이탈리아, 아르헨티나 등 우승후보들을 예선에서 피하게 돼 다행"이라면서 "그러나 전력 향상을 위해 꽤 애쓰는 한국과 일본이 가장 위협적인 '아웃사이더(Outsider)가 될 수 있다"며 긴장을 늦추지 않았다. 그의 언급에는 월드컵 공동 개최국으로서 ...

      연합뉴스 | 2001.11.29 09:38

    • 항공주, 월드컵 중국 예선 한국배정으로 급등

      항공주가 중국이 우리나라에서 월드컵 축구 예선 경기를 치르기로 했다는 소식에 상승했다. 29일 대한항공은 오전 9시 27분 현재 전날보다 190원, 2.80% 오른 6,900원을 기록했다. 아시아나항공은 5.49% 올랐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전날 특정 팀을 특정 지역에서 경기할 수 있도록 한다는 규정에 따라 중국을 한국에 배정했다. 이에 따라 업계에서는 내년 월드컵 대회기간 중 중국인 6만~10만명이 내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교보증권의 ...

      한국경제 | 2001.11.29 09:31

    • 설기현.안정환 출전, 득점에는 실패

      유럽프로축구 무대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벨기에안더레흐트)과 안정환(이탈리아 페루자)이 나란히 경기에 나섰으나 골은 따내지 못했다. 지난 25일(이하 한국시간) 경기에서 2골을 넣으며 감각을 되찾았던 설기현은 29일 벨기에 주필러리그 로케렌과의 홈경기에 선발로 나서 90분 내내 뛰었으나 득점행진을 이어가지 못했다. 안더레흐트는 전반 33분 얻은 페널티킥 기회를 살리지 못해 로케렌과 0-0으로비겨 승점 23을 기록하며 5위에서 6위로 내려 앉았다. ...

      연합뉴스 | 2001.11.29 09:10

    • 중국, 한국서 월드컵 경기..관광객 10만명 '중국특수' 기대

      13억인구를 자랑하는 중국의 경기가 한국에서 열리게 됨에 따라 중국의 관광특수가 기대되고 있다. 월드컵조직위측은 대회기간중 한국을 방문할 중국관광객이 최고 10만여명에 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대부분의 관광객이 경기 전후 1주일정도를 한국에 머물 것으로 보여 월드컵 특수는 더욱 불어날 전망이다. 중국에는 축구광이란 뜻의 '치우미(球迷)'를 자처하는 사람이 8천여만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그만큼 중국팀의 한국행은 내년 대회의 흥행은 ...

      한국경제 | 2001.11.28 22:43

    • 중국, 한국서 월드컵 경기 .. 韓.日 축구협 전격 합의

      ... 2002년 월드컵 조직위원회 회의를 열고 12월1일 실시할 조추첨과 관련한 팀 배정 방안 등을 확정, 발표했다. 중국의 배정문제는 한국과 일본축구협회측이 지리.경제적인 점 등을 감안해 한국에 배정하는 것이 좋겠다는데 합의해 전격적으로 이뤄졌다. 8개 조별 배정에서 맨 윗자리에 올라갈 톱시드는 공동 개최국인 한국과 일본, 전대회 우승팀 프랑스가 이미 확보한 가운데 나머지 5자리는 최근 3년간 FIFA 랭킹과 90년부터 열린 3개 대회 성적, 98년 ...

      한국경제 | 2001.11.28 22:41

    • 유럽 1팀 만나면 '16강' 희망 .. 한국 조편성 시나리오

      2002한·일 월드컵축구대회 톱시드 팀들이 확정됨에 따라 조추첨에서 한국이 어떤 나라들과 같은 조에 포함되느냐에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은 개최국 자격으로 시드배정을 받게돼 있어 일단 프랑스 브라질 아르헨티나 독일 이탈리아 ... 축구전문가들은 유럽팀중에서 벨기에와 폴란드 슬로베니아 아일랜드를 비교적 해볼 만한 상대로 꼽으면서도 힘을 앞세운 축구에 약한 한국축구의 특성상 어떤 유럽팀도 부담스럽기는 마찬가지라고 입을 모으고 있다. 유럽을 피하게 되면 파라과이 ...

      한국경제 | 2001.11.28 22:19

    • [월드컵 조편성 어떻게 하나]

      국제축구연맹이 확정한 2002월드컵축구 조추첨방식에 따르면 먼저 톱시드를 받은 5개국의 조편성이 이뤄진다. 프랑스와 한국 일본이 각각 A,D,H조 1번시드를 확정한 가운데 브라질 아르헨티나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이 추첨을 통해 나머지 5개조에 배치된다. 다만 같은 대륙의 팀들이 한국 혹은 일본에 몰리는 상황은 의도적으로 피한다. 즉 남미의 브라질과 아르헨티나중 브라질이 A∼D조에 배정될 경우 아르헨티나는 자연적으로 E∼H조에 포함돼야 한다. ...

      한국경제 | 2001.11.28 21:56

    • 중국,월드컵 본선 한국서 치른다...잉글랜드 톱시드 탈락

      ... 브라질 아르헨티나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이 톱시드(1번포트)를 배정받았다. 그러나 축구 종가 잉글랜드는 톱시드에서 밀려났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28일 오후 부산 파라다이스호텔에서 2002년월드컵 조직위원회 회의를 열고 12월 1일 실시할 조추첨과 관련한 팀 배정 방안 등을 확정,발표했다. 중국의 배정문제는 한국과 일본축구협회측이 지리,경제적인 점 등을 감안해 한국에 배정하는 것이 좋겠다는데 합의해 전격적으로 이뤄졌다. 8개 조별 배정에서 ...

      한국경제 | 2001.11.28 21:52

    • 한국의 월드컵조편성, 어떻게 되나

      한국이 2002월드컵축구 본선에서 일단 세계적인 강호들과는 같은 조에 속하지 않게 돼 한숨을 돌렸다. 그러나 유럽팀중 2개팀과 같은 조에 포함될 가능성은 아주 높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남미의 양대 강호인 브라질, 아르헨티나와 유럽의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에게 톱시드를 배정했고 이 결과 한국은 이들과 예선에서 맞붙는것은 피했다. 그러나 추첨을 통해 2그룹(포트2)에 배정될 유럽 8개팀중 한 팀과 같은 조가 되는 것은 불가피하다. 여기에는 ...

      연합뉴스 | 2001.11.28 20: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