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3551-83560 / 84,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홍명보, 월드컵 베스트 11에 선정

      "미국월드컵 최고의 리베로","동양의 베켄바워" 비록 한국이 16강 진출에는 실패했지만 미국월드컵은 홍명보를 월드스타로 탄생시켰다. 미국월드컵 조직위가 선정한 지난주 월드컵 베스트 11에 홍명보는 마라도나 클린스만 등과 함께 당당히 선정됐다. 축구를 처음 시작할때인 서울 광장국 5년때 그의 포지션은 레프트윙.광희중 때는 윙과 미드필더를 번갈아 하다가 동북고와 고려대 시절엔 미드필더로 활 약했다.선배인 이회택 감독의 권유로 90이탈리아월드컵부터는 ...

      한국경제 | 1994.07.02 00:00

    • [월드컵축구] 16강 확정..러시아 막바지서 탈락

      전세계를 축구열기로 뜨겁게 달구고 있는 94미국월드컵축구대회가 열전 12 일간 36게임의 예선전을 1일(한국시간) 마무리하고 결승토너먼트에 오를 16 강을 확정했다. 강력한 우승후보 콜롬비아와 90년 이탈리아대회의 돌풍 카메룬이 탈락하는 등 이변과 돌풍이 일긴 했지만 이번 예선전에서 독일 브라질등 세계축구의 전통적인 강호들은 대부분 16강티켓을 거머쥐어 관록과 저력을 과시했다. A조에서는 루마니아(2승1패. 승점6점)와 스위스(1승1무1패.4점), ...

      한국경제 | 1994.07.01 00:00

    • 월드컵축구 대표팀 어제오후 귀국...오늘 청와대 방문

      비록 16강에는 오르지 못했으나 한국축구의 저력을 세계에 떨친 한국월드 컵대표팀이 30일 오후 5시55분 김포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함흥철단장을 비롯 한 대표선수단은 공항에 마중나온 이민섭문화체육부장 관, 정몽준 축구협회 회장 등 문체부 및 협회 관계자, 가족등 500여명의 따 뜻한 환영을 받았다. 함단장은 "국민의 여망인 16강 진출에 실패에 송구스럽다"고 밝히고 "지난 92년팀 구성이후 지금까지 월드컵 대표를 성원해준 국민들에게 깊은 ...

      한국경제 | 1994.07.01 00:00

    • 김대통령, 월드컵 축구선수단 초청/격려

      김영삼대통령은 1일 김호감독을 비롯한 월드컵축구 선수단및 임원등 38명을 청와대로 초청, 조찬을 함께 하며 그동안의 노고를 치하했다. 김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월드컵대표팀이 체력면에서 외국선수와 대등했을 뿐만 아니라 주력 신장 투지면에서 손색없이 잘 싸웠으며 이를 계기로 월드 컵대회 유치가능성이 커져 가고 있다"면서 "앞으로 한국 축구발전을 위해 정 부가 지원하는데 인색치 않겠다"고 말했다. 김대통령은 이어 "이번 월드컵 경기를 계기로 우리의 축구가 ...

      한국경제 | 1994.07.01 00:00

    • 월드컵 축구 16강 확정...러시아 막바지서 탈락

      전세계를 축구열기로 뜨겁게 달구고 있는 94미국월드컵축구대회가 열전 12 일간 36게임의 예선전을 1일(한국시간) 마무리하고 결승토너먼트에 오를 16 강을 확정했다. 강력한 우승후보 콜롬비아와 90년 이탈리아대회의 돌풍 카메룬이 탈락하는 등 이변과 돌풍이 일긴 했지만 이번 예선전에서 독일 브라질등 세계축구의 전통적인 강호들은 대부분 16강티켓을 거머쥐어 관록과 저력을 과시했다. A조에서는 루마니아(2승1패. 승점6점)와 스위스(1승1무1패.4점), ...

      한국경제 | 1994.07.01 00:00

    • 역대 최고성적 16강 '가시권'..한국 94월드컵축구 결산

      ... 16강진출에 암운을 드리운 볼리비아와의 2차전,세계최강 독일을 혼쭐내고도 전반대량실점으로 탈락을 몰고온 3차전등 한국이 이번대회에서 치룬 예선3게임은 모두 한국축구사에 길이 남을 한편의 드라마였다. 한국인에게는 우리축구도 이제 ... 성장과 무엇보다도 꺾을수 없는 불타는 투혼을 깊이 각인시켜 줬다 하겠다. 비록 16강진출엔 운이 따르지 않았지만 한국은 예선전을 통해 세계축구 열강등과 대등하거나 또는 상대적으로 우세한 경기를 펼침으로서 전력이 지난 86년, 90년대회때보다 ...

      한국경제 | 1994.06.29 00:00

    • 한국 월드컵축구대표팀,30일 오후5시 귀국

      미국월드컵 예선리그에서 아쉽게 탈락한 한국월드컵 대표팀이 30일 오후 5시 대한항공편으로 귀국한다. 축구협회는 별도의 환영행사는 준비하지 않고 협회 간부들과 가족 중심의 간단한 귀국 행사를 갖기로 했다. 협회는 선수단이 오랜 해외생활과 경기로 피로가 누적,귀국하는데로 곧바로 해산해 휴식을 취하도록 할 계획이다.

      한국경제 | 1994.06.29 00:00

    • 한국월드컵팀 내일 귀국..가족중심 간단한 귀국행사 갖기로

      미국월드컵 예선리그에서 아쉽게 탈락한 한국월드컵 대표팀이 30일오후 5시 대한항공편으로 귀국한다. 축구협회는 별도의 환영행사는 준비하지 않고 협회 간부들과 가족 중심의 간단한 귀국 행사를 갖기로 했다. 축구협회는 선수단이 오랜 해외생활과 경기에 따른 피로누적으로 귀국 하는데로 곧바로 해산해 휴식을 취하도록 할 계획이다.

      한국경제 | 1994.06.29 00:00

    • [월드컵축구] 러시아 살렌코, 월드컵 한게임 최다5골 기록

      멕시코 아일랜드 이탈리아 미국 스웨덴이 16강에 합류했다. 29일(한국시간) 벌어진 E조 마지막 경기는 두경기 모두 무승부를 기록,4팀이 모두 1승1무1패(승점4)로 동률이 됐으나 다득점과 승자 승에서 희비가 엇갈려 멕시코가 1위를 차지한 반면 노르웨이는 4위 로 예선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B조에서는 스웨덴이 브라질과 1-1로 비겨 1승2무(승점5)로 브라질 (2승1무,승점7)에 이어 2위로 16강에 올랐다.이로써 16강 진출을 확 정한 ...

      한국경제 | 1994.06.29 00:00

    • [월드컵축구] 한국, 16강진출 '무산'..독일에 2대3 석패

      월드컵 16강의 벽은 높았다. 28일 새벽5시 미국 댈라스에서 벌어진 C조예선 한국대 독일전에서 한국이 2대3으로 패함으로써 한국월드컵축구 숙원인 16강진출이 무 됐다. 35도가 웃도는 폭염속에서 벌어진 이 경기에서 한국은 ... 클린스만에서 첫골을 허용한후 19분에 리들레에, 36분에 다시 클린스만에게 추가골을 내줘 전반을 0대3으로 끝냈다. 한국은 후반들어 적극 공세를 펴 6분께 박정배의 패스를 받은 황 선홍이 골문왼쪽에서 그대로 밀어넣어 첫득점을 올린후 ...

      한국경제 | 1994.06.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