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4061-84070 / 84,6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8강전 내일 킥오프..남미 최후보루 브라질 선전 이목

      "4강티켓을 잡아라". 종반을 향해 치닫고있는 "94미국월드컵축구가 사흘간의 휴식을 끝내고 오는 10일 스페인-이탈리아(새벽 1시,보스턴) 네덜란드-브라질(새벽 4시30분,댈러스)간 대결로 8강전이 시작된다. "힘의 축구"로 ... 패기의 한판 싸움이 될 전망이다. "전차군단"독일은 클린스만의 연속득점기록을 이어가는 것과 함께 예선 리그에서 한국과 대결할 때 처럼 전반 대량득점을 꾀해 스토이치코프를 정점으로 GK 미하일로프가 버틸 불가리아를 무력화시킬 것으로 ...

      한국경제 | 1994.07.09 00:00

    • '이창호 7단 현역입영 불가피'...국방부, '특례대상 안돼'

      한국이 낳은 바둑신동 이창호의 현역입영이 불가피하게 됐다. 국방부는 최근 문화체육부가 이창호를 예.체능 특기자범주에 포함해 특례보충역 대상자로 분류해달라는 요청에 대해 "축구 야구등 다른 프로스포츠 선수들과의 형평성을 고려해 이7단에 게 아마추어 선수들에게만 적용되는 병역특례를 허용해줄수 없 다"고 통보했다. 올해로 만19세인 이7단은 오는 8-10월에 있을 징병신체검사에 서 어떤 판정을 받을지 알수업지만 새로운 병역법에 따라 올해 ...

      한국경제 | 1994.07.08 00:00

    • 축구대표팀감독 비쇼베츠..기술위 선정, 상임위서 최종 확정

      한국축구대표팀이 아나톨리 비쇼베츠 감독체제로 바뀌었다. 대한축구협회는 5일 오후 타워호텔에서 기술위원회(위원장 박경화)를 열고 계약이 만료된 김호 월드컵대표팀 감독의 후임으로 대표팀 기술고문인 비쇼베츠씨를 만장일치로 선정했다. 축구협회는 오는 8일 상임이사회를 열어 기술위원회의 결정을 최종 확정 한다. 그동안 대표팀의 기술고문으로 활약했던 비쇼베츠씨는 8일의 이사회에서 감독직이 확정되면 히로시마 아시안게임은 물론 오는 96년 애틀란타올림픽 ...

      한국경제 | 1994.07.06 00:00

    • [한경칼럼] 주한외국인의 권리..이신우 <오리지날리 대표>

      월드컵축구 열풍이 불면서 전국민은 잠자는 것, 밥먹는 것조차 잊고 한국팀에 열화같은 성원을 보냈다. 세계16강이란 목표가 마치 축구실력 순위가 아니라 국력순위가 아닌가 하는 착각마저 들 정도였다. 얼마전 미국으로 이민을 갔다가 ... 별수없이 미국시민권포기를 위해 해당관청에 갔느데 놀랍게도 부인도 함께 국적을 바꿔야한다는 사실을 알게되었다. 원래 한국인이었던 사람에게조차 이렇게 까다로운 우리법은 외국인에게는 더욱 차별적이다. 아무리 능력있고 한국에 필요한 사람이라도 ...

      한국경제 | 1994.07.06 00:00

    • < 월드컵축구 > 브라질/네덜란드, 8강에 합류

      네덜란드와 브라질이 ''94미국월드컵축구 8강대열에 합류했다. 지난 74년과 78년 연속 2위에 올랐던 네덜란드는 5일 새벽(한국시간) 미국캘리포니아주 올랜도에서 열린 16강전에서 이탈리아리그 인터밀란 소속의 데니스 베르흐캄프와 ... 연속골로 강호 아일랜드를 2-0 로 격침시키고 8강에 진출, 오는10일 브라질과 4강진출을 다투게 됐다. ''남미축구의 유일한 보루''로 남은 브라질은 샌프란시스코 스탠포드대 에서 열린미국과의 경기에서 우승후보답지않게 고전하다 베베토의 ...

      한국경제 | 1994.07.05 00:00

    • [월드컵축구] 브라질/네덜란드, 8강에 합류

      네덜란드와 브라질이 ''94미국월드컵축구 8강대열에 합류했다. 지난 74년과 78년 연속 2위에 올랐던 네덜란드는 5일 새벽(한국시간) 미국캘리포니아주 올랜도에서 열린 16강전에서 이탈리아리그 인터밀란 소속의 데니스 베르흐캄프와 ... 연속골로 강호 아일랜드를 2-0 로 격침시키고 8강에 진출, 오는10일 브라질과 4강진출을 다투게 됐다. ''남미축구의 유일한 보루''로 남은 브라질은 샌프란시스코 스탠포드대 에서 열린미국과의 경기에서 우승후보답지않게 고전하다 베베토의 ...

      한국경제 | 1994.07.05 00:00

    • < 동정 > 서상목보사부장관/정몽준FIFA부회장 등

      ... 게리 E 럭주한미군사령관은 5일 오후6시 서울힐튼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 리는 사단법인 한미우호협회 월례회의에 참석, "한반도 평화유지와 주한미군 의 역할"을 주제로 최근의 북한핵문제와 한반도정세에 대해 강연한다. 정몽준세계축구연맹(FIFA)부회장은 2002년 월드컵 유치활동을 위해 3일 출국한다. 정부회장은 월드컵 결승전이 열리는 18일까지 미국에 머물면서 아 벨랑제회장 및 집행위원들을 만나 월드컵 한국유치에 협조를 부탁할 계획이 다.

      한국경제 | 1994.07.02 00:00

    • 홍명보, 월드컵 베스트 11에 선정

      "미국월드컵 최고의 리베로","동양의 베켄바워" 비록 한국이 16강 진출에는 실패했지만 미국월드컵은 홍명보를 월드스타로 탄생시켰다. 미국월드컵 조직위가 선정한 지난주 월드컵 베스트 11에 홍명보는 마라도나 클린스만 등과 함께 당당히 선정됐다. 축구를 처음 시작할때인 서울 광장국 5년때 그의 포지션은 레프트윙.광희중 때는 윙과 미드필더를 번갈아 하다가 동북고와 고려대 시절엔 미드필더로 활 약했다.선배인 이회택 감독의 권유로 90이탈리아월드컵부터는 ...

      한국경제 | 1994.07.02 00:00

    • 김대통령, 월드컵 축구선수단 초청/격려

      김영삼대통령은 1일 김호감독을 비롯한 월드컵축구 선수단및 임원등 38명을 청와대로 초청, 조찬을 함께 하며 그동안의 노고를 치하했다. 김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월드컵대표팀이 체력면에서 외국선수와 대등했을 뿐만 아니라 주력 신장 투지면에서 손색없이 잘 싸웠으며 이를 계기로 월드 컵대회 유치가능성이 커져 가고 있다"면서 "앞으로 한국 축구발전을 위해 정 부가 지원하는데 인색치 않겠다"고 말했다. 김대통령은 이어 "이번 월드컵 경기를 계기로 우리의 축구가 ...

      한국경제 | 1994.07.01 00:00

    • [월드컵축구] 16강 확정..러시아 막바지서 탈락

      전세계를 축구열기로 뜨겁게 달구고 있는 94미국월드컵축구대회가 열전 12 일간 36게임의 예선전을 1일(한국시간) 마무리하고 결승토너먼트에 오를 16 강을 확정했다. 강력한 우승후보 콜롬비아와 90년 이탈리아대회의 돌풍 카메룬이 탈락하는 등 이변과 돌풍이 일긴 했지만 이번 예선전에서 독일 브라질등 세계축구의 전통적인 강호들은 대부분 16강티켓을 거머쥐어 관록과 저력을 과시했다. A조에서는 루마니아(2승1패. 승점6점)와 스위스(1승1무1패.4점), ...

      한국경제 | 1994.07.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