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200 / 213,0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지애 "용띠답게 올해 파리올림픽서 힘차게 날 것"

    ... 올랐고, 지금도 끝없이 올라가고 있기에 신지애에게 ‘지존’이라는 별명은 허명이 아니다. 그는 국 선수 최초로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에 올랐고, 개인 통산 65승(아마추어 1승 포함)을 거뒀다. 국과 미국에서 ... 나고 발전하고 싶은 의욕이 생겼다”고 말했다. 올림픽 출전권은 6월 마지막 주 세계랭킹으로 결정된다. 나라별로 랭킹 상위 2명이 출전하는데 세계 15위 이내 선수가 많은 나라는 최대 4명까지 출전할 수 있다. 현재 신지애의 ...

    한국경제 | 2024.02.18 17:47 | 조수영

  • thumbnail
    소청과 전공의 "밥그릇 중시한다는 비난 괴로워…"피부미용할것"(종합2보)

    의사 없으면 환자도 없다?…집단행동에 '냉랭' 민심 "정부는 의사 이길 수 없다", "지방에 부족 건 민도" 발언에 여론 냉랭 의료계, 정부뿐 아니라 '여론'도 공격…하지만 여론은 "의대증원 압도적 지지" '빅5' 병원을 ... 어렵지 않다. 50대 회사원 A씨는 "대학 정원을 늘리는 걸 의사들이 환자를 팽개쳐가면서 반대했다는 건 다른 나라에서는 들어본 적도 없다"며 "특히 대학생이 후배들의 정원 문제까지 반대하고 나서는 것은 보기 불편하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4.02.18 17:29 | YONHAP

  • thumbnail
    나발니 시신 행방불명…"푸틴과 깡패들" 미·러 갈등 악화 예고

    옥중에서 사망 러시아 반정부 운동가 알렉세이 나발니 시신의 행방이 묘연하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암살 지시 의혹이 커지고 있다. 나발니의 갑작스러운 죽음으로 미국과 러시아의 갈등이 더욱 악화할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나발니 사망 소식이 전해진 16일 기자회견을 열어 “푸틴은 우크라이나 등 다른 나라의 국민을 공격할 뿐 아니라 자국민을 상대로도 끔찍 범죄를 저지르고 있다”며 “우리는 정확히 ...

    한국경제 | 2024.02.18 16:14 | 신정은

  • thumbnail
    [쿠바를 가다] 살사의 나라, K팝에 빠지다…댄스 삼매경에 공연장 흠뻑

    류 커뮤니티 주최 경연 대회서 열띤 경쟁…"K팝, 이미 새로운 문화로 우뚝" 모바일 서비스 보급과 함께 K팝 인기도 '쑥'…참석자들 "유튜브 보며 연습" ... 7팀이 나와 선의의 경쟁을 벌였는데, 우열을 가리기 힘들 만큼 다들 수준급이었다. 예술 분야 강국이자 화끈하고 격렬 리듬과 율동이 특징인 '살사'로 대표되는 나라이기도 '수교국' 쿠바에서 K팝이 이미 ...

    한국경제 | 2024.02.18 16:03 | YONHAP

  • thumbnail
    "다 쓸어담았다"…성수동 우르르 몰려온 이들의 정체 [신현보의 딥데이터]

    ... 외국인 관광객들이 대거 성수동으로 쏠리는 분위기다. 그중에서도 중국인 관광객의 증가세가 눈에 띈다. 17일 경닷컴이 서울시 열린데이터 광장에서 지난 1월 성수동1가·2가의 오후 6~12시 사이 시간대별 평균 유동 ... 소비자학과 교수는 "외국인들도 최근 자국 SNS뿐 아니라 틱톡, 인스타그램 등 글로벌 SNS를 통해 다른 나라의 정보를 수집하는 게 쉬워졌다"며 "면세점은 그 나라에 대 정보가 별로 없을 때는 매력이 있을 ...

    한국경제 | 2024.02.18 15:36 | 신현보

  • thumbnail
    "특권 의식 보기 불편하다"…의사 집단행동에 여론 '싸늘'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에 대해 의사들이 정부뿐 아니라 대중을 비난하는 발언이 이어지면서 여론의 의사들을 향 눈빛은 더 싸늘해지고 있다. 1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의사들의 집단행동에 대 여론의 반응은 차갑다. 전공의들의 ... 발언을 두고 "이기적이다", "특권의식이다" 등 비판하는 댓글도 쏟아졌다. 시민은 "대학 정원을 늘리는 걸 의사들이 환자를 팽개쳐가면서 반대했다는 건 다른 나라에서는 들어본 적도 ...

    한국경제 | 2024.02.18 14:13 | 이송렬

  • thumbnail
    '복조롱' 日의원, 군마 추도비 문제에 '조총련 관여' 갈라치기

    ... 미오 의원이 군마현의 조선인 노동자 추도비 철거 반대에 조총련계가 관여했다며 혐오를 조장하는 '갈라치기'성 발언을 것으로 전해졌다. 18일 도쿄신문과 교도통신에 따르면 스기타 의원은 전날 일본의 인터넷 방송 '니코니코'에 게시된 ... 지난달 28일 현장에 모여 추도비에 헌화하고 반대 의사를 재차 밝혔다. 또 철거에 반대하는 예술가들은 일본의 유명 팝아티스트인 나라 요시토모(奈良美智) 씨를 비롯 4천300명분의 서명을 모아 군마현에 제출하기도 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4.02.18 14:08 | YONHAP

  • thumbnail
    의사 없으면 환자도 없다?…집단행동에 여론은 '싸늘'(종합)

    "정부는 의사 이길 수 없다", "지방에 부족 건 민도" 의사들 발언에 민심 '냉랭' 의료계, 정부뿐 아니라 '여론'도 공격…하지만 여론은 "의대증원 압도적 지지" "태교는커녕 컵라면도 못먹는다" 전공의 사직의 변 '주목'…"이런일 ... 어렵지 않다. 50대 회사원 A씨는 "대학 정원을 늘리는 걸 의사들이 환자를 팽개쳐가면서 반대했다는 건 다른 나라에서는 들어본 적도 없다"며 "특히 대학생이 후배들의 정원 문제까지 반대하고 나서는 것은 보기 불편하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4.02.18 13:38 | YONHAP

  • thumbnail
    [쿠바를 가다] '수교' 또박또박 글씨…글학교 학생들 "이것도 인연 맞지요?"

    쿠바 유일 글학교, 2022년 정식 설립·120여명 '열공'…교사, 학생 모두 국어 이름 정호현 교장 "수교 계기 학생들 국어 열의 더 커져"…국어 수준급 실력자도 여럿 '양질의 교재 확보' 이구동성 희망…"국 원어민과 ... 굉장히 어려웠다"며 "(관련 절차가) 쉬워졌으면 좋겠다는 희망이 있다"고 말했다. 학교 측에서는 교통난이 심각나라에서 셔틀버스 운영 등으로 더 많은 학생이 손쉽게 학교에 오갈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도 전했다. 국의 ...

    한국경제 | 2024.02.18 11:30 | YONHAP

  • thumbnail
    '수교국' 쿠바 최고 예술대학에 3월부터 국어 수업 생긴다

    ... 강좌 개설…9월 학기에 정식과목 채택 가능성도 수교 계기 탄력 주목…"정식과목 채택시 韓국적 강사 채용 기대감도" 국의 193번째 수교국인 카리브해 섬나라 쿠바 대학에 국어 수업이 개설된다. 17일(현지시간) 쿠바 국문화센터·글학교에 따르면 쿠바 예술대학인 ISA(Instituto Superior de Arte)에서 다음 달부터 국어 강좌가 시범 운영된다. 수도 아바나에 있는 ISA는 4년제(일부 학과 5년제) 대학으로, 음악·시각예술·연극 등 ...

    한국경제 | 2024.02.18 1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