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3471-333480 / 520,4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새해 첫날 전 세계서 태어나는 아기 39만5천명"…인도서 7만명

    새해 첫날인 1일 출생하는 아기가 전 세계적으로 39만5천72명에 달할 것으로 유니세프(유엔아동기금)가 추산했다. 1일 dpa 통신에 따르면 유니세프는 새해 첫날을 맞아 내놓은 통계 자료에서 이같이 예측했다. 지역별 현지 시간에 따라 가장 먼저 2019년생 신생아가 나오는 곳은 태평양의 섬나라 피지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유니세프는 밝혔다. 반대로 가장 늦은 곳은 미국이 될 전망이다. 유니세프는 1일 태어나는 신생아의 4분의 1이 남아시아에서 ...

    한국경제TV | 2019.01.01 13:54

  • thumbnail
    [하이빔]2019년 자동차산업, 국적 다양성과 로봇

    ... 한국에서 생산되는 쉐보레 트랙스는 한국차인 셈이다. 그런데 미국에서 판매되는 현대차는 한국에서 생산된 것도 있고 현지에서 만들어진 차도 있다. 하지만 소비자들은 생산 지역과 무관하게 '현대차'라는 단일 브랜드로 인식할 뿐이다. 마찬가지로 ... 하지만 산업적 측면의 접근은 여전히 안개 속이다. 고비용 구조는 해마다 한국 생산을 조금씩 줄이고 있다. 이대로 시간이 흐를 경우 국내 판매 물량만 생산하라는 법도 없다. 그나마 지켜오던 연간 400만대 생산이 내수에 걸맞은 160만대로 ...

    오토타임즈 | 2019.01.01 12:15

  • thumbnail
    [일문일답] 김현미 장관 "공시가격 인상, 서민 부담 최소화할 것"

    ... 첨예한 이해관계가 얽힌 사안에 대해 대화로 접근해 해결책을 모색하려 노력했던 점"을 들었다. 버스 근로시간 단축과 화물차 표준운임제 도입, 건설산업 혁신뿐만 아니라 철도 안전 개선 등 여러 사안들을 노사정 회의 등 대화를 ... 만들어야 한다. -- 남북경협과 관련한 앞으로의 계획은. ▲ 우선적으로 대북제재와 무관하게 추진할 수 있는 북측현지 공동조사, 남북 건설기술 표준화 등 남북경협 촉진을 위한 제도적 기반을 조속히 준비하겠다. 철도·도로 ...

    한국경제 | 2019.01.01 11:06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연간 20%대 '뚝'…글로벌 경기둔화·원유 공급과잉 우려

    국제유가는 올해 마지막 날인 31일(현지시간) 오름세를 기록했지만 올해 전체로는 20% 이상 떨어졌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내년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2%(0.08달러) 오른 45.41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내년 3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 현재 배럴당 1.88%(1.0달러) 상승한 54.21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국제유가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

    한국경제 | 2019.01.01 08:57

  • 트럼프 "다른 사람이 시리아 철군 결정했다면 국민 영웅 됐을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1일(현지시간) 시리아 철군 방침에 대한 반응과 관련해 "트럼프를 제외한 누구라도 내가 시리아서 한 일을 했다면 국민 영웅이 됐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트위터에 글을 올려 이같이 말하면서 "시리아는 내가 대통령이 됐을 때 ISIS(극단주의 무장세력인 IS의 옛 이름)가 득실거리는 엉망진창 상태였다"고 강조했다. 이어 "ISIS는 대부분 가버렸다"며 "우리는 ...

    한국경제 | 2019.01.01 08:50 | 김예랑

  • thumbnail
    미국도 20개 주 최저임금 인상..시애틀 1만7800원

    ... 주(州) 정부나 시(市) 차원에서 최저임금이 오르기 때문에 지역마다 인상 여부나 인상률이 제각각이다. AP통신은 30일(현지시간) 새해의 시작과 함께 20개 주와 약 40개 도시에서 최저임금이 인상되면서 수백만 명의 근로자들이 영향을 받게 된다고 보도했다. 인상 폭이나 시기는 저마다 다르다. 알래스카주에서는 시간당 최저임금이 5센트(약 56원) 오르는 데 그치지만 메인·매사추세츠주에서는 시간당 1달러(약 1천100원)가 상승한다. 캘리포니아주의 ...

    한국경제TV | 2019.01.01 08:36

  • thumbnail
    CES 달굴 모바일은…LG·소니 중저가폰에 로욜 폴더블폰도

    ... 방식이며, 펼쳤을 때 화면 크기는 7.8인치다. '세계 최초'라는 타이틀은 얻었지만 접었을 때 표면이 울퉁불퉁하고 내구성이 떨어지는 등 완성도가 낮다는 혹평을 받았다. 창업자 빌 리우 CEO는 CES 개막 전날인 7일(현지시간) 콘퍼런스를 통해 이 제품과 자사 디스플레이 기술을 홍보한다. 삼성전자는 모바일 신제품 없이 작년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과 AI(인공지능) 스피커 갤럭시홈을 전시한다. 삼성전자 폴더블폰은 2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를 ...

    한국경제 | 2019.01.01 08:19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2018 마지막날 다우 1.15% 상승 마감 불구 10년만에 수익률 '최악'

    미국 증시는 2018년 마지막날인 31일(현지시간) 상승 마감하며 힘을 냈다. 하지만 지난 2008년 이후 10년만에 최악의 한해로 마쳤다. 31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65.06포인트(1.15%) 상승한 23,327.46으로 올해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1.11포인트(0.85%) 오른 2,506.85에 장을 마감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

    한국경제 | 2019.01.01 07:53 | 김예랑

  • thumbnail
    트럼프, 시리아 철군 "천천히" 속도조절 시사…비판론은 반박

    "다른 사람이었으면 국민영웅 됐을 것" 불만…철군 시간표 불확실성 가중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1일(현지시간) 시리아 철군 결정에 대한 비판론을 거듭 반박하면서도 철군 속도 등과 관련,... 한발 물러나 속도 조절을 하겠다는 전략·전술상의 변화를 시사한 차원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철군 시간표의 불확실성이 커졌다고 외신들은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도널드 트럼프를 ...

    한국경제 | 2019.01.01 07:23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연간 20%대 하락…경기둔화·공급과잉에 짓눌려

    올해 WTI 25%·브렌트유 20%↓…연간 기준 3년만에 하락 국제유가는 올해 마지막 날인 31일(현지시간) 오름세를 기록했지만 올해 전체로는 20% 이상 떨어졌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내년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2%(0.08달러) 오른 45.41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내년 3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 현재 배럴당 1.88%(1.0달러) ...

    한국경제 | 2019.01.01 07: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