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9411-339420 / 542,6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 배구협 "코치 '눈찢기' 공식 사과할 것…징계는 안 해"

      관영 매체에 밝혀 러시아배구협회(RVF)가 자국 여자배구 대표팀 세르지오 부사토(53) 수석코치의 '눈 찢기' 세리머니에 대해 한국에 공식 사과할 것이라고 RVF 사무총장 알렉산드르 야레멘코가 8일(현지시간) 관영 타스 통신에 밝혔다. 하지만 그는 해당 코치를 징계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야레멘코 사무총장은 "우리는 모두 상심했다. 부사토도 그렇다"면서 "우리는 공식으로 사과할 것"이라고 말했다. 야레멘코 사무총장은 그러면서도 "코치에 ...

      한국경제 | 2019.08.08 20:55 | YONHAP

    • thumbnail
      뉴질랜드 해변에 무더기로 밀려온 코카인…추정가격만 `24억원`

      뉴질랜드 해변에 무려 200만 달러(300만 뉴질랜드 달러·약 24억원)어치의 코카인이 밀려와 현지 경찰이 대대적인 수사에 나섰다. 8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전날 저녁 뉴질랜드 북섬 오클랜드에서 서쪽으로 약 30㎞ 떨어진 베델스 비치 주민들은 바위투성이인 해변 이곳저곳에 의문의 상자들이 흩어져 있는 걸 보고 경찰에 신고했다. 파란색인 이들 상자에는 겉면에 이상한 기호가 인쇄돼 있었다. 경찰은 이날 발견한 상자 19개에서 코카인 ...

      한국경제TV | 2019.08.08 20:50

    • thumbnail
      이란 혁명수비대 "美, 이란과 전쟁하면 이스라엘 궤멸할 것"

      호세인 살라미 이란 혁명수비대 총사령관은 8일(현지시간) 미국이 이란과 전쟁할 수 없는 이유는 이스라엘의 존립이 위험해지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살라미 총사령관은 "미국은 이란과 새로운 전쟁을 벌이면 시온주의 정권(이스라엘)이 전면적인 위협에 노출된다는 사실을 잘 알기 때문에 이란과 감히 전쟁할 수 없다"라며 "이 전쟁이 나면 이스라엘은 회복할 수 없을 정도로 궤멸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시리아, 레바논, 팔레스타인이 형성한 '저항의 축'이 ...

      한국경제 | 2019.08.08 20:41 | YONHAP

    • thumbnail
      美, 정부기관 화웨이 등 中장비 구매금지…中 "단호 반대"(종합3보)

      미중갈등 격화 속 화웨이 블랙리스트와는 별도…"국방수권법 따른 것" 국가안보 우려…화웨이·ZTE 등 5개 中통신·감시장비 업체 대상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7일(현지시간) 미국 정부기관이 중국업체의 통신·감시 장비를 구매하지 못하도록 하는 규정을 발표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이는 트럼프 행정부가 이미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에 대해 취한 블랙리스트 지정과는 별도의 조치로, 지난해 미 의회가 통과시킨 국방수권법(NDAA)에 따른 것이다. ...

      한국경제 | 2019.08.08 20:25 | YONHAP

    • thumbnail
      러 북부 군사훈련장서 시험 중 미사일 엔진 폭발…"2명 사망"

      러시아 북부 아르한겔스크주의 미사일 발사 훈련장에서 시험 중이던 미사일 엔진이 폭발해 2명이 사망하고 4명이 부상했다고 러시아 국방부가 8일(현지시간) 밝혔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국방부는 이날 "폭발 사고로 국방부 및 (미사일)개발사 관계자 6명이 다양한 수준의 부상을 당했으며 (그 중) 2명은 사망했다"면서 "모든 부상자는 의료기관으로 긴급 후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국방부는 "훈련장에서 미사일 액체 엔진 시험을 하던 중 폭발과 ...

      한국경제 | 2019.08.08 20:09 | YONHAP

    • thumbnail
      영국, 내년부터 유럽 인터레일·유레일 계획에서도 빠진다

      인터레일·유레일 패스 소지해도 영국서는 별도 패스 구입해야 내년 1월부터 인터레일(Interrail)이나 유레일(Eurail) 패스를 영국에서 사용할 수 없게 됐다. 8일(현지시간) 일간 더타임스, 텔레그래프 등에 따르면 영국 철도 운영업체를 대표하는 레일 딜리버리 그룹(RDG)은 인터레일과 유레일 패스 계획에 더이상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020년 1월부터 인터레일이나 유레일 패스를 소지하더라도 영국 내 철도나 ...

      한국경제 | 2019.08.08 19:46 | YONHAP

    • thumbnail
      체르노빌작물과 물로 만든 '방사능 프리' 보드카 나왔다

      ... 스피리트 회사'(Chernobyl Spirit Company)를 세우고 이 지역에서 호밀을 심었다. 작물을 수확한 뒤 체르노빌 체수층의 물을 이용해 보드카를 제조했다. 이것이 '아토믹' 보드카가 탄생하게 된 배경이다. 8일(현지시간) 영국 공영 BBC 방송에 따르면 '아토믹' 보드카는 체르노빌 원전 사고 이후 이 지역에서 처음으로 생산된 소비자용 제품이다. 아직 한병을 제조하는 데 그쳤지만, 회사는 올해 500병을 생산한 뒤 이를 본격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19.08.08 19:15 | YONHAP

    • thumbnail
      伊 로마, 건물 밖에 빨래 너는 행위도 규제…최대 100유로 벌금

      ... 연결한 뒤 빨래를 넌다. 집안의 좁은 공간 활용을 극대화하고 효율적으로 빨래를 말리려는 그들 나름의 생활 방식이다. 하지만 앞으로는 이런 장면을 보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로마 당국이 이를 금지했기 때문이다. 7일(현지시간) 일간 일 메사제로 등에 따르면 로마 경찰은 길거리나 광장의 사람들이 볼 수 있는 곳에 빨래를 널면 최대 100유로(약 13만5천원)의 벌금을 부과하는 규정을 신설했다. 도시 환경을 개선하려는 취지다. 지난달부터 시행에 들어간 이 ...

      한국경제 | 2019.08.08 19:12 | YONHAP

    • thumbnail
      北전문여행사 '방북시 美무비자 불허' 관련사항 적극 설명

      ... 계정에도 관련 링크를 게재, 고객들에게 적극적으로 안내하는 모습이다. 이는 미국의 이번 조치로 인해 북한을 찾는 관광객이 감소할 것을 우려해 대응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미국은 북한 방문·체류 이력이 있는 사람들에게 지난 5일(현지시간)부터 전자여행허가제(ESTA)를 통한 무비자 입국을 불허하고 있다. ESTA는 비자면제프로그램(VWP)에 가입한 한국 등 38개 국가 국민에게 관광·상용 목적으로 미국을 최대 90일간 비자 없이 방문할 수 있도록 한 제도다. ...

      한국경제 | 2019.08.08 18:51 | YONHAP

    • thumbnail
      터키, 키프로스 연안서 2번째 가스 시추 착수

      유럽연합(EU)과 그리스·키프로스공화국 등 주변국의 반발에도 터키가 키프로스 섬 연안 대륙붕에서 두 번째 천연가스 시추에 착수했다. 파티흐 된메즈 터키 에너지장관은 8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우리의 두 번째 시추선 야우즈가 천연가스 시추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된메즈 장관은 야우즈호에 승선한 사진을 게재하고 "야우즈는 오늘 1천710m 깊이를 뚫고 들어갈 것"이라며 "이곳에서 2∼3개월가량 임무를 수행할 것"이라고 적었다. 그는 "먼저 ...

      한국경제 | 2019.08.08 18: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