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74941-374950 / 544,3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모닝브리핑] 세월호 4주기 전국서 추모 물결…오전까지 미세먼지 주의

      ... '시리아 화학무기' 보복 공습을 둘러싼 미국과 러시아 간 긴장이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미국이 시리아 바샤르 알아사드 정권을 지원하는 러시아에 대한 제재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는 15일(현지시간) CBS 방송 '페이스 더 네이션'에 출연해 "아사드 정권에 대한 지속적 지원을 하는 러시아에 대한 신규제재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헤일리 대사는 "대러 신규제재는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이 ...

      한국경제 | 2018.04.16 07:02 | 이미나

    • thumbnail
      "잊지 않을게요"… 유럽 동포들도 세월호 4주기 추모제

      ... 동포·유학생 모여 희생자 추모 세월호 참사 4주년을 맞아 유럽 교포와 유학생들도 희생자들을 기리고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추모제를 곳곳에서 마련했다. 먼저 독일 뮌헨 근교인 바이라비스의 카펠레 교회에서는 15일 오전 11시(현지시간) 교민 3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세월호 4주기 추모제가 열렸다. 참석자들은 교회에서 묵념과 추모 음악공연을 한 뒤 인근 언덕으로 당나귀들과 함께 올라가 언덕의 나무를 노란 리본으로 장식하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언덕에서는 세월호 ...

      한국경제 | 2018.04.16 01:47 | YONHAP

    • thumbnail
      "아사드, 서방 공습에도 기분 좋아… 소련제 방공미사일 칭찬"

      ... 후에도 "기분이 좋아 보였다"는 전언이 나왔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리아 의원 친선 그룹 대표 드미트리 사블린 하원 의원이 이끄는 러시아 의회 대표단은 미국과 그 동맹국들의 시리아 공습 다음 날인 15일(현지시간) 아사드 대통령을 면담했다. 의원들에 따르면 아사드는 면담에서 기분이 좋은 상태였고 수도 다마스쿠스에서 정상적으로 자신의 업무를 계속하고 있었다. 면담에 참석한 나탈리야 코마로바 러시아 한티만시스크주 주지사는 "아사드 ...

      한국경제 | 2018.04.15 23:06 | YONHAP

    • thumbnail
      외신도 조현민 '물벼락 갑질'에 관심… NYT '갑질' 단어도 소개

      ... 광고회사 직원에게 물을 뿌린 이른바 '물벼락 갑질'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외신들도 이를 관심 있게 보도하면서 이번 사건이 '국제적인 이슈'로 확산하는 조짐이다.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14일(현지시간) 한국 경찰이 조 전무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다는 소식을 전하며 조 전무를 "'땅콩 분노' 상속녀의 여동생"으로 소개했다. 또 2014년 12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땅콩회황' ...

      한국경제 | 2018.04.15 23:05 | YONHAP

    • 현대일렉트릭, 현대重 미국 변압기공장 인수…350억 투자

      ... 생산공장을 스마트화 할 예정입니다.특히, 고급 엔지니어 육성을 위해 트레이닝센터를 신축하고, 생산 공정 자동화와 실시간 공정관리시스템을 통해 생산 능력을 60% 이상 늘린다는 계획입니다.이를 통해 2021년까지 매출 2억 달러를 목표로 ... 생산능력을 갖추고 있습니다.이는 변압기 80대를 생산할 수 있는 규모입니다.현대일렉트릭 관계자는 “앞으로 미국 현지 인력을 확충해 영업 인프라를 강화하고, 변압기 뿐만 아니라 고압차단기, 회전기, 배전기기, 에너지솔루션 등 다양한 ...

      한국경제TV | 2018.04.15 22:10

    • thumbnail
      "공습받은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은 북한 기술자들 체류한 곳"

      ... 최소 2곳 건재" 미국·영국·프랑스 연합군이 공습한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 중에는 북한 기술자들이 일한 것으로 추정되는 시설도 포함됐다. 미국 국방부 발표에 따르면 연합군은 14일 새벽(시리아 현지시간)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 외곽 바르자 연구개발센터에 미사일 76발을, 시리아 서부 도시 홈스 외곽 '힘 신샤르 화학무기 단지' 저장고와 벙커 등 2곳에 각각 22발과 7발 등 총 105발의 미사일을 떨어뜨렸다. 미 일간 ...

      한국경제 | 2018.04.15 20:52 | YONHAP

    • “트럼프 장벽 거둬라”

      비정부기구(NGO) 단체 회원들이 14일(현지시간) 멕시코 북서부 티후아나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추진 중인 미국-멕시코 국경 간 장벽 건설에 반대하는 퍼포먼스를 벌이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불법 이민과 마약 밀매를 막기 위해 장벽을 설치하면서 비용 일부를 멕시코 정부에 부담하라고 요구하고 있지만 멕시코는 반발하고 있다. 티후아나AF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4.15 19:33

    • thumbnail
      트럼프의 '매파' 보좌진, 中·러에 강경 대응 주도

      14일(시리아 현지시간) 단행된 미국의 시리아 공습을 계기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최근 재정비한 백악관 참모진이 주목받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과의 통상전쟁뿐만 아니라 시리아 문제를 놓고서도 러시아와 정면충돌을 피하지 않았다. ... 대통령은 시리아 공격 명령을 내리기 하루 전부터 다른 일정을 잡지 않았다. 오직 새로운 외교안보팀과의 회의에만 시간을 할애했다.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국무장관 내정자인 마이크 폼페이오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 등이 ...

      한국경제 | 2018.04.15 19:31 | 박수진

    • '연봉 1弗 CEO' 저커버그… "경호비는 95억원"

      연봉을 1달러만 받는 것으로 알려진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사진)가 지난해 개인 경호와 전용기 사용 비용으로 890만달러(약 95억원)를 썼다고 로이터통신 등 외신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페이스북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회계 자료에 따르면 저커버그가 지난해 회사에서 받은 연봉 외 보상금은 890만달러로 전년 대비 53% 증가했다. 연봉 외 보상금에는 샌프란시스코와 팰로앨토에 있는 저커버그의 개인 주거지에 ...

      한국경제 | 2018.04.15 19:28 | 설지연

    • thumbnail
      [월요인터뷰] 취임 2주년 맞은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올해 쌀 목표가격, 물가 상승률 감안해 20만원 이상 돼야"

      ... 것”이라고 말했다. 김 회장은 농협은행 등 금융 계열사의 해외 진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현지 진출을 매듭짓기 위해 인도 베트남을 다녀왔다. 2016년 3월 취임 후 4년 임기의 반환점을 돈 김 회장을 15일 ... 12차례에 걸쳐 임직원 대상 무박 2일 강연회를 개최했다. 주말에는 어김없이 전국 농촌을 돌아다니며 농업인과 소통하는 시간을 갖고 있다. △1953년 전남 나주 출생 △1974년 광주농고 졸업 △1999년 남평농협 조합장, 광주대 ...

      한국경제 | 2018.04.15 19:18 | 이태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