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75311-375320 / 550,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싱가포르에 문 대통령·김정숙 여사 난초 생겼다…환대·예우 의미

      인도 국빈방문에 이어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2일(현지시간) 리센룽 총리 내외와 함께 보타닉 가든(Botanic Garden)을 방문해 '난초 명명식'에 참석했다. 난초 명명식은 싱가포르 정부가 자국을 방문한 귀빈에 대한 환대·예우의 의미를 담아 새롭게 배양한 난초 종에 귀빈의 이름을 붙이는 행사다. 대한민국 대통령이 이 행사에 참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이날 만들어진 난초에는 ...

      한국경제 | 2018.07.12 15:23 | 강경주

    • thumbnail
      버스 크기 소행성 2개, 지구 지나간 뒤에야 파악

      지구-달 거리 3분의 1인 11만6천㎞ 두고 지나가 최근 버스만 한 크기의 소행성 2개가 지구 가까이 지나갔으나 이를 까맣게 모르고 있다가 몇 시간 뒤에야 뒤늦게 파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IT·과학 매체 씨넷에 따르면 미국 샌디에이고의 팔로마 천문대는 8일(현지시간) 지구를 지나쳐 태양계 밖으로 향하는 소행성 '2018 NX'와 '2018 NW'를 관측했다. 두 소행성 모두 직경 10여m의 스쿨버스 ...

      한국경제 | 2018.07.12 15:23 | YONHAP

    • thumbnail
      싱가포르에 '문재인·김정숙 蘭' 생겼다… 한국대통령 처음

      ...령 내외, 리센룽 총리와 함께 '난초 명명식' 참석 싱가포르 정부, 환대·예우 담아 명명…시진핑·만델라 난도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12일(현지시간) 리센룽 총리 내외와 함께 보타닉 가든(Botanic Garden)을 방문해 '난초 명명식'에 참석했다. 난초 명명식은 싱가포르 정부가 자국 방문 귀빈에 대한 환대·예우의 의미를 담아 새롭게 배양한 난초 종에 ...

      한국경제 | 2018.07.12 14:51 | YONHAP

    • thumbnail
      한·싱가포르, FTA 속도 내며 보호무역 공동대응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협력 등 MOU도 한국과 싱가포르는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ECP) 연내 타결에 함께 노력하고 자유무역협정(FTA)에도 속도를 내 보호무역주의 확산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양국 관계 기관은 12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과 리센룽 싱가포르 총리의 정상회담 후 이런 내용을 포함해 6건의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 우선 한국 통상교섭본부와 싱가포르 통상산업부 차관은 '자유롭고 공정한 교역질서 구축 협력 MOU'를 ...

      한국경제 | 2018.07.12 14:50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싱가포르 대통령 면담… "4차산업혁명 협력 확대"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현지시간) 이스타나 대통령궁에서 할리마 야콥 대통령과 면담, 양국관계 발전 및 한·아세안 협력 방안과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문 대통령과 야콥 대통령은 1975년 양국의 수교이후 개방된 경제와 역내 평화·안정이라는 공통의 목표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협력을 심화·발전시켜 왔음을 평가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할리마 대통령은 싱가포르의 첫 여성 ...

      한국경제 | 2018.07.12 13:10 | 손성태

    • thumbnail
      문대통령, 싱가포르 대통령 면담… "4차산업혁명 협력 확대"

      ...ddot;아세안 협력 발전 기대" 문대통령 "북미정상회담 공헌 사의"…할리마 "한국 노력 계속 적극 지지"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오전(현지시간) 이스타나 대통령궁에서 할리마 야콥 대통령과 면담, 양국관계 발전 및 한·아세안 협력 방안과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문 대통령과 야콥 대통령은 양국이 1975년 수교 이래 자유롭고 개방된 경제와 역내 ...

      한국경제 | 2018.07.12 13:06 | YONHAP

    • thumbnail
      '땡철이 어디가' 노홍철X김영철X김희철, 현지서 얻은 정보로 찾는 '소확행' (종합)

      ... 조선일보 씨스퀘어빌딩에서 열린 ‘땡철이 어디가’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조선 현지에서 얻은 정보만으로 숨겨진 명소를 발굴하는 ‘현지 밀착 여행 프로그램’이 탄생했다. TV조선 ... 새로운 모습을 발견해나가는 게 신기했다”고 덧붙였다. 김영철은 “촬영을 떠나 재미있고 즐거운 여행이었다”며 “48시간 내내 잠 안 자고 하는 혹한 버라이어티를 생각해서 힘들 거라고 예상했는데 아니었다. 카메라를 끄고 쉬는 시간도 많았다. ...

      텐아시아 | 2018.07.12 13:02 | 김지원

    • thumbnail
      '땡철이 어디가' 김영철 "여행가서도 조깅했다"

      ... 갔는데 안 힘들었다. 금요일 늦게 출발해서 2박 3일 알차게 놀다 왔다”고 말했다. 이어 “48시간 내내 잠 안 자고 하는 혹한 버라이어티를 생각했는데 카메라를 끄고 쉬는 시간도 많았다. 저는 일어나서 조깅하는 제 일과대로 움직였다”며 편안했던 여행을 떠올렸다. ‘땡철이 어디가’는 해외 현지 게스트하우스에 머물며 그곳에서 만난 사람들에게 얻은 생생한 정보로 볼거리, 먹거리를 즐기는 여행 프로그램. 오는 15일 ...

      텐아시아 | 2018.07.12 11:57 | 김지원

    • thumbnail
      '위기의 나토'… 트럼프의 방위비 증대 압박에 '흔들'

      ... 무임승차론을 강하게 제기하며 방위비 증대를 압박하고 있다. 그런 그가 미국과 나토의 '주적'이라고 할 수 있는 러시아에 대해서는 우호적인 태도를 보여 유럽 동맹국들과의 갈등의 골이 커지는 상황이다. 11일(현지시간) 벨기에 브뤼셀에서 이틀 일정으로 개막한 나토 29개 회원국 정상회의는 예상대로 방위비 분담 논란에 휩싸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회원국들이 2024년까지 국방비 지출을 국내총생산(GDP)의 4%까지 늘려야 한다는 주장을 폈다. ...

      한국경제 | 2018.07.12 10:48 | YONHAP

    • thumbnail
      ZTE, 美 제재 풀릴 듯… 사업 재개 임박

      미국 정부로부터 제재를 받았던 중국 통신장비 업체 ZTE(중싱<中興>통신)가 곧 미국에서 사업을 재개할 수 있게 될 전망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상무부는 ZTE가 결제대금(에스크로) 계좌에 4억달러를 납부하기로 합의했으며 입금이 되는 대로 제재가 풀릴 것이라고 이날 발표했다. 정통한 소식통들은 하루 안으로 실제 입금이 이뤄질 것이라고 전했다. 에스크로 계좌의 예치금은 제재를 푸는 전제 조건 ...

      한국경제 | 2018.07.12 10: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