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2111-392120 / 544,6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콜롬비아서 집중호우로 또 산사태…최소 14명 사망·9명 실종

      서부 마니살레스에 5시간동안 한달치 폭우 내려…40∼50곳서 산사태 콜롬비아 서부에서 19일(현지시간) 집중폭우로 산사태가 일어나 최소 14명이 숨지고 9명이 실종됐다고 엘 티엠포 등 현지언론과 외신이 보도했다. 콜롬비아 서부에 있는 마니살레스 시는 전날 밤부터 이날 새벽 사이 5시간 동안 한 달 치 폭우가 집중적으로 내린 탓에 홍수와 함께 곳곳에서 산사태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산사태는 주민들이 잠을 자던 새벽 시간대에 언덕과 ...

      연합뉴스 | 2017.04.20 06:31

    • 유엔 안보리 北미사일 규탄성명, 이번엔 러시아가 '브레이크'

      ... 서방 상임이사국 3국과 북한의 최대 우방인 중국을 두 축으로 '전선'이 형성돼 왔다. 이 때문에 이번에 중국 대신 러시아가 '딴지'를 건 것에 유엔 외교관들도 의아해하고 있다고 AFP통신이 19일(현지시간) 전했다. 안보리가 준비한 대북성명 초안은 지난 16일 실패로 돌아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하는 내용으로 알려졌다. 북한이 추가 핵실험을 하지 말고, 미사일 발사도 중지하라는 촉구가 들어갔다. 성명에는 "안정을 ...

      연합뉴스 | 2017.04.20 06:30

    • 美백악관 "中 '北도발 발언' 경고…긍정적 신호"

      미국 백악관이 북한 관리들의 '매주 미사일 시험' 도발 발언을 강력히 경고하고 나선 중국의 태도에 대해 "매우 긍정적인 신호"라며 반색했다. 숀 스파이서 백악관 대변인은 19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중국이 북한을 다루는 데 있어 미국과 계속 협력해 나가고 있다"며 "중국이 점점 더 큰 역할을 하는 것은 매우 긍정적인 신호"라고 말했다. 스파이서 대변인은 특히 "중국이 ...

      연합뉴스 | 2017.04.20 06:29

    • 빌 게이츠, 브라질 모기 퇴치 프로젝트 참여할 듯

      빌 게이츠 미국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창업자가 브라질에서 진행되는 이집트숲 모기 퇴치 프로젝트에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19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지에 따르면 '빌 앤드 멜린다 게이츠 재단'은 브라질에서 지카 바이러스와 뎅기·치쿤구니아 열병의 매개체인 이집트숲 모기를 퇴치하려는 브라질 정부의 프로젝트에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빌 앤드 멜린다 게이츠 재단'은 빌 게이츠와 부인 멜린다가 설립한 자선단체다. ...

      한국경제 | 2017.04.20 06:17

    • 미국인 절반 이상 "이방카 부부 백악관 역할 부적절"

      ... 트럼프 대통령의 장녀인 이방카 부부의 백악관 역할에 대해 부적절하다는 판단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이방카는 보좌관, 그의 남편인 재러드 쿠슈너는 선임고문 직책을 갖고 활동하고 있다. 미국 퀴니피액대학이 19일(현지시간) 공개한 여론조사(4월12∼18일·1062명) 결과에 따르면 '이방카가 백악관에서 중책을 맡은 것이 적절하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53%가 그렇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다. 응답자의 36%는 ...

      한국경제 | 2017.04.20 06:15

    • 美 시민단체, 법무부 상대 '트럼프 도청' 정보공개 소송

      미국의 한 시민단체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트럼프 타워 도청' 주장과 관련해 정부를 상대로 일반에 정보를 공개하라는 소송을 제기한다. 민간 정부 감시기구인 '아메리칸 오버사이트'는 19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법무부를 상대로 트럼프 타워 도청 논란과 관련한 기록을 공개하고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캠프와 러시아와의 내통 의혹에 대해 신속한 수사를 촉구하는 내용의 소송장을 DC 지방법원에 제출하기로 ...

      한국경제 | 2017.04.20 06:10

    • thumbnail
      [이심기의 굿모닝 월스트리트] 골드만삭스 "북한 사태 영향 미미…사태 전개는 유의해라"

      ... 이뤄지는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도 전날 서울 외환시장의 움직임을 추종할 뿐 ‘갭(gap)’을 넓히려는 투기적 베팅은 발생하지 않고 있다. S&P와 무디스 등 국제신용평가사들도 잠잠하다. 19일(현지시간) 골드만삭스가 ‘대외비(cofidential)’을 걸어서 투자자에게 내보낸 고객설문조사 결과도 이같은 관측을 뒷받침하고 있다. 보고서를 보면 월가의 투자자들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이벤트’는 ...

      한국경제 | 2017.04.20 05:42 | 이심기

    • 美, 北 테러지원국 재지정 검토…틸러슨 "모든 옵션 심사중"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부 장관은 19일(현지시간) 북한을 테러 지원국(sponsor of terrorism)으로 재지정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틸러슨 장관은 이날 국무부 청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우리는 과거 열린 협상과는 다른 입장에서 북한에 관여하고 북한 정권에 대해 압박을 가할 수 있는 모든 방안과 함께 테러 지원국(재지정)까지 고려하는 측면에서 북한의 모든 지위를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렇다. ...

      연합뉴스 | 2017.04.20 05:39

    • thumbnail
      국제유가, 美휘발유 재고증가에 3.8% 하락…50달러선 위협

      미국의 주간 원유재고량에 대한 실망감으로 국제유가가 19일(현지시간) 4% 가까이 하락하며 배럴당 50달러 선을 위협하는 수준으로 밀렸다.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5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1.97달러(3.8%) 하락한 배럴당 50.44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6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전날보다 2.08달러(3.79%) 내린 배럴당 52.81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이날 발표된 미 ...

      연합뉴스 | 2017.04.20 04:40

    • 백악관, 칼빈슨호 '반대 항해' 거짓논란에 "오도한 적 없어"

      스파이서 "우리 함대 한반도 해역 항해 진행중…타이밍 말한 적 없어" 미국 백악관은 19일(현지시간) 실제로는 한반도 반대 방향으로 이동해놓고 북핵 위협에 맞서 한반도 해역에 항공모함 칼빈슨호를 보냈다는 도널드 트럼프 정부의 거짓발표 논란을 부인했다. 숀 스파이서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 함대가 한반도 해역을 향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것은 벌어진 사실"이라며 "더 ...

      연합뉴스 | 2017.04.20 03:55